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보 도 자 료 1

일시

2017127()

문의

대변인 남정수 010-6878-3064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민주노총 제9기 임원선거 최종투표율 52.04%

127, 6시 투표 종료 후 750분 전국 16개 지역본부 별 개표시작

128일 새벽, 최종 개표결과 나올 듯

(단위 :명)

구분           재적 선거인 수        투표자 수       투표율

현장투표        464,504           287,318       61.85%

전자투표        332,333            127,367      38.33%

우편투표            5                  5         100%

계                 796,842           414,690       52.04%

 

1차 투표에서 투표자 수 대비 과반 득표자가 있을 경우 당선자 확정

1차 투표에서 투표자 수 대비 과반 득표자가 없을 경우 다득표 1, 2위 후보가 결선 투표 진행

결선투표는 1214일부터 1220일까지 투표. 122018시 투표 종료 및 개표 후 당선자 확정

민주노총 임원선거와 동시선거로 치뤄진 16개 지역본부장 선출 직접선거 개표는 16개 지역본부 선거관리위원장이 각 지역본부별 전체 투표율 50% 이상일 경우 개표 개시를 하고 지역본부 투표율이 50%를 넘지 못할 경우 개표 진행하지 않음

 

80여만명이 참여하는 민주노총 제9기 임원선거 투표가 종료되고 개표가 시작됩니다.

투표 초반 모바일, ARS투표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기술적 오류들이 발생해 부득이 모바일과 ARS투표를 1일 연장해 12718시에 투표를 종료하고 개표를 시작했다.

투표율은 52%2014년도 임원선출을 위한 직접선거 당시 1차 선거 투표율 63%수준에 비추어 상대적으로 낮게 나타났습니다. 민주노총은 투표결과 유효 투표인 수의 과반수 득표자가 나올 경우 당선확정을 하고, 과반 득표자가 없을 경우 다득표자 2후보를 대상으로 결선투표에 들어가며 최종 당선자는 1220일 투표 종료 후 개표를 통해 확정합니다.


민주노총 투표및 개표1.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252 [성명] 1주는 5일이라는‘창조적 법해석’을 한 적폐 대법원에 조의를 보낸다. new 2018-06-21 143
11251 [취재요청] 양승태 사법농단 대응을 위한 시국토론회 2018-06-20 87
11250 [성명] 문재인 정부에게는 재벌대기업의 배부른 요구만 보이고 노동자의 절규는 들리지 않는가? 2018-06-20 521
11249 [성명] 6.15 대표단에 대한 선별적 방북 불허결정은 판문점선언에 정면으로 역행하는 조치다 2018-06-20 603
11248 [논평] 이명박 정권 국정원의 노조파괴 범죄 전모를 숨김없이 밝히고 수사하라. 2018-06-19 302
11247 [보도자료] 위헌적 개악 최저임금법 헌법소원심판 청구! 양대노총 - 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 공동 기자회견 file 2018-06-19 231
11246 [취재요청] 위헌적 개악 최저임금법 헌법소원심판 청구! 양대노총 - 최저임금위원회 노동자위원 공동 기자회견 2018-06-18 215
11245 [보도자료] 「최저임금 인상 효과 실증 분석」 민주노총 연구용역 보고서 발표 및 토론회 개최 file 2018-06-18 425
11244 [보도자료] 최저임금 피해 통계 및 당사자 사례 발표 기자회견 file 2018-06-18 267
11243 [보도자료] 대법원장 및 대법관 입장 발표에 대한 공동 기자회견 기자회견문 2018-06-18 161
11242 [취재요청] 대법원장 및 대법관 입장 발표에 대한 공동 기자회견 2018-06-17 241
11241 [취재요청] 「최저임금 인상 효과 분석」 정책토론회 개최 2018-06-17 161
11240 [남북 노동자 공동 선언문] 남북노동자의 단결로 새로운 평화의 시대,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힘차게 열어내자. 2018-06-15 835
11239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8~6/24) 2018-06-15 270
11238 [논평] 사법부에서 벌어진 범죄를 고발하지 않는 것은 사법부의 자가당착이다. 2018-06-15 255
11237 [취재요청] ‘최저임금 삭감법 우리가 증인이다 ’ 기자회견 2018-06-15 176
11236 [논평] 자유한국당 심판이 민주당 압승으로 나타났다. 승리에 들떠 민심을 오독하는 일이 없어야 할 것이다. 2018-06-14 233
11235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단속추방 정책 폐기 및 미등록 이주노동자 전면 합법화 촉구를 위한 동시다발행동 기자회견 file 2018-06-14 122
11234 [논평] 이영주 민주노총 전 사무총장의 석방을 환영한다. 2018-06-14 187
11233 [논평] 6.12 북미 정상회담, 되돌릴 수 없는 한반도 평화시대를 열었다. 2018-06-13 34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