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 재 요 청

일시

2017111()

문의 : 민주노총 조직국장 한상진 010-5584-4831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유성기업갑을오토텍 사태 장기화 주범, 편파늦장수사 검찰 규탄 기자회견

 

1. 노동자 서민을 위한 정론보도에 힘써주시는 귀 언론사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 민주노총 금속노조 산하 사업장인 유성기업과 갑을오토텍의 사태가 해를 넘겨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 사측의 노조파괴 기획실행과 가학적 노무관리로 유성기업의 한광호 조합원이 목숨을 끊은 지 300일이 되었지만 사측은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은 채 장례를 치루지 못하고 있습니다. 또한 갑을오토텍 사측은 노조와의 교섭도 거부한 채 불법적인 대체생산대체근로직장폐쇄로 200일 가까이 조합원들은 가족과 생이별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3. 우리는 유성기업과 갑을오토텍의 노조파괴 사태가 이렇게 장기화되고 있는 가장 큰 원인중의 하나로 검찰의 편파늦장수사에 있다고 판단합니다. 검찰은 사측 노조파괴 책임자의 범죄사실에 대해 불기소 또는 시간을 끌거나 솜방망이 구형으로 노조파괴 범죄자들이 더욱 활개를 치도록 일조하였습니다. 또한 노동부의 기소의견에 대해 추가수사와 기소를 미루고 노조측에 불리한 편파적인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4. 이에 민주노총과 금속노조는 검찰의 사측 편들기 행태를 규탄하고 이미 온갖 근거와 정황으로 드러난 유성기업갑을오토텍의 노조파괴 행위에 대한 책임자의 신속한 추가조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개최합니다. 또한 111일부터는 천안지법지검앞에서 금속노조 충남지부 간부들이 유성기업 유시영 대표이사와 갑을오토텍 박당희 대표이사의 구속처벌을 촉구하는 노숙농성에 돌입합니다.

5. 귀 언론사의 적극적인 관심과 취재협조 부탁드립니다.

 

<기자회견 개요>

일시/장소 : 2017112() 1130/ 대검찰청 정문앞

진행 (사회 : 한상진 민주노총 조직국장)

- 여는말 : 김경자 민주노총 부위원장

- 현장상황

윤영호 유성기업 아산지회장 / 김성민 유성기업 영동지회장 / 이재헌 갑을오토텍 지회장

- 기자회견문 낭독 : 함재규 금속노조 부위원장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0340 [보도자료] 재벌세습 저지! 구조조정 분쇄! 총고용 보장! 현대중공업 파업투쟁 승리 기자회견 new 2017-02-22 118
10339 [취재요청] 문형표 국민연금공단 이사장 해임 촉구 기자회견 2017-02-20 258
10338 [취재요청] 재벌세습 저지! 구조조정 분쇄! 총고용 보장! 현대중공업 파업투쟁 승리 기자회견 2017-02-20 297
10337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20~2/26) 2017-02-18 688
10336 [논평] 범죄를 저지른 자본이 처벌받지 않는 시대를 끝내야 한다 2017-02-17 862
10335 [논평] 79년만의 삼성재벌 총수 구속, 쾌거이자 청산해야 할 수치의 역사다. 2017-02-17 929
10334 [보도자료] 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전원 불법파견 고등법원 판결 기자회견 2017-02-16 600
10333 [취재요청]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전원 불법파견 고등법원 판결 기자회견 2017-02-15 596
10332 [보도자료] 2월 임시국회 개혁입법 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2-15 530
10331 [양대노총 공동성명] 국회는 2월 임시국회에서 최저임금법과 위험의외주화금지법을 반드시 심의·의결하라! 2017-02-15 463
10330 [취재요청] 2월 임시국회 개혁입법 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2-14 549
10329 [논평] 헌재결정 승복합의가 아니라 탄핵민심에 승복하라 2017-02-13 747
10328 [보도자료]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추진위원회 발족식 file 2017-02-13 480
10327 [보도자료] 최저임금1만원 - 최저임금법 개정촉구 기자회견 file 2017-02-13 550
1032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13~2/19) 2017-02-10 1015
10325 [논평] 불법파견 현행범, 뇌물죄, 노조파괴 범죄 현대차 정몽구회장을 구속하라 2017-02-10 829
10324 [취재요청] 2017년 2월 국회 최저임금법개정 촉구 기자회견 2017-02-10 748
10323 [보도자료] 현대중공업 재벌 3세 경영세습에 대해, 국민연금은 사회적 책임을 다해 의결권을 행사하라! 2017-02-10 729
10322 [공동성명] 출퇴근재해 산재보험 전면적용 2월 국회에서 즉각 통과시켜야 한다 2017-02-09 848
10321 [보도자료] ‘사위특채 의혹’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 고발 기자회견(기자회견문/고발장) 2017-02-09 71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