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보도자료] 삼성그룹 불법합병 가담한 삼성증권 금감원 엄중 제제 촉구 기자회견

by 선전홍보실 posted Oct 15, 2020 Views 0
 
 
 
 
 
 
 

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보 도 자 료

2020년 10월 15()

장현술 대협실장 010-2577-5076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경향신문사 14층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삼성그룹 불법합병 가담한 삼성증권 

금감원 엄중 제제 촉구 기자회견

 

○ 일시 : 2020년 10월 15일 목요일 11

○ 장소 여의도 금융감독원 정문 앞

○ 참가 금융정의연대·민변 민생경제위원회·민주노총·참여연대·한국노총

 

1. 취지

오늘(10/15) 금융정의연대·민변 민생경제위원회·민주노총·참여연대·한국노총은 금융감독원에 ▲㈜삼성증권 및 윤용암 전 삼성증권 대표이사 등 임직원들의 개인정보보호법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이하 신용정보법”), 자본시장법」 위반삼성물산이 그 자신 주주들의 개인정보를 불법적으로 삼성증권에 제공 및 그 영업조직을 동원제일모직과의 합병 의결에 찬성하도록 권유하게 하는 등의 이해상충행위를 자행한 등의 범죄사실을 이유로 삼성증권 및 윤용암 전 삼성증권 대표이사 등을 엄중하게 제재할 것을 요청함.

지난 91일 검찰은 삼성그룹 불법합병 및 회계부정 사건’ 수사 결과를 발표하고이재용 부회장을 비롯한 삼성 전·현직 임원 등 11명을 부정거래·시세조종 등 자본시장법외부감사법 위반업무상 배임 등의 혐의로 불구속 기소함그런데 이 공소장에는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에 우호적인 지분을 확보하기 위해 삼성물산이 자신들이 갖고 있는 주주명부에 담긴 개인정보를 계열사인 삼성증권에 넘기고삼성증권은 영업 조직을 동원해 소수주주 의결권 확보에 나섰다는 내용 등이 담겨 있었음누구보다 투명해야 할 금융회사가 자본시장의 공정성신뢰성효율성 제고를 통한 공정한 경쟁 촉진투자자 보호를 목표로 하는 자본시장법의 입법취지를 완전하게 몰각한 행위를 자행한 것임.

이에 대해 지난 10월 13일 금융감독원 국정감사에서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은 2015년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당시 자본시장법 위반 여부와 관련해 삼성증권을 조사하겠다는 방침을 밝힌 바 있음그러나 삼성증권과 윤용암 전 삼성증권 대표이사 및 자본시장 뿐만 아니라 이에 기자회견 개최 단체들은 금융감독원이 삼성증권합병당시 대표이사였던 윤용암 전 삼성증권 대표이사 및 기타 관련 임직원들을 조사요청하여 지도·감독 및 제재 등 엄벌에 처해줄 것을 요청하고자 조사촉구서를 제출함.

 

2. 기자회견 개요

제목 삼성그룹 불법합병 가담한 삼성증권 금감원 엄중 제재 요청 기자회견

일시·장소 : 2020. 10. 15. () 11:00, 여의도 금융감독원 정문 앞

주최 금융정의연대·민변 민생경제위원회·민주노총·참여연대·한국노총

참가자

사회 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이지우 간사

조사촉구 취지 김남근 변호사·민변 개혁입법특위 위원장

승계를 위한 삼성의 불법행위 규탄 윤택근 민주노총 부위원장

삼성물산삼성증권의 불법행위 규탄 허권 한국노총 부위원장

삼성증권 위법행위의 법률적 쟁점 최덕현 변호사·참여연대 경제금융센터 실행위원

금융소비자 기망한 삼성증권 제재 필요성 김득의 금융정의연대 대표

금융정의연대 전지예 간사

참여연대 사회경제1팀 김주호 팀장

 

3. 조사촉구서 내용요약

1) 조사촉구 경위

2020. 9. 1.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최소비용으로 삼성그룹을 승계하도록 제일모직이 삼성물산을 흡수합병하면서 저지른 것으로 밝혀진 범죄혐의 사실 중 일부인 자본시장법 상 부정거래행위 및 시세조종 업무상 배임 외부감사법 위반 등의 범죄사실만을 기소함.

