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잇단 마필관리사의 죽음에 대해 막말을 자행한 부산고용노동청장, 자격 없다.

 

잇단 마필관리사의 죽음을 불러 온 마사회의 비정상적 고용구조와 열악한 노동조건 등 죽음을 불러 온 구조적 문제는 해결되지 않고 있다.

마필관리사 죽음에 대한 책임회피 등 사태해결에 미온적인 마사회도 문제지만 고용노동부의 무사 안일한 태도가 사태 장기화의 더 큰 이유이다.

 

4, kbs보도에 의하면 송문현 부산고용노동청장이 노동조합과 만난 자리에서 "이게 작업중지 명령 사안이 되냐”, "노조가 너무 무리하게 밀어부친다”, "전 정권 같으면 노조와 면담도 하지 않았을 것이다고 말했다고 한다.

 

마필관리사의 연이은 죽음과 사태 장기화에 대한 일말의 책임도 찾아볼 수 없는 어처구 니 없는 막말이다. 실제 부산고용노동청은 부산경남 마사회에 대한 근로감독 결과 가볍게 시정조치만 하면 되는 위반사항을 적발하는 것에 그쳤다.

 

마필관리사 두 명이 연이어 목숨을 끊은 중차대한 사태다. 더구나 공기업인 마사회에서 벌어진 일이다

3중 다단계 고용이라는 비정상적, 전근대적 고용구조가 낳은 비극이고 참사이기도 하다

사안의 중대성에 비추어 팔 걷어 부치고 사태해결에 나서야 할 고용노동부 책임자가 강 건너 불구경도 모자라 기름을 붓는 막말을 자행한 것이다.

 

노동조합이 두 명의 노동자가 목숨을 끊은 사업장에 작업중지권과 특별근로감독을 요구하는 것은 너무나 정당하다.

다단계 고용구조, 열악한 노동조건이 낳은 노동자의 죽음을 대수롭지 않게 여기는 부산고용노동청장의 인식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시대를 선언하고 추진하는 문재인 정부의 기조에 명백히 역행하는 행태다.

 

박근혜정권 시절이었다면 노조 대표자를 만나지도 않았을 거란 송 청장의 막말은 스스로 박근혜정권의 부역인사이고 청산대상임을 고백한 것에 다름 아니다.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있는 김영주 고용노동부장관 후보자는 노동부 안의 노동적폐인 송 청장 같은 자격 없는 적폐인사를 단호하게 청산해야 할 것이다.

 

201784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성명] 잇단 마필관리사의 죽음에 대해 막말을 자행한 부산고용노동청장, 자격 없다. 2017-08-04 870
10666 [성명] 정부와 국회가 존재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죽음의 행렬을 멈춰라! 2017-08-02 1053
10665 [성명] 규제프리존법 제정 촉구, 박근혜 적폐를 이어가겠다는 것인가? 2017-08-01 1100
10664 [성명] 한반도 평화 위협하는 사드 배치는 촛불의 명령도, 국민의 뜻도 아니다. 2017-07-29 1878
10663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7/31~8/6) 2017-07-28 1527
10662 [보도자료] 7월 28일, 투쟁사업장 해결을 위한 1차 노정 대표급 협의 진행 2017-07-27 1635
10661 [논평] 윤종오 의원에 대한 2심 판결 결과를 받아들일 수 없다. 2017-07-26 1403
10660 [논평] ‘호프미팅’ 보다 중요한 것은 ‘재벌 탐욕시대’를 끝내는 것이다. 2017-07-26 1274
10659 [성명] 미국과 대기업 자본의 이익을 대변하는 김현종 통상교섭본부장 임명에 반대한다. 2017-07-26 1155
10658 [보도자료] 노동시간 특례 59조 폐기 촉구 기자회견 file 2017-07-26 981
10657 [논평] 공영방송을 살리기 위한 피디수첩 PD들의 제작거부를 지지한다. 2017-07-25 1061
10656 [취재요청] 노동시간 특례 59조 폐기 촉구 기자회견 및 버스 터미널 캠페인 2017-07-25 882
10655 [논평] 엘지화학 불법도청은 반노조 헌법파괴 범죄행위다. 2017-07-25 1203
10654 [논평] 청와대 가이드라인을 넘어서는 노동정책 의지와 소신을 보여주길 바란다, 2017-07-23 1292
10653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7/24~7/30) 2017-07-21 1352
10652 [취재 및 보도요청] 일제 강제징용 노동자상건립 추진위원회, 영화 ‘군함도’ 시사회 개최 2017-07-21 1142
10651 [보도자료] 노조파괴 없는 세상! 김종중 열사 민주노동자장 2017-07-21 1065
10650 [취재요청] 박경근 열사 명예회복! 한국마사회 규탄! 직접고용 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7-21 1037
10649 [성명] 외국인 숙련기능인력 점수제 비자 시행 계획 즉각 중단하라. 2017-07-21 1954
10648 [논평] 문제는 국가보안법 그 자체다. 2017-07-20 121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