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논평]

고 백남기 농민에 대한 정부의 공식사과, 지휘책임자 사법처리로 이어져야

 

919, 이낙연 국무총리가 고 백남기 농민 1주기를 맞아 정부를 대표해 공식사과를 했다. 2015년 민중총궐기 집회과정에서 쓰러지신 지 2년 가까이 지났지만, 1주기를 앞두고 정부의 공식사과가 이루어져 천만다행이다.

 

이 총리는 오늘 국무회의 모두발언을 통해 고 백남기 농민이 공권력의 난폭한 사용으로 목숨을 잃으신 것을 분명히 했고, 당시 상황을 공권력이 공포의 권력으로 변질한 현실’ ‘국민의 생명과 생활을 보호해야 할 국가의 기본적 임무를 공권력이 배반한 사건으로 규정하고 정부 스스로가 불법부당한 공권력 행사에 대해 가차 없는 메스를 들이대었다.

 

공권력의 그릇된 사용은 백남기 농민께만 저질러진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적시함으로써 2015년 민중총궐기에 대한 부당한 공권력 행사가 백남기 농민만의 문제가 아님을 분명히 했다. 실제로 불법부당한 공권력 행사, 이 총리의 말처럼 난폭한 공권력 사용의 결과로 2015년 민중총궐기 당시 수많은 사람들이 다치고 구속되고 벌금 폭탄을 맞았다.

백남기 농민 사망은 물론 수십명이 민중총궐기 집회로 구속되었고, 한상균위원장은 여전히 구속수감중이며, 민주노총으로 집계된 집회참가자에 대한 벌금만 현재까지 약 17억원에 이르고 있다.

 

그러나 지금까지 불법부당한 공권력 행사, 난폭하고, 그릇된 공권력 사용에 대해 누구하나 책임지고 처벌받은 사람이 없다. 이 총리가 정부와 검찰, 경찰에게 요구하고 주문한 것처럼 철저한 수사와 엄정한 사법절차에 의한 불법응징, 공권력사용에 관한 제도와 문화개선조치가 즉각적으로 이루어져야 오늘 사과와 반성의 진정성이 빛을 보게 될 것이다.

 

정부의 공식사과 있은 만큼 백남기 농민을 포함한 민중총궐기에 대한 불법부당한 공권력행사 지휘책임자, 실행자에 대한 본격적인 수사와 사법처리가 남았다. 꼬리 자르기가 아니라 지휘책임자 모두를 엄중 사법처리함으로써 부당한 공권력 행사를 단호히 근절하겠다는 정부의 의지를 보여야 한다.

 

2017919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0796 [취재요청] 노동적폐 오적 청산 민주노총 집중투쟁 선포식 2017-10-20 113
10795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0/23~10/29) 2017-10-20 110
10794 [논평] 탈핵정책은 중단 없이 추진되어야 하고, 시민참여 탈핵운동이 본격화되어야 한다. 2017-10-20 98
10793 [안전한 세상을 위한 신고리 5,6호기 백지화 시민행동 논평]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의 권고안 발표에 대한 입장 2017-10-20 49
10792 [논평] 최저임금위원회 어수봉 위원장은 망언에 대해 책임져라. 2017-10-19 262
10791 [보도자료] 최저임금인상 무력화 시도 중단! 10.25 학교비정규직 총파업지지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2017-10-19 100
10790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공공부문 해고노동자 원직복직 원상회복 촉구 기자회견 2017-10-18 113
10789 [취재요청] 최저임금인상 무력화 시도 중단! 10.25 학교비정규직 총파업지지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file 2017-10-18 79
10788 [보도자료]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 3차 일자리위원회 참석 발언요지 등 2017-10-18 238
10787 [보도자료] 노조하기 좋은 세상 운동본부 출범 기자회견 file 2017-10-18 130
10786 [취재요청] '노조하기 좋은 세상 운동본부’ 출범 기자회견 2017-10-17 189
10785 [보도자료] KT 황창규 회장의 노조 위원장 후보 ‘낙점’공작 검찰수사 및 책임자 처벌 촉구 기자회견, 수도권 결의대회 2017-10-17 440
10784 [논평] 고용노동부의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호 관련 인권위 권고 수용을 환영한다. 2017-10-17 174
10783 [성명] 파리바게뜨 합작회사 꼼수는 불법파견 직접고용 의무를 면탈하려는 위장합법화다. 2017-10-17 327
10782 [보도자료] 적폐중의 적폐, 재벌호위무사, 노조파괴 주범 김앤장 규탄 기자회견 file 2017-10-17 151
10781 [취재요청] 적폐중의 적폐, 재벌호위무사, 노조파괴 주범 김앤장 규탄 기자회견 2017-10-16 263
10780 [논평] 무노조, 무교섭, 무분규 기업체에 노사문화대상 선정, 중단돼야 한다. 2017-10-16 240
10779 [공동 기자회견문] 선제공격용 핵잠수함 핵항모 동원한 대규모 해상훈련 즉각 중단하고 대북적대정책 철회하라! 2017-10-16 102
10778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0/16~10/22) 2017-10-14 262
10777 [성명] 박근혜 정권의 ‘민주노총 죽이기’ 공작정치 전모를 밝히고 관련자 모두를 구속처벌하라 2017-10-13 33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