검찰 수사과정에서 이미 밝혀진 범죄사실은 자본시장의 공정성신뢰성효율성 제고를 통한 공정한 경쟁 촉진투자자 보호를 목표로 하는 자본시장법의 입법취지를 완전하게 몰각하는 것으로서자본시장질서를 심각하게 교란한 매우 중대한 금융범죄 사실이므로금융감독원의 엄중한 제재가 필요함.

2) 제재대상행위 및 제재필요성

합병계약 이전 위법행위

공소장에 따르면이재용 부회장이 최소비용으로 삼성그룹을 승계하기 위해 수년 간 치밀하게 계획한 승계계획안(‘프로젝트-G4’)에 따라그룹 미래전략실 주도로 이재용 부회장이 최대주주였던 제일모직의 삼성물산 흡수합병을 결정하고 추진하였는데그 과정에서 이재용이 최대주주였던 제일모직 주가가 높게 형성되고 반대로 삼성물산 주가는 하락하도록 각종 불법행위가 이뤄졌고삼성증권은 이재용 부회장의 공소장에 무려 48회 등장하며 각종 부정 거래에 빈번하게 동원되었다고 함.

2015. 6. 부터 합병 주주총회일인 2015. 7. 17. 직전까지 삼성물산은 회사가 소유한 주주명부에 담긴 개인정보를 삼성증권에 넘겼고삼성증권은 삼성물산 주주인 고객 명단을 추림당시 삼성증권은 제일모직의 자문사로 활동하고 있었음에도 이해관계가 상반되는 삼성물산의 소액주주들을 상대로 합병 찬성 의결을 권유하거나 주선함으로써 이해상충 행위를 함.

뿐만 아니라 두 회사 합병안이 통과된 후 주식매수청구기간(2015. 7~8)에 삼성증권 IB본부는 제일모직 주가 관리를 위해 전반적인 주가관리 방안을 수립하고 홀세일본부 등을 통해 시세조종성 주문인 '고가 매수 주문등을 제출하였음삼성증권 임직원들은 자본시장법이 금지하고 있는 시세조종행위를 조직적고의적으로 저지른 것임.

삼성증권 IB본부 등 임직원들은 이재용 부회장 등의 지시를 받아 승계계획안을 마련한 후 2015. 5. 하순경 제일모직이 선임한 삼정 KPMG가 작성한 합병비율 검토보고서 초안을 입수하여 그 평가결과 및 미리 정한 승계계획에 맞추어 합병 비율이 정당하다는 평가를 하도록 개입유도함.

→ 이들은 자본시장법 제178조에 따른 부정한 수단계획,기교 사용중요사항의 거짓,부실 기재위계 사용 등 범법행위에 해당함.

합병계약 이후 주주총회 승인 단계

삼성증권 IB본부 등 임직원들은 삼성물산 합병 찬성 의결권을 확보하기 위하여 삼성물산의 자기주식을 우호 세력인 KCC에게 매각하여 의결권을 부활시킨 후 합병찬성 의결권을 확보하기로 결정한 이재용 부회장 등의 지시에 따라 삼성물산 자기주식의 세부 매각 방법 및 일정대외 공표 방안 등을 마련하여 자본시장법 제178조 위반 부정거래행위를 공동으로 저지름.

3) 신속한 조사 및 제재 필요성

위와 같은 금융투자업자개인정보처리자인 삼성증권 및 그 임직원들의 행위는 신용정보법개인정보보호법자본시장법 등을 위반한 이해상충행위에 해당하는 심각한 범법행위이므로신속히 조사하여 제재할 필요가 있음.

