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공유게시판

시그네틱스 7월 첫주투쟁 현황

현장 조회 수 96 추천 수 0 2018.07.07 15:55:59

7-1.jpg


http://cafe.daum.net/_c21_/home?grpid=1NFFd   

 

 저희 카페입니다. 들어오셔서 저희  다양한 활동도 관심가져 주시면 감사하겠읍니다

저희 시그네틱스조합원은  3번째 해고에 맞서 투쟁하고 있읍니다 . 

  


jk5282

2018.07.08 11:44:46
*.7.56.28

한국노총은 한국 이라는 단어를 쓰면 안되요
대한항공이 대한 자를 쓰면서 온갓비리를 다 저지르듯이
한국 노총도 어용노조로 
자국 근로자 보호 보다는

사측과 결탁하여 불법체류자 불법체용과같은 
사측입장을 눈감아주고 대변하는
완벽한 어용노조 자국 근로자에겐 
암적인 존제 입니다.

한국노총 산하의 건설노조는 더 썩어 빠지고 심각합니다.

노조형태가 어떻게 운영이 되는지 아십니까?

주택공사등 시행사에서 공사가 발주가되면 대우 보성 등 소위 말하는 1군 업체에서 입찰로 시공사가 정해지고 거기서 단종건설사가 하청을받아
공사를 시작하죠

그러면 하청을받은 단종에
철근 이나 형틀 전기 배관설비
이런 다단계 제 하청이 이루어 집니다.

이때 철근 같은 경우는 하청 받는놈이 이사 형태로 단종에 소속하여
그놈 밑에 불법체류자
외국인이 20~30명 많게는 수십명씩 데리고 다니면서 일을 시키죠

보통 아파트 공사가 시작하면 터파기 부터 원활하게 작업이 이루어 지면 철근공 4~5십명 형틀도5~6십명 백명이 넘는 근로자들이 일을 할수 있는데

한국 노총은 이사 라는 놈이
불법체류 외국인을 불법고용하여
자국민 근로자 인건비 3/2정도
줄려나?
이렇게 1인당 4~5만원 넘게 인건비 착취하기때문에
불법체류 외국인 불법 고용이 근절이 되질 않아요

이런 인간들이 지금 한국 노총
의 비호를받으며

썩어빠진 놈들이
노조한다고 차량에는 나발(확성기)달고
정면돌파 라고 차량에 글짜
세기고 돌아 다니고 있는실정 입니다.

그래도 민주노총은 데모를 조금 과격하게 해서 국민들에게
빨갱이 소리는 듣지만
이렇게 완벽하게 썩어빠지지는
않은것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4653 현장 [공동성명]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서울고용노동청 점거농성 노동시민사회 공동성명 2018-09-21 16
24652 현장 [대법관 대국민 투표] 국민이 직접 대법관을 뽑아주세요~~ file 2018-09-21 27
24651 현장 9/19 삼성 규탄집회! “이재용 인사에 북 리룡남 “여러가지로 유명하던데” 2018-09-20 34
24650 현장 오마이 뉴스 -삼성SDI 하청 일하다 숨진 청년의 아 버지 "노조 있었다면..." 2018-09-19 70
24649 현장 2004년 수원 삼성전자 정규직노동자 노동조합 설립 탄압 사례 3 [1] 2018-09-16 76
24648 현장 시그네틱스 대법 상고 기각으로 2년만에 승리하다 file 2018-09-14 75
24647 자유 공공운수노조 신규채용 공고 2018-09-14 87
24646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투쟁승리 결의대회를 진행했습니다. file 2018-09-14 72
24645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프레시젼분회 9월2째주 연대투쟁으로 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4 73
24644 현장 성명] 쌍용자동차 해고자 복직 합의를 환영하며 열사들의 뜻을 이어 노동존중 농협을 만들어 나가는 투쟁에 앞장서 나갈 것이다 file 2018-09-14 74
24643 현장 9/12 삼성 규탄집회! 삼성하면 떠오르는 단어는? 2018-09-13 74
24642 현장 한국지엠부평비정규직지회 추석특판 file 2018-09-13 78
24641 현장 공무원노조 해직자 관련 국회토론회에 초청합니다. file 2018-09-11 72
24640 현장 금속서울남부 신영,성진분회 중식집회연대로 함께투쟁하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68
24639 현장 금속서울남부 성진씨에스분회 코오롱본사와청와대 집중투쟁이어가고있습니다. file 2018-09-11 73
24638 현장 오마이뉴스 - 삼성계열사 백혈병 피해자 가족들 "배제없는 사죄와 배상하라" 2018-09-10 70
24637 자유 일제강제징용 울산 노동자, 홋카이도 고래잡이에도 동원돼 [1] 2018-09-09 82
24636 현장 시그네틱스 9월 2째주 투쟁현황 file 2018-09-08 71
24635 현장 성명] 조합장과 이사들이 주동하는 조합해산 추진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18-09-07 83
24634 현장 삼성전기에서 외아들 장동희가 백혈병으로사망했습니다 2018-09-06 7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