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 한국타이어 노동자 탄압의 잔인성 >

 

뉴스타파 취재진은 이해할 수 없다는 표정이었다.

어떻게 그렇게 많은 노동자가 죽어갔는데 이렇게 조용할 수 있는가?

한국타이어 사측의 경영방침이 1942년 회사 창립이후 단 한번도 바뀌지 않은 문제가 있다.

 

노동자를 물건 취급하는 것이다.

법이 있고 정치가 있지만, 그들에게 그것들은 그저 극단적인 이윤추구의 도구일 뿐 다른 아무것도 아니었다.

그래서, 한국타이어 노동자 집단사망 사태를 묻는 기자들에게 우리와 관련이 없고, 별 관심이 없다는 생각에 경악하였다는 것이다.

 

여기에는 분명 사측의 목적이 있다.

바로 산업재해를, 노예노동을 통한 무한 이윤추구를 위한 경영마인드, 곧 재벌이 안고 있는 적폐의 일단을 드러낸 것이다.

 

노예노동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필수적인 요건이 있다. 노동자들에게 치명적 공포의식을 주는 것이 필요하다.

극단적인 공포심.

 

타이어를 만드는 한국타이어에서 그것이 무엇이겠는가? 죽음이다.

죽음보다 더 무서운 공포, 그것이 바로 노동자 권리를 주장하면 않된다는, 해봐야 소용없다는 공포심으로 작동하게 모든 관리체계가 지난 65년간 한국타이어에서는 작동할 뿐이다.

 

그래서 95, 96년 한국타이어 노동자 탄압은 그토록 잔인하였던 것이다.

한국타이어 사측의 극단적 선택이 바로, 이명박 정권과의 정경유착이었다.

 

201792

 

한국타이어 산재협의회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564 현장 시그네틱스 6월 3째주 투쟁일상~~~ file 2018-06-16 17
24563 자유 다중지성의 정원이 7월 2일 개강합니다! 2018-06-15 6
24562 자유 초대! 『전쟁이란 무엇인가』 출간 기념 알라딘 인문학스터디 (6/15 금 7시30분) 2018-06-11 7
24561 자유 사회주의자 주최 <자본론 강좌> 학생을 모집합니다. file 2018-06-11 25
24560 현장 시그네틱스 6월첫째주 투쟁일상~~~ file 2018-06-10 17
24559 현장 시간강사 처우 개선 위한 김영곤 강사의 외침, 여전히 진행 중 2018-06-09 18
24558 현장 삼성일반노조 5월 소식지입니다 2018-06-07 29
24557 현장 (채용공고) 언론노조 사무처 채용공고 2018-06-07 44
24556 자유 “재벌에만 관대한 검찰 규탄한다” 2018-06-05 27
24555 현장 [성명] 배신행위를 엄중 처벌하라! 2018-06-05 85
24554 현장 [경기북부 성명서] 자주평화통일의 걸림돌 국가보안법 철폐 하고 이석기의원등 양심수를 석방하라!! 2018-06-02 538
24553 현장 시그테틱스 5월 마지막주 투쟁현황 file 2018-06-02 29
24552 현장 [경기도본부 성명서] 경기도지사 선거 민주노총후보 없음 결정에 대하여 .. file [2] 2018-06-01 797
24551 현장 5/30 삼성본관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재벌 적폐청산이 경제민주화다 2018-05-31 33
24550 자유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2018-05-28 168
24549 자유 공공운수노조 사무처 신규채용 공고 file 2018-05-28 194
24548 현장 사그네틱스 5월 4째주 투쟁일상~~~ file 2018-05-26 55
24547 현장 5/23 삼성규탄집회, 노동계 삼성프락치를 발본색원하자! 2018-05-24 60
24546 현장 (성명서)노동계의 삼성프락치 발본색원하자! 2018-05-22 88
24545 현장 시그네틱스 5월 세째주 투쟁현황과 고법에서도 승리~~~ file 2018-05-19 7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