삼성증권

조직적고의적계획적반복적 범법행위이고개인 이재용이 비용을 최소화하여 삼성그룹을 장악하는 엄청난 이익을 얻도록 하기 위해 이뤄진 명백한 범죄행위인 점을 고려하여 영업의 인가허가 또는 등록의 취소 또는 영업업무의 전부 정지를 하고위법내용의 공표 또는 게시요구를 하고과징금을 부과하여야 함.

삼성증권 임직원

삼성증권 임원에 대해 업무집행을 정지하고 해임권고퇴임한 임원 등에 대해서도 반드시 제재조치를 해야하며위법행위를 적극적으로 저지른 삼성증권 직원들에 대한 면직정직 등 제재조치를 취할 것을 요구해야 함.

과징금과태료 감면은 불가능

이같은 삼성증권 임직원들의 행위는 그룹 총수인 개인의 이익을 위해 계열사 전체가 동원된 고의적인 범죄행위로서 그 위법성의 정도가 매우 심각하고사후수습노력이 전혀 없었으며 자진신고없이 검찰의 수사로 범법행위가 밝혀진 점을 고려하여 제재와 과징금과태료 감면은 불가능함.

수사당국에 고발필요

삼성증권에 대한 검사 과정에서 밝혀진 중대한 금융범죄에 대해서는 반복적인 금융범죄의 예방 및 투자자보호금융건전화를 위해 수사당국이 기소할 수 있도록 추가 고발을 해야함.

<>



공지 취재요청서 양식 2020.05.18
  1. [보도자료] 노동개악 저지! 전태일3법 쟁취!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총파업 – 총력투쟁

    Date2020.11.25
    Read More
  2. [취재요청] 노동개악 저지! 전태일3법 쟁취!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총파업 – 총력투쟁

    Date2020.11.24
    Read More
  3. [보도자료] 민주노총 총파업 – 총력투쟁 선포 및 대정부, 대국민 제안 기자회견 및 기자브리핑

    Date2020.11.24
    Read More
  4. [취재요청] 민주노총 총파업 – 총력투쟁 선포 및 대정부, 대국민 제안 기자회견 및 기자브리핑

    Date2020.11.23
    Read More
  5. [취재요청]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위한 집중 집회

    Date2020.11.23
    Read More
  6. [논평] 고용안정을 목적으로 한 한국은행법 개정안을 국회는 즉시 처리하라

    Date2020.11.23
    Read More
  7. [성명] 노조법 개악 저지 총파업 – 총력투쟁에 돌입하는 민주노총 입장

    Date2020.11.23
    Read More
  8.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1/23 ~ 11/29)

    Date2020.11.20
    Read More
  9. [성명] [민주노총 인천본부] 남동공단 화재, 산재사망에 민주노총 인천본부 입장

    Date2020.11.20
    Read More
  10. [취재요청] 1.5도를 지키는 동네방네 기후행동 “줄여라 온실가스, 부끄럽다 정부계획!”

    Date2020.11.20
    Read More
  11. [성명] 고용노동부의 기간제, 사내하도급 가이드라인 개정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Date2020.11.20
    Read More
  12. [보도자료] <코로나가 뒤바꾼 인천공항 노동자들의 삶> 코로나 6개월, 인천공항·항공·면세점 노동자 실태조사 보고서 발표 및 현장 증언

    Date2020.11.19
    Read More
  13. [논평] 어제 (18일) 진행된 ILO 협약 비준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공청회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Date2020.11.19
    Read More
  14. [성명] 사실관계는 간데없고 선동만 가득한 조선일보와 월간조선은 악랄한 저질기사에 대한 응분의 대가를 치러야 할 것이다.

    Date2020.11.19
    Read More
  15. [보도자료] <오늘의 전태일 보고서> 토론회, 민주노총 민주노동연구원 30인미만 사업장 연구결과 발표

    Date2020.11.1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58 Next
/ 858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우)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층
Tel : (02) 2670-9100 Fax : (02) 2635-1134 Email : kctu@nodong.or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