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한국지엠 창원공장 비정규직 노동자 585명 해고통보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by 대변인실 posted Dec 31, 2019 Views 443
노동자는 물량이 아니다
한국지엠은 대량해고 중단하고 불법파견 시정하라
한국지엠 창원공장 비정규직 노동자 585명 해고통보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년 마지막 날인 오늘(12월 31일)은 한국지엠이 창원공장 비정규직 노동자 585명에게 해고통보를 한 날이다. 짧게는 2~3년, 길게는 20년 넘게 지엠 창원공장에서 스파크, 다마스, 라보를 만들어온 노동자들이다. 내년 결혼을 앞두고 있던 노동자, 신차 생산이 잘 되면 조금이나마 나아질 거라 믿었던 노동자, 최저임금에도 미치지 못한 시급을 감수하면서도 묵묵히 일 해온 노동자들이다.

한국지엠 창원공장은 2013년, 2016년 두 차례에 걸쳐 사내하청 노동자 774명 전원이 불법파견이라는 대법원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2018년 노동부가 전원 직접고용 명령을 내렸고, 올 8월 집단소송에서도 전원 불법파견 판결을 받았다.
그런데 지엠은 불법파견 시정은커녕 불법파견 대상자들을 해고 하겠다고 나선 것이다. 물량이 없어 비정규직 585명을 해고 한다면서 새로운 도급 업체로 신규채용을 공고한 것이 이를 증명한다.

민주노총은 한국지엠에 대량해고 중단과 불법파견 시정을 촉구한다.
한국지엠은 2018년 정부로부터 8,100억 원 혈세를 지원받으며 사업장 유지, 노동자 고용을 약속했다. 그런데 2년도 지나지 않아 경영실패 책임을 노동자들에게 돌리려 한다. 노사합의도 무시한 채 1교대 전환을 일방 강행하고 있다. 

한국지엠은 지금 당장 일방적 1교대 전환, 비정규직 대량해고를 중단하고 불법파견 판정에 따라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라. 그리고 한국 정부는 8,100억의 혈세 지원에도 약속을 어긴 한국지엠에 법적 책임을 묻고, 불법파견 시정 조치로 사회 정의를 바로 세워라.

노동자는 물량이 아니다. 물량 줄어든다고 생존권마저 줄어들지 않는다.
민주노총은 한국지엠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생존권 사수를 위해서 함께 투쟁할 것이다. 

2019년 12월 31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공지 취재요청서 양식 2020.05.18
  1. [보도자료] 2020년 세계 여성의 날 정신을 계승하는 민주노총의 입장과 계획

    Date2020.03.06
    Read More
  2. [보도자료] 코로나 사태와 소위 비례 위성정당 등 총선 관련 민중공동행동 입장발표 회견

    Date2020.03.06
    Read More
  3. [보도자료] 반도체·전자산업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및 산업기술보호법 헌법소원 청구 기자회견

    Date2020.03.05
    Read More
  4. [보도자료] 코로나19 특별대응 산별대표자회의 결과 브리핑

    Date2020.03.05
    Read More
  5. [보도자료] 조선․동아 거짓과 배신의 100년 노동자의 이름으로 청산을 선언한다!

    Date2020.03.05
    Read More
  6. [취재요청]“국민의 알 권리와 건강권을 침해하는 산업기술보호법, 위헌이다!” 산업기술보호법 헌법소원 청구 기자회견

    Date2020.03.04
    Read More
  7. [보도자료] 2020년 민주노총 정치사업 수립을 위한 민주노총 조합원 설문조사 결과 발표

    Date2020.03.04
    Read More
  8. [특별입장] 취약계층 생활고를 개선하는 대책이 우선되어야 한다

    Date2020.03.04
    Read More
  9.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3/2~3/8)

    Date2020.03.01
    Read More
  10. [입장문] 공무원 노동자의 명복을 빌며 코로나 최일선 노동자의 안전과 건강 대책 우선

    Date2020.02.28
    Read More
  11. [성명] 문중원열사 분향소를 침탈한 반인륜적 행정대집행을 규탄하는 민주노총 입장

    Date2020.02.27
    Read More
  12. [보도자료] 코로나19, 노동현장에 이렇게 대응합시다! 민주노총 법률원 이슈페이퍼

    Date2020.02.27
    Read More
  13. [성명] 문중원 열사 100일을 넘지 않아야 한다

    Date2020.02.26
    Read More
  14. [보도자료] 4.15 민주노총 총선 의제를 제안한다

    Date2020.02.25
    Read More
  15. [논평] 200224 서울중앙지법의 '타다' 판결(2/19)에 부쳐

    Date2020.02.24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75 76 77 78 79 80 81 82 83 84 ... 904 Next
/ 904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우)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층
Tel : (02) 2670-9100 Fax : (02) 2635-1134 Email : kctu@nod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