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양승태 사법농단

공동대응 시국회의

취 재 요 청

일시

2018711()

문의

민주노총 대외협력국장 곽이경 010-8997-9084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김태일 02-723-0666

 

사법농단 진실규명! 사법농단 책임자처벌!

피해자 원상회복! 양승태를 구속하라!

양승태 사법농단 2차 고발대회

 

일시 및 장소 : 2018712() 19,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

주최 : 양승태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위한 시국회의

 

1. 공정 보도를 위해 힘쓰시는 귀사에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2. 대법원의 증거인멸, 수사비협조 속에 사법농단 진상규명 요구는 점점 거세지고 있습니다.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위한 시국회의'105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벌이고 있습니다. 시국회의는 지난 51차 고발대회를 개최했습니다. 712일인 내일, 사법농단의 진상규명과 책임자처벌을 촉구하기 위해 사법농단 피해 사례들을 직접 증언하고 대응 방향을 알리는 2차 고발대회를 열고자 합니다. 고발대회는 712일을 마지막으로, 사법농단 문제해결을 위한 시국회의 차원의 방안 논의와 실천을 지속해갈 예정입니다.

 

3. 적극적인 취재 및 보도를 부탁드립니다.

 

712일 양승태 사법농단 고발대회 개요

사회 : 윤희숙 (퇴진행동 기록기념위 사무국장, 촛불사회자)

증언1: 김갑수 (철도노조 수석부위원장)

증언2: 인혁당 사건 등 과거사 발언(향후 추가)

증언3: 키코대책위 사건 관련 발언(향후 추가)

증언4: 통합진보당 이상규 전 국회의원

미니강연: 양승태 사법농단의 본질과 우리의 임무 (민변 김준우 사무차장)

마무리 발언: 사법농단 공동대응 시국회의 대표자 1.

퍼포먼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697 [논평]" 제주 영리병원 허가 철회만이 해답이다" 의료민영화저지범국본의 공동논평 new 2019-02-18 32
11696 [성명] 미등록 이주노동자 단속과정 사망에 대한 국가 인권위 권고를 환영한다 2019-02-15 127
11695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2/18~2/24) update 2019-02-15 242
11694 [성명] 한화 대전공장 연속 사망사고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5 248
11693 [논평] 서울대 시설관리 노동자 파업에 대한 공격과 프랑스 노총의 질문 2019-02-14 4249
11692 [연대] 인공임신중절 실태조사(2018년)에 대한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의 입장 2019-02-14 152
11691 [성명] 자유한국당 의원 5·18 망언과 징계 회피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3 228
11690 [보도자료] ILO 전문가위원회, “교사·공무원 정치활동 금지는 111호 협약 위반”-ILO 협약·권고 적용 전문가위원회(CEACR) 2019년 보고서 2019-02-13 341
11689 [논평] 규제 샌드박스 사업 선정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2 547
11688 [보도자료] 임이자, 한정애 국회의원 개악법안발의 규탄 기자회견 file 2019-02-12 194
11687 [보도자료] “한미방위비분담금협정 ‘묻지마 인상’을 규탄한다” 평화행동, SOFA개정국민연대 공동 기자회견 2019-02-11 155
11686 [보도자료] 2월 12일 금강산에서 남북노동자 3단체 대표자회의 개최 2019-02-11 183
11685 [논평] 정부-여당 가업상속공제 완화 추진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1 206
11684 [성명] 한미 간 방위비 분담금 협상 가서명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0 301
11683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2/11~2/17) 2019-02-09 465
11682 [취재요청] 임이자국회의원 한정애국회의원 개악법안 발의 규탄 기자회견 2019-02-08 358
11681 [취재요청] 청년 비정규직 故김용균 노동자 민주사회장 '김용균이라는 빛' 2019-02-08 209
11680 [성명] 직업계고 산업체 파견 현장실습 개악안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08 511
11679 [성명] 고 김용균 노동자 문제 관련 당정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05 376
11678 [논평] 안희정 성폭력 유죄 판결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01 70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