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새로운 사회적 대화를 위한 노사정대표자회의 제안 관련 민주노총 입장]

 

111일 문성현 노사정위원회 위원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새로운 사회적 대화를 위한 노사정 대표자회의를 제안했다. 그동안 노사정위원회는 노사정대타협이란 이름으로 비정규직 확대법, 정리해고제법 도입, 근로기준법 개악추진 등 노동자의 고통과 희생을 강요해온 기구에 불과했다.

 

문성현 위원장이 이미 그 수명을 다한 기존 노사정위원회를 고집하지 않고 노사정 대표자회의를 통해 사회적 대화 기구의 위원 구성, 의제, 운영방식, 심지어 명칭까지 포함하여 그 어떤 개편 내용도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민주노총은 제대로 된 사회적 대화를 위한 열린 자세로 평가한다.

 

민주노총 신임 집행부는 후보시기부터 정책공약을 통해 불평등양극화 해소와 모든 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 등 긴급하고 절박한 의제를 놓고 사회적 대화를 적극 추진하고 주도적으로 임하겠다고 이미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오늘 문성현 위원장의 124일 노사정 대표자 회의 제안은 민주노총과 사전협의 없이 일방적으로 발표한 것으로 유감을 표명하지 않을 수 없다. 그럼에도 민주노총은 새로운 사회적 대화의 필요성에 대해 공감하면서 이와 관련한 문성현 위원장의 제안에 대해 조직 내부적으로 적극적인 논의를 진행할 계획이다.

 

다만, 124일 노사정 대표자회의 제안은 앞서 밝힌 바대로 사전협의 없이 발표한 일정으로 이 제안에 대해 민주노총은 지금부터 내부에서 심도 있는 논의를 시작해야하기에 참석할 수 있는 조건과 상황이 아님을 밝힌다. 민주노총은 심도 있는 논의를 통해 이견을 좁히고 조율하여 단순한 참가여부가 아니라 적극적으로 사회적 대화를 이끌어 나가겠다는 의지로 이에 대한 입장과 계획을 밝힐 계획이다.

 

201811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11409 [보도]국제노동계 노무현정부 노동탄압 규탄 - 아시아 10개국 '규탄 성명' 국제금속노련 'ILO 제소' [27] 2003-11-07 781637
11408 갑을오토텍지회 노조파괴-용역깡패투입 규탄 가맹.산하조직 성명 [256] 2016-07-28 444432
11407 ■ 민주노총 주요일정 (9.9~9.15) 2013-09-06 78812
11406 ■ 민주노총 주요일정 (9.2~9.8) 2013-09-02 73279
11405 ■ 민주노총 주요일정 (8.26~9.1) 2013-08-24 71575
11404 ■ 민주노총 주요일정 (9.16~9.22) 2013-09-16 71464
11403 [성명] 노조파괴 범죄를 비호한 변호사는 반부패 비서관의 자격이 없다 2017-05-12 58367
11402 ■ 민주노총 주요일정 (8.12~8.18) 2013-08-09 57827
11401 [성명] imc 게임즈는 여성노동자에 대한 페미니스트 사상 검증과 전향 강요 중단하라. 2018-03-27 50609
11400 ■ 민주노총 주요일정 (8.5~8.11) 2013-08-05 48844
11399 ■ 민주노총 주간일정 (9/30-10/6) 2013-09-30 47515
11398 ■ 민주노총 주간일정 (10/7-10/13) 2013-10-07 40994
11397 ■ 민주노총 주요일정 (7.29~8.4) 2013-07-28 38658
11396 <b><font color="red">[지침] 대우차 조합원 경찰폭력 사진과 동영상 배포</font></b> 2001-04-11 37445
11395 ■ 민주노총 주요 일정(10/14-10/20) 2013-10-14 35613
11394 ■ 민주노총 총파업 주요일정 (1.17~) file 2013-12-30 34309
11393 ■ 민주노총 주요일정 (7.22~7.28) 2013-07-22 34214
11392 ■ 민주노총 주요일정 (11/18-11/24] 2013-11-18 34143
11391 ■ 민주노총 언론홍보 주간일정(7.1~7.7) 2013-06-28 31606
11390 ■ 민주노총 언론홍보 일정 (7.8~7.14) 2013-07-05 3123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