메뉴 건너뛰기

공지사항

9.23. 총파업 대회 위원장 사과문

조회 수 437979 추천 수 0 2015.09.23 20:39:51


 <9.23. 총파업 대회 위원장 사과문>


9.23 민주노총 총파업대회 실천투쟁 과정에서 벌어진 조직적 혼란에 대해 70만 조합원 동지들께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긴급한 상황에 대한 판단 착오와 이에 따른 미숙한 대오 운영으로, 박근혜에 맞선 투쟁전선 구축-강화에 복무해야 할 시기에 오히려 투쟁력 고양에 역행하는 결과가 나타난 점에 대해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민주노총은 애초 오늘 총파업 투쟁을 통해 9.13. 노사정 야합을 강력히 규탄하고, 숨 쉴 틈 없이 속도를 내며 진행되고 있는 정부의 노동시장 구조개악 강행 추진에 제동을 걸기 위해, 그 총 책임자인 박근혜에 직접 항의하기 위한 투쟁을 기획했습니다. 

특히 전국에서 파업 등 조직적 결의에 따른 의지를 가지고 조합원 동지들이 참여하는 집회인 만큼, 형식적인 대회에 머물지 않게 하기 위한 여러 준비와 노력을 기울이고자 했습니다.

그러나 당일 대회 이후 광화문 광장 집결 과정에서 철저한 준비와 책임 있는 판단 없이, 도심 곳곳에서 힘찬 투쟁을 거쳐 기세 높여 광화문에 운집한 조합원들의 힘을 모아내지 못한 채 무기력한 모습으로 대회를 마무리한 것은, 보다 강력한 투쟁이 필요한 지금 시기에 잘못된 결정이었습니다. 

특히 짧은 기간에도 불구하고 정세적 요구와 조직적 결의에 따라 대회 성사에 헌신해 주신 모든 산별연맹-지역본부 대표자, 전국의 모든 사업장 대표자 및 현장 활동가를 비롯한 모든 조합원 동지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은 변명의 여지가 없는 과오임을 잘 알고 있습니다.

책임은 그 누구도 아닌 위원장인 저에게 있습니다. 
저를 비롯한 전체 임원은 총파업대회의 혼란과 과오를 극복하기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조치에 나서겠습니다. 
전술적 오류를 극복하기 위한 대책 실행 역시 가장 조속한 시일 안에 마무리하겠습니다. 
아울러 조합원 동지들의 절망감을 극복하고 더 큰 투쟁을 만들어 내기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을 약속합니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2015. 9. 23.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위원장 한상균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 9.23. 총파업 대회 위원장 사과문 file [227] 2015-09-23 437979
1958 세상을 뒤집어 보는 퀴즈! 함께 풀어봅시다! 10월 2일까지 응모! file [233] 2015-09-21 435351
1957 정치위원회 홈페이지가 재개설되었습니다 [3] 2004-12-15 32070
1956 7.4전국노동자대회 공지 file [3] 2009-07-01 30037
1955 [공지]홈페이지가 불안정하게 보이는 경우가 있습니다. [2] 2010-06-21 28286
1954 [공지] 투쟁지침 2호 file [3] 2009-06-30 28196
1953 [박종태 열사]80만 총력투쟁으로 열사의 한을 풀자! file [3] 2009-05-15 26782
1952 [공지]민주노총 투쟁지침 1호 file [3] 2009-06-25 26324
1951 여성위원회 홈페이지가 개통되었습니다. [3] 2005-03-02 26061
1950 전국 동시다발 민주노총 결의대회 장소 공지 [3] 2009-05-21 24904
1949 [현장대자보]우리는 왜 MB악법 저지 총력투쟁에 나서야하는가? file [3] 2009-07-10 23262
1948 최저임금 대국민선전전용 음성파일 자료실에 등록 [3] 2005-05-23 23130
1947 교대제, 전임자실태 온라인조사 시작 [3] 2005-06-27 22650
1946 민주노총 투쟁일정 공지 file [3] 2013-12-23 22117
1945 [공지]민주노총 동복대금 결제 계좌번호입니다. [3] 2006-12-14 2205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