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취 재 요 청

일시

2018518()

문의

대변인 남정수 010-6878-3064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한상균 전 위원장 석방 환영식 및

언론사 공동 기자 간담회

 

1. 한상균 전 위원장 석방 환영식

일시 : 2018521() 10

장소 : 화성교도소 앞 (경기도 하성시 마도면 화성로 741)

 

2. 한상균 전 위원장 언론사 공동 기자 간담회

일시 : 2018524() 10

장소 : 민주노총 13층 대회의실

 

1. 취지

한상균 전 위원장이 521일 화성교도소에서 가석방으로 출소합니다.

민주노총은 26개월 감옥생활을 마치고 나오는 한 전 위원장 환영식을 화성교도소 앞에서 진행할 예정입니다. 참고로 민주노총은 당일 환영식 후 오후 1시 국회 앞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개악 저지를 위한 민주노총 결의대회를 진행합니다. 기자 분들의 취재협조 요청 드립니다.

 

더불어 한 전 위원장에 대한 인터뷰 요청이 많이 있습니다만, 여건 상 단독 인터뷰는 진행하지 않고, 524일 언론사 공동 기자간담회를 진행할 계획입니다. 기자간담회 이후 요청이 있을 경우 별도 인터뷰를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한상균 전 위원장 수형생활 기간 동안 많은 일들이 벌어졌습니다. 이에 대한 한 전 위원장의 생각 등 기자 분들의 다양한 질문과 의견을 나눌 기회가 될 것입니다. 취재협조 요청 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1229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1~6/17) 2018-06-08 473
11228 [취재요청] 양승태 사법농단규탄, 노동자 피해 원상회복을 위한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6-08 295
11227 [취재요청] 한국지엠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촉구 기자회견 2018-06-08 244
11226 [취재요청] 민주노총 이영주 전 사무총장 석방촉구 기자회견 2018-06-08 411
11225 [취재요청] 최저임금삭감법 폐기! 문재인 정부 규탄! 민주노총 수도권 결의대회 2018-06-08 296
11224 [성명] 청와대 정한모 행정관의 ‘일자리위 여성TF 모욕’ '민주노총 비방’ 발언 규탄한다. file 2018-06-07 2134
11223 [보도자료] 양승태 사법부의 재판흥정 규탄! 피해자 ‘즉각 원상회복’ 요구 기자회견 2018-06-07 270
11222 [성명] 건설일용노동자 국민연금 가입확대 즉각 실시하라 2018-06-07 367
11221 [논평] ILO총회에서 ‘최저임금’ 단 한마디도 언급하지 않는 노동부 장관 자격 없다. 2018-06-05 458
11220 [취재요청] 사법농단 재판거래 양승태 구속수사 촉구 피해노동자 공동 기자회견 2018-06-05 304
11219 [보도자료]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107차 ILO총회 본회의 기조연설 2018-06-05 702
11218 [보도자료] 대통령 거부권 행사 거부, 최저임금삭감법 국무회의 의결 규탄 긴급 기자회견 2018-06-05 490
11217 [보도자료] ‘최저임금 인상 부작용 경고’ KDI의 연구보고서, 부끄러운 엉터리 어용자료로 드러나 2018-06-05 373
11216 [취재요청] 최저임금삭감법 국무회의 의결시 긴급 규탄 기자회견 2018-06-04 434
11215 [보도자료] 대법원 사법농단 규탄 법률가 기자회견 2018-06-04 333
11214 [보도자료] 최저임금법 개정안 관련 여론조사결과, 국민의 2/3가 반대 file 2018-06-04 9831
11213 [보도자료] 최저임금 개악 뒤집는 24시간! 민중공동행동 집중실천 돌입 기자회견 2018-06-04 321
11212 [성명] 노동부는 헌재 결정 존중하고 단협시정명령 의결요청 모두 취하하라. 2018-06-04 236
11211 [보도자료] 최저임금삭감법 대통령거부권 촉구! 최저임금연대 기자회견 2018-06-04 262
11210 [취재요청] 최저임금 개악 뒤집는 24시간! 민중공동행동 집중실천 돌입 기자회견 file 2018-06-03 25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