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2084321509_tmVnJylk_2084321509_8pUHNsrE_

2084321509_VRx7DLN0_2084321509_Wa8R3CUq_

2084321509_EM0OGwW2_2084321509_1amd8bnU_

2084321509_0Kg3aytQ_2084321509_ujmz317y_

2084321509_sTwvYHRf_2084321509_hx3Xkj5S_

2084321509_FHdRevm4_2084321509_jcFU8lKV_

2084321509_zOtKpqEU_2084321509_0yRiOd4f_

2084321509_8DM43h5u_2084321509_MLDwAJGV_

11/1 수 삼성본관 집회, 문정권은 삼성백혈병 진실을 규명하라!

 

삼성백혈병은 육지의 세월호삼성백혈병 발병 진실을 규명하라!

 

삼성반도체 백혈병은 독극물기업살인 삼성 경영책임자를 처벌하라1

삼성재벌 이게 기업이냐살인기업 삼성총수이재용을 무기징역 선고하라!

 

삼성공화국 삼성직업병 피해노동자 제보 320! 118명 사망!

 

삼성SDI백혈병피해자들이 카페를 개설

 

주소 => http://cafe.daum.net/Samsungffiliates/S1DI/26

 

11/1 매주 수요일 삼성본관 정문 앞에서 삼성일반노조는삼성재벌의 반사회적인 무노조 노동자탄압과 인권유린 사실을 폭로 규탄하고 삼성백혈병 가해자인 살인기업 삼성재벌 최고경영자에 대한 형사처벌을 요구하는 중식집회를 진행하였다.

 

임경옥사무국장은 지난 주에 이어 오늘 집회에서도 삼성SDI백혈병까페에 게시된 삼성SDI백혈병피해자들의 절절한 글을 삼성노동자와 국민과 공유하고자 낭독하면서문재인정권에게 삼성백혈병 진실규명을 요구하며 삼성SDI백혈병피해자들의 산업재해 투쟁 승리를 위해 국민들과 삼성사무관리직노동자들에게 많은 관심과 힘을 모아 주자고 힘찬 발언을 하였다

 

삼성SDI카페 글 중

 

=> 삼성백혈병병 사건과 계열사 독극물 학살사건을 정공법으로 진상규명하지 못하는 한 국민을 위한 정부가 아닙니다

 

재벌에 눈치보며 전정권과 같이 묵인 방조하는 재벌 기득권을 위한 정부가 될겁니다말뿐인 행함 없는 나쁜 정권으로 역사에 기록될 겁니다

 

언행일치가 되길 바랍니다

 

주권자인 국민이 다치고 죽었는데 공권력을 가진 정부가 방관하는 게 옳은가 직무유기 아닌가 정부의 존재 이유와 가치를 구현 못하는 정부는 국민의 정부가 아니라 기득권 가해자의 적폐일 뿐입니다

 

최소한 주인들이 왜다치고 죽었는지 진상규명이라도 해야 옳지 않겠는가

 

 

피해자들이 정부에 돈 달라고 요구 하는게 아니지 않은가

다치고 죽어야 했는지 진상규명이라도 해달라고 하지 않는가

전정권과 오물을 뒤집어 쓸려고 작정을 하시는가

 

삼성이 무서운가 아님 현정권도 삼성과 연결되어 있는가

국민을 위한다면 이럴 수 없지 않는가

 

=> 하늘같은 가족을 삼성백혈병으로 잃고유족들은 매일같이 피눈물 흘린다.

 

돈을 신으로 모시고 돈 잘버는 삼성경영진들사람을 죽이고도 멀쩡하게

제 자식들과 밥 잘 먹고 돌아다니고 아무 일 없다는 듯 살아간다.

 

저승 갈 때 한푼도 가져가지 못하는 한없이 나약한 인간이,

제 자식들에겐 돈 물려줘 잘살라고.

남의집 자식들은 백혈병 걸리게 해 몰살시켜 놓았다.

 

 

"김광석"영화나왔으니 좀있으면 "이건희"영화나올듯.

돈 아낄려고 120명이나 백혈병학살하고 12년째 모른척하는 삼성경영진은

저 여자보다 더하다.

