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 재 요 청

일시

2017111()

문의 : 민주노총 조직국장 한상진 010-5584-4831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유성기업갑을오토텍 사태 장기화 주범, 편파늦장수사 검찰 규탄 기자회견

 

1. 노동자 서민을 위한 정론보도에 힘써주시는 귀 언론사에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2. 민주노총 금속노조 산하 사업장인 유성기업과 갑을오토텍의 사태가 해를 넘겨 해결되지 않고 있습니다. 사측의 노조파괴 기획실행과 가학적 노무관리로 유성기업의 한광호 조합원이 목숨을 끊은 지 300일이 되었지만 사측은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은 채 장례를 치루지 못하고 있습니다. 또한 갑을오토텍 사측은 노조와의 교섭도 거부한 채 불법적인 대체생산대체근로직장폐쇄로 200일 가까이 조합원들은 가족과 생이별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3. 우리는 유성기업과 갑을오토텍의 노조파괴 사태가 이렇게 장기화되고 있는 가장 큰 원인중의 하나로 검찰의 편파늦장수사에 있다고 판단합니다. 검찰은 사측 노조파괴 책임자의 범죄사실에 대해 불기소 또는 시간을 끌거나 솜방망이 구형으로 노조파괴 범죄자들이 더욱 활개를 치도록 일조하였습니다. 또한 노동부의 기소의견에 대해 추가수사와 기소를 미루고 노조측에 불리한 편파적인 수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4. 이에 민주노총과 금속노조는 검찰의 사측 편들기 행태를 규탄하고 이미 온갖 근거와 정황으로 드러난 유성기업갑을오토텍의 노조파괴 행위에 대한 책임자의 신속한 추가조사와 처벌을 촉구하는 기자회견 개최합니다. 또한 111일부터는 천안지법지검앞에서 금속노조 충남지부 간부들이 유성기업 유시영 대표이사와 갑을오토텍 박당희 대표이사의 구속처벌을 촉구하는 노숙농성에 돌입합니다.

5. 귀 언론사의 적극적인 관심과 취재협조 부탁드립니다.

 

<기자회견 개요>

일시/장소 : 2017112() 1130/ 대검찰청 정문앞

진행 (사회 : 한상진 민주노총 조직국장)

- 여는말 : 김경자 민주노총 부위원장

- 현장상황

윤영호 유성기업 아산지회장 / 김성민 유성기업 영동지회장 / 이재헌 갑을오토텍 지회장

- 기자회견문 낭독 : 함재규 금속노조 부위원장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165 [취재요청]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저지 향후 민주노총 투쟁 계획 file 2018-05-23 143
11164 [보도자료] 5월 22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최저임금 개악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file 2018-05-22 1025
11163 [보도자료] 양노총-경총 공동입장 “최저임금위로 넘겨라” “국회는 노사 3자 합의 존중하여 산입범위 논의 중단하라” file 2018-05-21 469
11162 [기자회견문] 국회는 산입범위 논의 중단하고 최저임금위원회로 넘겨라 (사진 포함) file 2018-05-21 456
11161 [취재요청] 최저임금 산입범위 국회논의 저지투쟁 21일 하루일정 file 2018-05-21 310
11160 [보도자료] 민주노총, 여당 광역단체장 후보캠프 등 농성돌입 “최저임금 산입범위, 국회논의 중단하고 최저임금위원회로 넘겨라” (사진 포함) file 2018-05-20 2624
11159 [취재요청] 한상균 전 위원장 석방 환영식 및 언론사 공동 기자 간담회 2018-05-18 266
11158 [취재요청]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개악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5-18 214
11157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5/21~5/27) 2018-05-18 202
11156 [성명] 더 큰 민주노총을 위한 조직 활동가로 돌아오는 한상균 동지를 뜨겁게 환영한다. 2018-05-18 1575
11155 [보도자료] 부실실사-졸속협상으로 만든 한국지엠 기본계약서 체결 규탄 지엠범대위 기자회견 2018-05-18 89
11154 [취재요청] 부실실사-졸속협상으로 만든 한국지엠 기본계약서 체결 규탄 지엠범대위 기자회견 2018-05-17 104
11153 [논평] 행정편의 대책이고 탄력근로 천국으로 만들겠다는 어이없는 대책이다. 2018-05-17 289
11152 [보도자료] 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 결의표명 및 최저임금1만원 즉시 실현 촉구 최저임금연대 – 양대노총 기자회견 2018-05-17 202
11151 [최저임금위원회에 바란다] 기울어진 운동장이었던 최저임금위원회의 변화와 역할을 바란다. 2018-05-17 399
11150 [기자회견문] 판문점 선언 역행하는 한미연합 공군훈련 맥스썬더 중단하라. 2018-05-16 176
11149 [취재요청] 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 결의표명 및 최저임금1만원 즉시 실현 촉구 최저임금연대 – 양대노총 기자회견 2018-05-16 157
11148 [보도자료]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 추모조직위원회 발족 기자회견 file 2018-05-16 100
11147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투쟁 투어 버스를 지지하고 연대하는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2018-05-16 93
11146 [취재요청] 남북 고위급 회담 중단에 따른 긴급 기자회견 2018-05-16 11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