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매일노동뉴스


“사회양극화 해소 위해 동일가치노동 동일임금 원칙 담아야 한다.”(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나라가 바뀌는 것을 느낄 수 있게 해 달라.”(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

양대 노총이 국회를 찾아 노동존중 가치 실현을 위한 헌법 개정을 촉구했다.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과 김명환 민주노총 위원장은 3일 오후 국회를 찾아 정세균 국회의장과 김재경 국회 헌법개정 및 정치개혁 특별위원장을 면담했다. 김주영 위원장과 김명환 위원장은 동일가치노동·동일임금 원칙과 노동자 이익균점권·경영참여권을 헌법에 담아야 한다고 요구했다.

청와대는 지난달 20일 “헌법이 바뀌면 내 삶이 바뀌고, 개헌으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위한 길이 열릴 것”이라며 '근로' 용어를 '노동'으로 수정하는 정부 개헌안을 발표했다. 노동계는 “현재 헌법보다는 진일보한 내용”이라면서도 “노동 3권 범위 제한, 동일가치노동 동일임금 지급을 ‘원칙’이 아닌 ‘노력의무’로 규정한 점을 볼 때 노동자 기본권을 획기적으로 강화했다고 보기 어렵다”고 평가했다.

김명환 위원장은 이날 면담에서 “국회는 ‘이게 나라냐’는 국민의 물음에 개헌으로 답해야 한다”며 “개헌에 대한 공론의 장을 만들어 나라가 바뀌는 것을 국민이 피부로 느낄 수 있게 해 달라”고 요구했다. 김주영 위원장은 “이익균점권 보장처럼 일하는 사람이 희망을 갖고 일할 수 있는 방향으로 개헌 논의를 해야 한다”며 “87년 체제 이후 세상이 변한 만큼 시대에 맞는 헌법 개정이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재경 위원장은 “정당마다 개헌안 생각이 달라 이 자리에서 확답하기는 어렵지만 이르면 다음주초부터 논의가 시작될 것”이라며 “필요하다면 사회 각계각층이 참여하는 공론화 장도 만들 것”이라고 답했다. 양대 노총은 △모든 사람의 일할 권리 △적정임금, 동일노동 동일임금 원칙 △노동 3권의 온전한 보장 △사기업 노동자의 이익균점권 복원과 노동자의 경영참가권 등을 담은 노동헌법 개정요구안을 전달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651 현장 9/19 삼성 규탄집회! “이재용 인사에 북 리룡남 “여러가지로 유명하던데” new 2018-09-20 8
24650 현장 오마이 뉴스 -삼성SDI 하청 일하다 숨진 청년의 아 버지 "노조 있었다면..." 2018-09-19 25
24649 현장 2004년 수원 삼성전자 정규직노동자 노동조합 설립 탄압 사례 3 update [1] 2018-09-16 36
24648 현장 시그네틱스 대법 상고 기각으로 2년만에 승리하다 file 2018-09-14 35
24647 자유 공공운수노조 신규채용 공고 2018-09-14 46
24646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투쟁승리 결의대회를 진행했습니다. file 2018-09-14 30
24645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프레시젼분회 9월2째주 연대투쟁으로 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4 28
24644 현장 성명]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합의를 환영하며 열사들의 뜻을 이어 노동존중 농협을 만들어 나가는 투쟁에 앞장서 나갈 것이다 file 2018-09-14 34
24643 현장 9/12 삼성 규탄집회! 삼성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2018-09-13 34
24642 현장 한국지엠부평비정규직지회 추석특판 file 2018-09-13 36
24641 현장 공무원노조 해직자 관련 국회토론회에 초청합니다. file 2018-09-11 30
24640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성진분회 중식집회연대로 함께투쟁하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26
24639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코오롱본사와청와대 집중투쟁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26
24638 현장 오마이뉴스 - 삼성계열사 백혈병 피해자 가족들 "배제없는 사죄와 배상하라" 2018-09-10 26
24637 자유 일제강제징용 울산 노동자, 홋카이도 고래잡이에도 동원돼 [1] 2018-09-09 45
24636 현장 시그네틱스 9월 2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9-08 34
24635 현장 성명] 조합장과 이사들이 주동하는 조합해산 추진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18-09-07 42
24634 현장 삼성전기에서 외아들 장동희가 백혈병으로사망했습니다 2018-09-06 37
24633 현장 9/5 삼성 규탄집회! 삼성이재용의 경영 복귀를 위한 깜짝 쇼 규탄! 2018-09-06 34
24632 자유 현대건설 사기분양, 대법원 확정 판결 2018-09-05 3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