 

이나라 정치인 어느누구도 이 백혈병학살 진상규명하자는 말없도록

삼성이 조치해놨다내 가족만 안당했으면 되는 정치인들

 

하늘같은 가족을 삼성백혈병으로 잃고 매일같이 피 눈물 흘리며 살게 만든

삼성이라는 학살자들과 사이좋게 잘살아가는 정치인들이 사람맞나?

 

아무 죄없는 국민들120명이나 학살당했다고 진상규명해달라고 애원하는글

다 보고 잘알면서도 "그래서 어쩌라고".이게 나라인가?

등의 게시글을 낭독하였다

 

 

오늘 삼성재벌 규탄집회에서 삼성백혈병문제를 집중 거론하며 삼성백혈병은 개인질병이 아닌 직업병으로 기업살인이라 규탄하며, 김성환위원장은 삼성일반노조가 삼성백혈병 문제 해결을 촉구하는 지난 10년의 투쟁과정에서 피해노동자와 유족들의 억울함과 경제적인 어려움을 위하는 마음이 앞선 나머지 삼성백혈병 발병 원인 규명에 대한 본질적인 투쟁에 집중하지 못했다고 반성하였다.

 

삼성백혈병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이 아닌 산업재해 투쟁에 머물러 있었다는 그동안 투쟁의 한계를 반성하며 자정능력을 상실한 삼성족벌과 삼성재벌이 아닌이제는 문재인 정권이 육지의 세월호’ 삼성백혈병 발병의 진실 규명을 위해 정부차원에서 진실을 규명하고 살인자들인 삼성경영책임자를 처벌할 것을 문재인대통령에게 촉구하며살인기업 삼성재벌을 해체하라 목소리를 높였다.

 

삼성족벌 무노조신화 노동자 탄압 인권유린 80년 적폐를 끝장내자

기업의 탈을 쓴 범죄살인기업 삼성족벌 삼성재벌 해체하자!

 

삼성SDI노동자를 회유 매수 탄압하여 결국 9/11 노동조합 건설을 파탄시켰다.

노동부는 부당노동행위자 전영현사장과 인사부장 유재곤을 엄중수사 처벌하라!

 

지난 8월 17일 문재인대통령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노동자들의 노동조합 건설을 방해하는 기업주와 관리자들의 부당노동행위를 엄벌에 처하겠다는 대통령의 말을 비웃기라도 하듯이, 삼성재벌은 삼성SDI노동자들의 9/11 삼성본관 정문 앞 노동조합 건설을 위한 삼성SDI노동자들의 창립총회를 파탄시켰다.

 

 

삼성자본 삼성SDI 차원의 무노조를 위한 부당노동행위!

삼성SDI 천안 인사부장의 집요한 접근과 부위원장사무국장 해외출장 종용!

 

삼성SDI 천안공장 노동자들은 삼성본관에서 당당하게 공개적으로 삼성SDI노동조합 창립총회를 성사시켜 삼성본관 정문 앞에서 삼성무노조경영이 끝났음을 선언하고 삼성계열사노동자들에게 자신감과 희망을 주기 위해, 창립총회 장소를 삼성본관으로 결정하였다.

 

대한민국 악의 축 삼성공화국’ 적폐를 끝장내자!

 

 

삼성재벌총수 이재용이 구속 수감되어 유죄 판결을 받았어도삼성족벌과 삼성재벌은 변하지도 변할 기미도 보이지 않고 삼성재벌에 비판적인 기사를 쓴 언론사에 광고를 중단하는 등 삼성재벌은 대한민국에서 청산되어야 할 민주주의의 공적이라고 규탄하였다.

 

삼성족벌 이씨일가는 전근대적이고 봉건적인 족벌세습경영을 위해 온갖 불법비리를 자행하여 삼성후계자 이재용이 1심에서 징역 5년 선고를 받은 삼성재벌은 한국사회의 악의 축으로 국민의 공적이라 규탄하며, 기업의 탈을 쓴 범죄조직 삼성족벌의 시대착오적인 무노조 노동자탄압 인권유린의 만행과 삼성백혈병문제를 강력히 규탄하였다.

 

 

이건희가 없어도 삼성이재용이 구속 수감되어 있어도 삼성은 잘 굴러간다.

