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Q: 민교협이 왜 강사법을 반대하죠? 의외예요.(학생)
A: 고대 그리스에서 시민이 노예와 여성을 부린 것과 마찬 가지죠. 그게 그리스 민주주의, 대학 민주주의 입니다.(나)
Q: 한교조는 요?
A: 만적의 봉기계획을 밀고한 다른 노비나 마찬가지죠. 영주에게 충직한 노비 지위가 낫다고 생각하는 거죠. 해방이 두려운거예요. 강사가 교원이 되어 공개적으로 채용하면 그거 부담이거든요. 좁혀 말하면 노동조합 관료주의라고 할수 있지요.
Q: 대학 문제는 정리가 잘 안돼요.
A: 연구하지도 가르치지도 않고 선배가 가르쳐주지도 않아 쌓인게 없어서요. 우리도 그렇습니다.
아! 부산외대 학생이 교내에서 자장면 시켜먹기 싸움한 거 잘했습니다.
Q: 네. 그런데 문제 있어요.
A: 왜 요?
Q: 총학생회가 지정한 존에만 되고, 학생이 아무데서나 시키면 안돼요.
A: 민영현 선생님 아세요?
Q: 들었어요. 경성대에서 해고된...
A: 네. 학교가 이겼다고 재판 비용 2천만원 받아냈어요. 그거 돌려달라고 대학본부 앞에서 1인시위합니다.
Q: 그럴수가!
A: 부산에서 대학을 아는 학생 모임이 필요해요. 그래야 연구와 교육과 지역 경제 생활이 선순환하고 지역이 살아난다고 생각합니다. 이거 제 얘기가 아녜요. 부산 사람 얘기예요.
Q: 그렇잖아도 부산이 (청년일자리 등) 꺼진다는 얘기 많이 해요.
A: 트럼프 오지 말라는 광화문 농성은 언제까지 해요?
Q: 8일까지요.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653 현장 [공동성명]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서울고용노동청 점거농성 노동시민사회 공동성명 2018-09-21 16
24652 현장 [대법관 대국민 투표] 국민이 직접 대법관을 뽑아주세요~~ file 2018-09-21 27
24651 현장 9/19 삼성 규탄집회! “이재용 인사에 북 리룡남 “여러가지로 유명하던데” 2018-09-20 34
24650 현장 오마이 뉴스 -삼성SDI 하청 일하다 숨진 청년의 아 버지 "노조 있었다면..." 2018-09-19 70
24649 현장 2004년 수원 삼성전자 정규직노동자 노동조합 설립 탄압 사례 3 [1] 2018-09-16 76
24648 현장 시그네틱스 대법 상고 기각으로 2년만에 승리하다 file 2018-09-14 75
24647 자유 공공운수노조 신규채용 공고 2018-09-14 87
24646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투쟁승리 결의대회를 진행했습니다. file 2018-09-14 72
24645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프레시젼분회 9월2째주 연대투쟁으로 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4 73
24644 현장 성명]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합의를 환영하며 열사들의 뜻을 이어 노동존중 농협을 만들어 나가는 투쟁에 앞장서 나갈 것이다 file 2018-09-14 74
24643 현장 9/12 삼성 규탄집회! 삼성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2018-09-13 74
24642 현장 한국지엠부평비정규직지회 추석특판 file 2018-09-13 78
24641 현장 공무원노조 해직자 관련 국회토론회에 초청합니다. file 2018-09-11 72
24640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성진분회 중식집회연대로 함께투쟁하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68
24639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코오롱본사와청와대 집중투쟁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73
24638 현장 오마이뉴스 - 삼성계열사 백혈병 피해자 가족들 "배제없는 사죄와 배상하라" 2018-09-10 70
24637 자유 일제강제징용 울산 노동자, 홋카이도 고래잡이에도 동원돼 [1] 2018-09-09 82
24636 현장 시그네틱스 9월 2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9-08 71
24635 현장 성명] 조합장과 이사들이 주동하는 조합해산 추진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18-09-07 83
24634 현장 삼성전기에서 외아들 장동희가 백혈병으로사망했습니다 2018-09-06 7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