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매일노동뉴스


“사회양극화 해소 위해 동일가치노동 동일임금 원칙 담아야 한다.”(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나라가 바뀌는 것을 느낄 수 있게 해 달라.”(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양대 노총이 국회를 찾아 노동존중 가치 실현을 위한 헌법 개정을 촉구했다.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과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3일 오후 국회를 찾아 정세균 국회의장과 김재경 국회 헌법개정 및 정치개혁 특별위원장을 면담했다. 김주영 위원장과 김명환 위원장은 동일가치노동·동일임금 원칙과 노동자 이익균점권·경영참여권을 헌법에 담아야 한다고 요구했다.

청와대는 지난달 20일 “헌법이 바뀌면 내 삶이 바뀌고, 개헌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길이 열릴 것”이라며 '근로' 용어를 '노동'으로 수정하는 정부 개헌안을 발표했다. 노동계는 “현재 헌법보다는 진일보한 내용”이라면서도 “노동 3권 범위 제한, 동일가치노동 동일임금 지급을 ‘원칙’이 아닌 ‘노력의무’로 규정한 점을 볼 때 노동자 기본권을 획기적으로 강화했다고 보기 어렵다”고 평가했다.

김명환 위원장은 이날 면담에서 “국회는 ‘이게 나라냐’는 국민의 물음에 개헌으로 답해야 한다”며 “개헌에 대한 공론의 장을 만들어 나라가 바뀌는 것을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게 해 달라”고 요구했다. 김주영 위원장은 “이익균점권 보장처럼 일하는 사람이 희망을 갖고 일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개헌 논의를 해야 한다”며 “87년 체제 이후 세상이 변한 만큼 시대에 맞는 헌법 개정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재경 위원장은 “정당마다 개헌안 생각이 달라 이 자리에서 확답하기는 어렵지만 이르면 다음주초부터 논의가 시작될 것”이라며 “필요하다면 사회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공론화 장도 만들 것”이라고 답했다. 양대 노총은 △모든 사람의 일할 권리 △적정임금, 동일노동 동일임금 원칙 △노동 3권의 온전한 보장 △사기업 노동자의 이익균점권 복원과 노동자의 경영참가권 등을 담은 노동헌법 개정요구안을 전달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753 자유 4월 1일 개강! 다중지성의 정원 철학, 문학 강좌 2019-03-17 5
24752 현장 3/13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전자 직고용은 노조파괴의 또다른 얼굴 2019-03-15 10
24751 자유 4월1일, 다중지성의 정원 강좌 개강! 2019-03-14 8
24750 자유 [공공연구노조 이성우 집행부 생계비 중단 및 삭감] 73일차 소식, 복직투쟁을 다시 시작하며 file 2019-03-14 12
24749 현장 '미세먼지 사회재난 규정법' 국회 본회의 통과 2019-03-13 13
24748 현장 [비정규직 이제그만 공동투쟁] 탄력근로 야합안 국회로 보낸다는 문성현 위원장 발표에 따른 입장문 2019-03-11 22
24747 현장 삼성일반노조 2019년 2월소식지입니다! 2019-03-08 28
24746 현장 [제안서]3월 11일 공짜야근-과로사 탄력근로제 강행 함께 막아요~ 2019-03-08 31
24745 현장 김명환 집행부는 경사노위에 미련을 버려야 2019-03-07 36
24744 현장 3/6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이재용 대법원재판 사법농단 끝장내자! 2019-03-07 35
24743 자유 미세먼지에 예방법 2019-03-05 70
24742 현장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탄핵감이다. 2019-03-01 182
24741 현장 경사노위 참여논란은 끝났다. 2019-03-01 117
24740 현장 2/27 삼성재벌규탄집회, 남과 북이 통일 전에 삼성재벌 박살내자! 2019-02-28 66
24739 현장 2/20 삼성재벌규탄집회, 남한사회 ‘악의 축’ 삼성족벌세습 끝장내자! 2019-02-22 115
24738 자유 서산시비정규직근로자지원센터, 수탁기관에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서산시위원회 2019-02-17 134
24737 자유 금속노조, 밀실협상 ‘대우조선 매각 중단 촉구’ 기자회견 18일 연다 2019-02-17 130
24736 자유 <새책> 『여자떼 공포, 젠더 어펙트 ― 부대낌과 상호작용의 정치』 출간! (권명아 지음) 2019-02-14 128
24735 자유 공공운수노조 사무처 신규채용 공고 file 2019-02-14 184
24734 현장 2/13 삼성재벌 규탄집회, 삼성직업병투쟁 아직 끝나지 않았다! 2019-02-14 11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