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민주노총의 대선방침을 휴지조각으로 만들셈인가?

민주노총은 지난 임시대대에서 대선방침을 만장일치로 아래와 같이 결정하였다.

2) 진보후보를 지지한다.
5) 보수정당을 상대로 한 정책적 견인이 아닌, 조직적인 지지로 경도되는 것을 금지한다.

이러한 대선방침은 산하노조가 민주노총이 지향하는 정치세력화(계급정치 노동정치 진보정치)의 대척점에 서있는 보수정당을 지지하거나 지원하는 이율배반적 행위를 규제하기 위한 것이다.

그런데 공공운수노조는 잉크가 마르기도 전에 “진보정당 후보와 보수정당의 당선가능한 유력후보 모두를 대상으로 정책협약 혹은 정책협의를 추진한다.”라는 별도의 대선방침 결정하였다.

공공운수노조가 이러니 민주노총 대선방침을 거부하는 산하조직들의 정치적 이탈행위도 기승을 부린다. 건강보험노조는 보란듯이 더민주당 경선참여와 세액공제사업을 조직적로 진행하고, 철도에서는 더민주당 후보경선 참여모임을 만들어 조합원과 그 가족을 조직하고 있지만, 공공운수노조나 철도노조 모두 민주노총 대선방침에 의거 제지하지 못하고 강건너 불구경하고 있다.

자본과 하나가 되어 노동자와 노동조합을 각종 노동악법과 신자유주의로 탄압해왔던 보수정당을 어쩌다 소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라는 간판을 달고 있는 산하조직들이 부끄러움도 없이 그들의 품으로 안기고 있는지.

민주노총은 대의원들이 지난 임시대대에서 결정한 대선방침을 산하조직에 엄격하게 적용해야 한다. 임시대대는 '금지'을 명확하게 결정하고 세부사항은 민주노총 중집에 위임한 바 있다. 따라서 민주노총 중집은 현재 산하조직에서 발생하고 있는 대선방침 위반행위들을 참고하여 더이상 산하조직들이 아전인수식 해석으로  민주노총의 대선방침을 휴지조각으로 만드는 일이 없도록 조치를 취해야 한다.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는

1) 산하조직이 조직적으로 보수정당 후보경선에 참여하거나 세액공제사업에 나서는 것을 금지하라.
2) 산하조직이 정책협약이나 정책연대라는 이름으로 보수후보를 지지하는 것을 금지하라.
3) 대선방침을 위반하고 있는 산하조직을 조사하고 징계하라.

김기천

2017.05.03 01:37:28
*.22.73.39

지도부는 문재인 후보를 지지하도록 조합원의 자유를 보장하라!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524 자유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new 2018-04-20 5
24523 현장 4/18 수, 삼성규탄집회, 삼성전자 이재용 면피용 깜짝쇼! 감동이 없다! 2018-04-19 7
24522 현장 적폐정권의 유물인 공공기관 임금피크제 폐지를 청원합니다. 2018-04-18 7
24521 자유 [사설] 선전선동의 무대 포털 댓글 제도 개선을 2018-04-17 15
24520 자유 신간 《마르크스주의로 본 한국 현대사》 2018-04-17 13
24519 자유 공공운수/공공연구노조 집행부의 조합원 폭행 사건 2018-04-16 36
24518 [토론회] 기간제교사 정규직전환 배제로 본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정책 file 2018-04-16 48
24517 현장 시그네틱스 4월 둘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4-15 12
24516 자유 영사관앞 강제징용노동자상 설치 두고 부산시·동구 '눈치싸움' 2018-04-14 12
24515 현장 4/11 수, 삼성규탄집회, 삼성노조 파괴문건은 실행되었다! 2018-04-12 18
24514 현장 삼성일반노조 3월소식지입니다! 2018-04-10 22
24513 현장 시그네틱스 4월 첫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4-08 15
24512 현장 민주주의를 공장으로 2018-04-07 28
24511 자유 공공운수노조 사무처 신규채용 공고 file 2018-04-05 34
24510 현장 4/4 수 삼성재벌 규탄집회,삼성그룹 차원의 노조 파괴문건 2018-04-05 17
24509 현장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는 정규직전환의 마중물이 되고 있나? 2018-04-05 25
24508 자유 양대 노총, 국회 찾아 "노동존중 가치 실현 개헌하자" 2018-04-04 22
24507 현장 시그네틱스 마지막주 3월 투쟁일상 file 2018-04-01 33
24506 현장 참 거시기 하다 2018-03-30 125
24505 현장 플랜트노조 5차 운영위 결과에 대한 충남지부의 입장 2018-03-30 5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