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 한국타이어 노동자 탄압의 잔인성 >

 

뉴스타파 취재진은 이해할 수 없다는 표정이었다.

어떻게 그렇게 많은 노동자가 죽어갔는데 이렇게 조용할 수 있는가?

한국타이어 사측의 경영방침이 1942년 회사 창립이후 단 한번도 바뀌지 않은 문제가 있다.

 

노동자를 물건 취급하는 것이다.

법이 있고 정치가 있지만, 그들에게 그것들은 그저 극단적인 이윤추구의 도구일 뿐 다른 아무것도 아니었다.

그래서, 한국타이어 노동자 집단사망 사태를 묻는 기자들에게 우리와 관련이 없고, 별 관심이 없다는 생각에 경악하였다는 것이다.

 

여기에는 분명 사측의 목적이 있다.

바로 산업재해를, 노예노동을 통한 무한 이윤추구를 위한 경영마인드, 곧 재벌이 안고 있는 적폐의 일단을 드러낸 것이다.

 

노예노동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필수적인 요건이 있다. 노동자들에게 치명적 공포의식을 주는 것이 필요하다.

극단적인 공포심.

 

타이어를 만드는 한국타이어에서 그것이 무엇이겠는가? 죽음이다.

죽음보다 더 무서운 공포, 그것이 바로 노동자 권리를 주장하면 않된다는, 해봐야 소용없다는 공포심으로 작동하게 모든 관리체계가 지난 65년간 한국타이어에서는 작동할 뿐이다.

 

그래서 95, 96년 한국타이어 노동자 탄압은 그토록 잔인하였던 것이다.

한국타이어 사측의 극단적 선택이 바로, 이명박 정권과의 정경유착이었다.

 

201792

 

한국타이어 산재협의회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556 자유 성명서(이윤경 집행부 총사퇴 촉구 농성 돌입) 2018-02-21 28
24555 자유 초대! 윌리엄 제임스의 『근본적 경험론에 관한 시론』 역자와의 만남 (2/25 일요일 3시) 2018-02-18 63
24554 자유 [새책] 윌리엄 제임스의 『근본적 경험론에 관한 시론』(정유경 옮김) 출간! 2018-02-18 11
24553 현장 시그네틱스 2월 투쟁현황~~~ file [1] 2018-02-15 28
24552 현장 2/14 매주 수 삼성재벌 규탄 중식집회, 판사가 등신이냐 이재용이 등신이냐! [1] 2018-02-15 28
24551 자유 성명서(사무금융연맹 이윤경 집행부는 총 사퇴하라) [1] 2018-02-14 49
24550 현장 삼성일반노조 2018년 무술년 1월소식지입니다. [1] 2018-02-13 33
24549 현장 정규직-비정규직 구조, 고용 한파 부추긴다... 2018-02-12 44
24548 현장 2/7 매주 수 삼성재벌 규탄 중식집회, 삼성이재용을 재구속하라! [1] 2018-02-08 47
24547 현장 논평] 농·축협 노동자들의 참정권을 보장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 발의를 환영한다. 2018-02-06 63
24546 현장 (성명서) 2/5 삼성이재용 집행유예 석방은 미완의 촛불혁명 결과다! 2018-02-05 58
24545 현장 시그네틱스 1월 투쟁현황~~~ file 2018-02-03 48
24544 자유 공공운수노조 신규채용 공고 file 2018-02-01 80
24543 현장 1/31 수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전자 어느 노무관리자 고백,,, 2018-01-31 45
24542 자유 신간 <차별과 천대에 맞선 투쟁의 전략과 전술>을 소개합니다! 2018-01-30 35
24541 자유 신간 <강탈국가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강탈의 역사>를 소개합니다! 2018-01-30 32
24540 현장 시그네틱스 1월 4째주 투쟁일상 file 2018-01-28 38
24539 현장 한국지엠 비정규직 해고자 생계 및 투쟁기금 마련 설특판 file 2018-01-27 75
24538 현장 1/24 수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퇴직노동자 모두 반삼성인이 된다 2018-01-25 30
24537 자유 신간 <트랜스젠더 차별과 해방>을 소개합니다 [1] 2018-01-24 4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