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촛불혁명으로 가는 길 3

현장 조회 수 58 추천 수 0 2017.01.06 23:29:30

촛불혁명으로 가는 길 3


정권교체 한다고 대통령 바뀐다고 세상은 바뀌지 않는다. 87년 민중항쟁 이후로 지겨울 정도로 대통령도 바꿔봤고 정권도 바꿔봤다. 그런데도 ‘헬조선’이 되었다. 그렇기 때문에 정권교체나 대통령교체는 촛불혁명이 될 수 없다. 그동안 누적되어 온 정치와 경제의 적폐를 청산할 수 있는 법과 제도를 국가시스템으로 만들어 내야 촛불혁명이다.


국정농단과 국민촛불을 야기한 제도 정치권이 그들의 오래된 정치적 무능을 조금이라도 반성한다면, 1.9부터 개원하는 임시국회에서 국민이 바라는 정치와 경제 개혁입법을 먼저 통과시켜라. 결선투표제를 도입하고 선거법을 개정하라. 비정규직 사용을 제한하고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인상하는 법을 제정하라. 쌀값을 보장하고 골목상권을 지킬 법을 제정하라. 대선을 앞두고 국민이 부여한 입법권을 임시국회에서 개혁입법으로 답하지 못하면 국회는 스스로 문을 닫아야 한다.


헌재에서 탄핵이 결정되면 곧바로 대선이다. 임시국회에서 해야 할 일을 대선의 공약으로 넘기는 꼼수를 부리지 말라. 공약(公約)은 대부분 공약(空約)이었다는 것 알고 있다. 내일의 대선에서 부도수표 날리지 말고 오늘의 임시국회에서 현찰을 보여라. 2말3초 대선이 시작되면 개헌은 불가능하다. 개헌은 충분한 의견수렴 절차를 거쳐 2018년 지방선거와 같이해도 늦지 않다. 국민촛불은 국회에 개혁입법을 제출하고 통과시켜야 한다. 국민의 명령이다. 국회는 개혁입법을 통과시켜라.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229 현장 촛불의 독자적인 정치만이 87년 체제를 극복하고 혁명으로 나아갈 수 있다 new 2017-02-25 5
24228 현장 민주노총 대선방침, 해석의 여지를 남겨서는 안 된다 2017-02-23 23
24227 자유 [2/26 일 2시] "현대 자본주의와 로지스틱스 혁명" ― 『로지스틱스』 집단서평회에 초대합니다! 2017-02-23 3
24226 자유 사회연대노동포럼을 잘라내야 한다?! 추천 바랍니다 2017-02-23 22
24225 현장 (논평)삼성족벌후계자 삼성이재용이 구속됐다. 야! 이 개새끼들아! 2017-02-23 8
24224 현장 2/22 삼성본관 정문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이재용을 법정 최고형에 처하라 2017-02-23 3
24223 자유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2017-02-23 26
24222 현장 반삼성유럽순회투쟁 12.13일차 동영상 10! 2017-02-21 10
24221 자유 기적의 수학자 2017-02-19 63
24220 자유 (제안) 100만 촛불경선운동으로 노동자·민중(촛불)의 독자적인 대선후보를 만들자. 2017-02-19 35
24219 현장 촛불집회와 영풍본사 1인시위 현황 file 2017-02-19 28
24218 현장 그렇다고, 포기할 순 없지 않은가? 2017-02-17 45
24217 자유 ‘3.8 세계 여성의 날 맞이 : 여성해방 하루학교’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7-02-17 20
24216 자유 [성명서] 이재용뿐만 아니라 모든 재벌총수와 박근혜까지 수사는 계속되어야 한다! file 2017-02-17 14
24215 현장 2/15 수요일 삼성재벌규탄 집회 ! 구속영장재청구 삼성이재용 구속된다 ! 2017-02-16 14
24214 현장 서울본부 지구협 조직국장 5명에 대한 부당인사와 해고등 징계요구 철회하고, 민주노조 운영의 원리에 맞게 해결할 것을 요청합니다. 2017-02-14 34
24213 현장 80만 촛불, 보름달에 '국정안정'을 빌어 2017-02-14 21
24212 현장 자본에 대한 규제야말로 민주주의의 첫 걸음이다 2017-02-13 25
24211 자유 [새책] 『로지스틱스 ― 전지구적 물류의 치명적 폭력과 죽음의 삶』(데보라 코웬 지음, 권범철 옮김) 출간되었습니다! 2017-02-12 17
24210 현장 2/9 삼성SDI 울산공장노동자와 간담회! 열 받는다! 민주노조 건설하자! 2017-02-11 2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