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취 재 요 청

일시

20171218()

문의

대변인 남정수 010-6878-3064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수배 중 민주노총 이영주 사무총장

여의도 민주당사 9층에서 단식농성 돌입

 

한상균 위원장 등 구속노동자 석방!

근로기준법 개악 중단!

정치수배 해제! 요구

 

1218() 오전 11, 긴급 기자회견/민주당사 9

 

- 문재인 정부 범 7개월을 넘어 또 한 해가 가고 있음에도 한상균 위원장 등 양심수 석방에 대한 정부의 입장과 의지 그리고 계획이 나오지 않고 있습니다.

- 역대정권에서 찾아볼 수 없는 전례 없는 침묵입니다.

- 민주노총 이영주 사무총장은 박근혜정권의 탄압으로 수배상태로 2년 넘게 사무실에서 감금생활을 해오고 있음에도 문재인 정부는 최소한의 수배해제조치조차 단행하지 않고 있습니다.

- 더 이상 참고 기다릴 수만 없어 1218일 수배중인 이영주 사무총장이 민주노총 사무실을 나와 여의도 민주당사에 들어가 단식농성을 시작했습니다.

- 요구는 한상균 위원장 등 구속노동자 석방, 근로기준법 개악 중단, 정치수배 해제입니다.

- 관련한 긴급 기자회견을 1218() 오전 11, 여의도 민주당사 9층에서 진행합니다.

- 많은 관심과 취재 요청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705 [성명] 박근혜 시절 노동개악 노사정 야합과 다른게 무엇이냐? 양대노총 제조연대 성명서 2019-02-20 290
11704 [성명] 노동자는 고무줄이 아니다 - 탄력근로제 ‘사회적 대화’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20 189
11703 [취재요청]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및 명예회복! 정당ㆍ노동ㆍ종교ㆍ시민사회단체 공동기자회견’ 2019-02-20 87
11702 [성명] 탄력근로제 개악 야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9 1011
11701 [취재요청] 유가족과 함께 하는 기업처벌법 이야기 마당 2019-02-19 193
11700 [보도자료]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에 관한 법률안’에 대한 의견서 2019-02-18 154
11699 [성명] 탄력근로제 개악 야합 시도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8 376
11698 [보도자료] 민주노총 총파업‧총력투쟁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file 2019-02-18 335
11697 [논평]" 제주 영리병원 허가 철회만이 해답이다" 의료민영화저지범국본의 공동논평 2019-02-18 142
11696 [성명] 미등록 이주노동자 단속과정 사망에 대한 국가 인권위 권고를 환영한다 2019-02-15 197
11695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2/18~2/24) 2019-02-15 369
11694 [성명] 한화 대전공장 연속 사망사고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5 288
11693 [논평] 서울대 시설관리 노동자 파업에 대한 공격과 프랑스 노총의 질문 2019-02-14 4421
11692 [연대] 인공임신중절 실태조사(2018년)에 대한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의 입장 2019-02-14 171
11691 [성명] 자유한국당 의원 5·18 망언과 징계 회피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3 252
11690 [보도자료] ILO 전문가위원회, “교사·공무원 정치활동 금지는 111호 협약 위반”-ILO 협약·권고 적용 전문가위원회(CEACR) 2019년 보고서 2019-02-13 380
11689 [논평] 규제 샌드박스 사업 선정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2 641
11688 [보도자료] 임이자, 한정애 국회의원 개악법안발의 규탄 기자회견 file 2019-02-12 210
11687 [보도자료] “한미방위비분담금협정 ‘묻지마 인상’을 규탄한다” 평화행동, SOFA개정국민연대 공동 기자회견 2019-02-11 169
11686 [보도자료] 2월 12일 금강산에서 남북노동자 3단체 대표자회의 개최 2019-02-11 20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