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논평] 삼성 이재용 구속결정 관련

 

79년만의 삼성재벌 총수 구속, 쾌거이자 청산해야 할 수치의 역사다.

 

삼성재벌 총수 이재용이 드디어 구속되었다.

특검의 두 차례에 걸친 구속영장 청구의 결과다.

특검의 단호한 유죄유벌의 원칙에 입각한 재벌총수 구속의지에 박수를 보낸다.

삼성을 상대로 싸우는 건 계란으로 바위치기라라 했는데 기어이 법의 정의를 보여주었다.

단언하건데 촛불민심이 아니었다면 어림도 없는 삼성재벌총수 구속이다.

이재용 구속은 주권자 혁명인 촛불혁명 승리를 예고하는 쾌거다.

 

삼성재벌 총수가 구속되는 것은 79년 만에 처음 있는 일이라 한다.

이병철의 사카린 밀수, 이건희의 차떼기 뇌물, 돈으로 관리하는 삼성장학생 X파일, 반도체노동자의 잇따른 죽음, 살인적인 불법 무노조정책과 노동탄압 등 상상을 초월하는 온갖 범죄비리에도 불구하고 삼성은 79년간 치외법권 이었다.

이재용 구속은 그만큼 역사적 사건이지만 재벌과 정치권력이 유착하고 공모해 온 시간이 79년이었음을 고백하는 것이다.

79년간의 정경유착, 유전무죄 오욕의 역사를 부끄러워해야 한다.

 

이재용 구속은 재벌과 권력의 은밀한 유착의 역사를 청산하는 신호탄이 되어야 한다.

이재용의 구속은 재벌의 불법에 대한 발본색원의 시작에 불과하다.

다시 한 번 예외 없는 법 적용, 재벌총수에 대한 백벌백계가 이루어져야 한다.

삼성의 돈만 뇌물이고 현대차, 롯데, SK 등 재벌들이 준 돈은 뇌물이 아닐 수 없다.

 

12일 남은 특검기간으론 어려운 일이다. 특검기간은 무조건 연장되어야 한다.

황교안 권한대행은 자신에게 권한이 있는 것이 아니라 의무만 있다는 것을 알아야 한다.

특검기간 연장은 이재용 구속에 이어 박근혜의 구속과 나머지 재벌총수 구속을 위해, 대한민국 정의와 민주주의를 위해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

 

무엇보다 그동안 불법 삼성재벌에 맞서 노동의 권리와 인권, 정의를 위해 투쟁해 온 모든 노동자, 국민들에게 이재용 구속은 2017년 가장 큰 선물이다.

 

2017217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336 [논평] 범죄를 저지른 자본이 처벌받지 않는 시대를 끝내야 한다 2017-02-17 1445
» [논평] 79년만의 삼성재벌 총수 구속, 쾌거이자 청산해야 할 수치의 역사다. 2017-02-17 1465
10334 [보도자료] 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전원 불법파견 고등법원 판결 기자회견 2017-02-16 1299
10333 [취재요청]현대·기아차 비정규직 전원 불법파견 고등법원 판결 기자회견 2017-02-15 1020
10332 [보도자료] 2월 임시국회 개혁입법 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2-15 946
10331 [양대노총 공동성명] 국회는 2월 임시국회에서 최저임금법과 위험의외주화금지법을 반드시 심의·의결하라! 2017-02-15 831
10330 [취재요청] 2월 임시국회 개혁입법 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2-14 897
10329 [논평] 헌재결정 승복합의가 아니라 탄핵민심에 승복하라 2017-02-13 1089
10328 [보도자료]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추진위원회 발족식 file 2017-02-13 890
10327 [보도자료] 최저임금1만원 - 최저임금법 개정촉구 기자회견 file 2017-02-13 916
1032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13~2/19) 2017-02-10 1278
10325 [논평] 불법파견 현행범, 뇌물죄, 노조파괴 범죄 현대차 정몽구회장을 구속하라 2017-02-10 1100
10324 [취재요청] 2017년 2월 국회 최저임금법개정 촉구 기자회견 2017-02-10 1044
10323 [보도자료] 현대중공업 재벌 3세 경영세습에 대해, 국민연금은 사회적 책임을 다해 의결권을 행사하라! 2017-02-10 1359
10322 [공동성명] 출퇴근재해 산재보험 전면적용 2월 국회에서 즉각 통과시켜야 한다 2017-02-09 941
10321 [보도자료] ‘사위특채 의혹’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 고발 기자회견(기자회견문/고발장) 2017-02-09 838
10320 [취재요청] ‘사위특채 의혹’ 이기권 고용노동부 장관 고발 기자회견 2017-02-08 901
10319 [보도자료] 민주노총 2017년 대선 5대 의제와 10대 요구 발표 file 2017-02-06 1595
10318 [보도자료]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 노조법 2조 개정안 발의 기자회견 file 2017-02-06 1055
10317 [성명] 민주노조를 버리고 양지를 찾고 싶으면 부끄러운 마음안고 가라 2017-02-06 1370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