그래서 그런지 삼성경영자들은 이재용 석방에 관심이 없다.

 

 

삼성이재용이 정경유착 뇌물공여로 구속수감 된지 10개월이 지나가지만, 삼성재벌 총수가 없어도 삼성은 돈을 더 잘번다고 언론에서는 대서특필하고 있다. 그러니 삼성이재용 석방을 위한 노력이 필요없다고 삼성경영자들은 판단하고 있는 것 같다.

 

그러다보니 세계적으로 지탄과 비난받고 있는 삼성무노조 경영에 맞서 삼성SDI노동자들이 20년 만에 삼성SDI 노동조합 건설을 위한 창립총회를, 삼성SDI경영자들은 분위기 파악도 못하고 문재인대통령의 경고를 무시하면서 탄압하였다.

 

또한 삼성백혈병문제가 2007년 사회에 공론화된지 10년이 지나도록 삼성전자는 삼성백혈병 발병 원인에 대한 진실규명도 하지 못하고 보상을 빙자한 보상금으로 은폐하기 급급한 삼성경영자들의 반사회적인 경영행태는, 삼성일반노조와 직업병피해자들이 기업의 탈을 쓴 살인 범죄조직 삼성재벌해체와 삼성이재용 무기징역을 요구하게 만들었다.

 

범죄자 삼성이재용 구속에 이은 삼성족벌 세습경영 끝장내자!

 

더구나 쉽게 해결할 수 있는 과천철거민의 13년 생존권투쟁 뿐만 아니라 녹번동 철거민들의 생존권투쟁을 외면하고 해결 못하는 무능과 무책임을 보이는 삼성경영자들은, 이재용 석방을 위한 삼성그룹 차원의 노력은 고사하고 오히려 노동자 민중들이 

반삼성정서로 분노하게 만들고 있다.

 

삼성족벌 이재용 구속에 이어 삼성재벌 해체 투쟁을 힘차게 진행하자!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653 현장 [공동성명]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서울고용노동청 점거농성 노동시민사회 공동성명 2018-09-21 16
24652 현장 [대법관 대국민 투표] 국민이 직접 대법관을 뽑아주세요~~ file 2018-09-21 27
24651 현장 9/19 삼성 규탄집회! “이재용 인사에 북 리룡남 “여러가지로 유명하던데” 2018-09-20 34
24650 현장 오마이 뉴스 -삼성SDI 하청 일하다 숨진 청년의 아 버지 "노조 있었다면..." 2018-09-19 70
24649 현장 2004년 수원 삼성전자 정규직노동자 노동조합 설립 탄압 사례 3 [1] 2018-09-16 76
24648 현장 시그네틱스 대법 상고 기각으로 2년만에 승리하다 file 2018-09-14 75
24647 자유 공공운수노조 신규채용 공고 2018-09-14 87
24646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투쟁승리 결의대회를 진행했습니다. file 2018-09-14 72
24645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프레시젼분회 9월2째주 연대투쟁으로 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4 73
24644 현장 성명]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합의를 환영하며 열사들의 뜻을 이어 노동존중 농협을 만들어 나가는 투쟁에 앞장서 나갈 것이다 file 2018-09-14 74
24643 현장 9/12 삼성 규탄집회! 삼성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2018-09-13 74
24642 현장 한국지엠부평비정규직지회 추석특판 file 2018-09-13 78
24641 현장 공무원노조 해직자 관련 국회토론회에 초청합니다. file 2018-09-11 72
24640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성진분회 중식집회연대로 함께투쟁하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68
24639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코오롱본사와청와대 집중투쟁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73
24638 현장 오마이뉴스 - 삼성계열사 백혈병 피해자 가족들 "배제없는 사죄와 배상하라" 2018-09-10 70
24637 자유 일제강제징용 울산 노동자, 홋카이도 고래잡이에도 동원돼 [1] 2018-09-09 82
24636 현장 시그네틱스 9월 2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9-08 71
24635 현장 성명] 조합장과 이사들이 주동하는 조합해산 추진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18-09-07 83
24634 현장 삼성전기에서 외아들 장동희가 백혈병으로사망했습니다 2018-09-06 7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