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양승태 사법농단

공동대응 시국회의

취 재 요 청

일시

2018711()

문의

민주노총 대외협력국장 곽이경 010-8997-9084

참여연대 사법감시센터 김태일 02-723-0666

 

사법농단 진실규명! 사법농단 책임자처벌!

피해자 원상회복! 양승태를 구속하라!

양승태 사법농단 2차 고발대회

 

일시 및 장소 : 2018712() 19, 광화문 세종문화회관 앞

주최 : 양승태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위한 시국회의

 

1. 공정 보도를 위해 힘쓰시는 귀사에 감사의 말씀을 전합니다.

 

2. 대법원의 증거인멸, 수사비협조 속에 사법농단 진상규명 요구는 점점 거세지고 있습니다.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위한 시국회의'105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으며 사법농단 공동대응을 벌이고 있습니다. 시국회의는 지난 51차 고발대회를 개최했습니다. 712일인 내일, 사법농단의 진상규명과 책임자처벌을 촉구하기 위해 사법농단 피해 사례들을 직접 증언하고 대응 방향을 알리는 2차 고발대회를 열고자 합니다. 고발대회는 712일을 마지막으로, 사법농단 문제해결을 위한 시국회의 차원의 방안 논의와 실천을 지속해갈 예정입니다.

 

3. 적극적인 취재 및 보도를 부탁드립니다.

 

712일 양승태 사법농단 고발대회 개요

사회 : 윤희숙 (퇴진행동 기록기념위 사무국장, 촛불사회자)

증언1: 김갑수 (철도노조 수석부위원장)

증언2: 인혁당 사건 등 과거사 발언(향후 추가)

증언3: 키코대책위 사건 관련 발언(향후 추가)

증언4: 통합진보당 이상규 전 국회의원

미니강연: 양승태 사법농단의 본질과 우리의 임무 (민변 김준우 사무차장)

마무리 발언: 사법농단 공동대응 시국회의 대표자 1.

퍼포먼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316 [성명] 친위쿠데타를 기도한 자들을 모두 색출하고 즉각 체포하라. 2018-07-21 276
11315 [성명] KTX 해고승무원의 승리를 해고노동자 모두의 승리로 만들자. 2018-07-21 275
11314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7/22~7/29) 2018-07-20 117
11313 [취재요청] 간접고용철폐! 직접고용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7-20 136
11312 [논평] 김학용 신임 환노위원장은 ‘선무당 사람 잡는다’는 말을 새겨야 한다. 2018-07-18 160
11311 [보도자료] (정책보고서) 미국 최저임금 현황과 인상효과 file 2018-07-17 230
11310 [보도자료] 한국지엠 불법파견, 정부 해결촉구 기자회견 2018-07-17 122
11309 [보도자료] 적폐청산 의지없는 국방장관 필요없다!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 촉구 기자회견 2018-07-17 86
11308 [취재요청]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 촉구 기자회견 2018-07-16 89
11307 [성명] 고용노동부는 기간제교사노조 설립신고 반려 즉각 철회하고, 모든 교육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하라! 2018-07-16 191
11306 [지엠 범대위 취재요청] 한국지엠 불법파견, 정부 해결촉구 기자회견 2018-07-16 150
11305 [취재요청서] ‘이명박 경찰청’ 희망버스 댓글공작 고발 및 여론조작 노동탄압 규탄 기자회견 file 2018-07-15 166
11304 [이슈페이퍼] 2019년 최저임금 유감, 실제 인상률은 한 자릿수 file 2018-07-15 1168
11303 [성명] 최저임금 3년 내 1만원 실현 공약폐기 선언에 조의를 보낸다. 2018-07-14 846
11302 [취재요청] 산업재해 피해자 증언대회 및 노동안전보건 과제 대토론회 2018-07-13 112
11301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7/16~7/22) 2018-07-13 242
11300 [보도자료] 최저임금 개악법 폐기! 임금개악 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7-13 323
11299 [입장문] 도둑질 당한 최저임금 원상회복-최저임금법 재개정을 위해 투쟁하겠습니다. 2018-07-13 320
11298 [취재요청] 최저임금 개악법 폐기! 임금개악 저지!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7-12 187
11297 [성명] 임금격차 해소와 원·하청 공정거래 쟁취를 위한 금속노조 총파업은 정의로운 투쟁이다. 2018-07-12 13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