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공무원노조 해고자 복직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by 대변인실 posted Nov 12, 2019 Views 325

공무원 해고 노동자 복직이 공정이다

공무원노조 해고자 복직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공무원 해고자 복직은 공무원노조 창립 이래 타협할 수 없는 투쟁이다. 공무원 노동자는 헌법이 보장한 노동기본권과 정치기본권에 제한을 받은 채 노동자이자 국민으로서 마땅히 누려야 할 권리를 얻기 위해 투쟁했다는 이유만으로 해고된 지 십 년을 넘겼다.

노동자로서 당당히 투쟁해 요구한 성과가 빛을 볼 뻔한 시기도 있었다. 해직자 복직에 관한 법안이 18대와 19대 국회에서 상정됐었고, 20대 국회에서는 당청이 합의한 홍익표 의원 안과 진선미 의원이 발의한 법안이 계류 중이다.

그러나 결과는 아직 같다. 진선미 의원 안에는 국회의원 과반인 179명이 동의했는데도 여태 통과되지 않고 있다. 공무원 해직자 136명 가운데 37명은 이미 정년퇴직했고, 20여 명은 몸과 마음에 병을 얻었다. 사망한 5명 가운데 1명은 우울증에 시달려 극단적 선택을 했다.

공무원노조 해직자들은 삶을 파괴당했다. 보호받아 마땅한 권리를 요구했다는 이유로 노동자들로부터 일터를 빼앗고 파괴된 삶을 방기하는 것이 국가의 역할인가.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은 언제까지 공무원노조 해고자가 강요당하는 권리 불평등을 외면할 생각인가.

정부는 공정과 정의를 외치지만 불평등은 광장의 의제로 다시 떠올랐다. 노동자의 기본적인 권리 불평등 문제 해결에 나서지 않는 이상 문재인 정부와 국회는 이전 정부, 이전 국회와 다를 바 없는 방관자나 조력자로 남을 뿐이다.

공정 사회는 멀리 있지 않다. 노동자가 일터로 돌아가는 것이, 해직으로 파괴된 삶이 복구되는 것이 진짜 공정이고 정의다.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특별법, 반드시 통과해야 한다.

 

20191112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공지 취재요청서 양식 2020.05.18
  1. [취재요청] 노동자의 생명· 안전·알권리 침해하는 산업기술보호법 개악 규탄 노동안전·인권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Date2020.01.03
    Read More
  2.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6~1/12)_수정

    Date2020.01.03
    Read More
  3. [신년사] 2020년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신년사

    Date2019.12.31
    Read More
  4. [성명] 한국지엠 창원공장 비정규직 노동자 585명 해고통보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Date2019.12.31
    Read More
  5. [보도자료] 마사회 문중원 열사 죽음의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위한 민주노총 기자회견

    Date2019.12.30
    Read More
  6. [취재요청] 마사회 고 문중원 열사 죽음의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위한 민주노총 기자회견

    Date2019.12.29
    Read More
  7. [성명] 한EU FTA 노동권 분쟁 해결 ‘전문가패널’ 활동 개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Date2019.12.29
    Read More
  8.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2/30~1/5)_수정

    Date2019.12.27
    Read More
  9. [보도자료] 민주노총 제1노총으로 막중한 책임감 느낀다

    Date2019.12.25
    Read More
  10. [성명] 마사회장과 경찰청장은 유족 앞에 무릎 꿇고 사죄하라! 고 문중원 열사의 유가족을 폭행한 경찰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Date2019.12.23
    Read More
  11. [보도자료] 노동시간 단축 훼손 노동개악 행정조치 정부 규탄과 톨게이트 요금수납노동자 투쟁승리 민주노총 결의대회

    Date2019.12.21
    Read More
  12.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2/23~12/29)

    Date2019.12.20
    Read More
  13. [취재요청] 노동시간 단축 훼손 노동개악 행정조치 정부 규탄과 톨게이트 요금수납노동자 투쟁승리 민주노총 결의대회

    Date2019.12.20
    Read More
  14. [성명] 문희상 국회의장이 발의한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배상 법안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Date2019.12.18
    Read More
  15. [취재요청] 현대중공업의 하청노동자 및 하청업체 갑질 공정거래위 심사 결과에 대한 시민사회노동단체 입장 발표 기자회견

    Date2019.12.1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80 81 82 83 84 85 86 87 88 89 ... 903 Next
/ 903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우)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층
Tel : (02) 2670-9100 Fax : (02) 2635-1134 Email : kctu@nod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