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재요청서>

 

 

대통령 후보 최저임금 정책 비교 및 최저임금연대 2018년도 적용 최저임금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2017419() 11/ 참여연대 아름드리홀

 

귀 언론사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2. 2018년도 적용 최저임금 결정을 위한 심의가 시작됨에 따라 최저임금연대는 내년도 적용될 최저임금으로 적절한 수준을 요구안으로 발표하고자 합니다.

 

3. 아울러 조기대선이 얼마 남지 않은 시점에서 각 후보에 대한 정책 질의를 통해 확인한 대통령 후보들의 최저임금 정책을 비교·공표함으로써 최저임금 노동자를 포함한 국민들에게 풍부한 정보를 제공하는 기회를 갖고자 합니다. 이러한 취지의 최저임금연대 기자회견에 많은 관심과 언론보도를 협조 요청드립니다.

 

4. 기자회견 진행계획()은 아래와 같습니다.

- 인사말1: 한국노총 부위원장 문현군

- 인사말2: 민주노총 부위원장 정혜경

- 대선후보 질의내용 결과 발표: 청년유니온

- 2018년 적용 최저임금 요구안 발표: 알바노조

- 최저임금 당사자발언: 전국여성노조

- 기자회견문 낭독

질의응답

 

5. 비고

기자회견문 및 최저임금법 개정방향에 대한 최저임금연대 요구안 등 기자회견 자료는 당일 현장에서 배포합니다.

최저임금연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449 [취재요청] 4.28 산재사망 추모! 위험의 외주화 주범 재벌 규탄! 건강한 일터 안전한 사회 쟁취! 민주노총 투쟁 결의대회 2017-04-25 197
10448 [취재요청] 광화문 고공단식농성 지지와 연대를 위한 '만원행동' 기자회견 2017-04-25 183
10447 [민주노총 중집 입장] 금속노조 기아차지부의 1사 1조직 분리총회 중단을 강력히 촉구합니다. 2017-04-24 2617
10446 [취재요청] 생명안전 업무 KTX 정비 및 선로 유지 보수 외주용역 철회 철도노조, 시민단체 공동 기자회견 2017-04-24 223
10445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4/24~5/1) 2017-04-21 820
10444 [취재요청] 행정부 권한으로 가능한 노동분야 적폐청산과 개혁과제 토론회 2017-04-21 471
10443 [성명] 134명을 해고한 장휘국 광주교육감, 발 뻗고 잠 잘 자고 있습니까? 2017-04-20 2352
10442 [보도자료] 고공단식투쟁 승리를 위한 지원대책회의’지지 기자회견 file 2017-04-20 548
10441 [취재요청] ‘고공단식투쟁 승리를 위한 지원대책회의’ 고공단식농성 지지 기자회견 2017-04-19 629
10440 [보도자료] 대통령 후보 최저임금정책 비교 및 최저임금연대 2018년 적용 최저임금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file 2017-04-19 525
10439 [성명] 갑을자본의 살인적 노조파괴와 불법 직장폐쇄가 끝내 죽음으로 내몰았다. 2017-04-19 887
10438 [취재 및 보도요청] 건설노조에 대한 형법상 처벌 남용 근절 방안 모색 국회토론회 2017-04-18 447
» [취재요청] 대통령 후보 최저임금 정책 비교 및 최저임금연대 2018년도 적용 최저임금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2017-04-18 465
10436 [보도자료] tvN ‘혼술남녀’ 신입 조연출 사망사건 대책위원회 입장발표 기자간담회 2017-04-18 1282
10435 [성명] 중대재해 기업처벌법 제정은 위험사회에서 생명안전사회로 대 전환의 시금석이다 2017-04-17 472
10434 [경총의 '화평법 개정안에 대한 정책건의서'에 대한 시민사회 성명] 경총은 화학물질 희생자들에게 사과하고 안전한 사회를 위해 책임을 다하라 2017-04-17 433
10433 [취재요청] tvN ‘혼술남녀’ 신입 조연출 사망사건 대책위원회 입장발표 기자간담회 2017-04-17 10734
10432 [세월호 3주기 성명] 분노를 거두지 않고 진실규명을 위해 마지막까지 함께할 것이다. 2017-04-15 570
10431 [보도자료] 1,700만 촛불 요구, ‘한국사회대개혁 실현 노동자 선언’ 2017-04-15 650
10430 [성명] 하늘로 올라간 노동자들이 땅에 발 딛고 살 수 있는 세상을 만들자 2017-04-15 73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