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강제징용 노동자상 서울 제막식

강제징용 노동자상을‘서울 용산역’에 건립합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담당 : 안혜영  / 02-2670-9172, 010-9293-3178)


지난해 8월24일, 가해국 일본땅, 3천여명의 조선인들이 죽음같은 노역을 살았던 단바망간 광산에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건립하였습니다. 왜곡되고 묻혀가던 강제동원 역사가 세상에 다시 알려지기 시작했고 국민적 지지와 격려를 받았습니다. 아울러 민주노총은 올 해 ‘서울(8/12), 인천(8/12), 경남(10월 예정), 제주지역(10월 예정)’에 징용 노동자상을 건립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습니다. 


서울지역 노동자상은 3월1일 건립 예정이었으나 박근혜 정부의 부지불허로 제막식을 진행하지 못한바 있습니다. 그러나 민주노총은 서울지역 노동자상 건립을 포기하지 않고 오는 8월12일 서울지역 노동자상 건립 및 제막식을 진행하기 위해 정부관계 부처와 협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문재인 정부는 아직도 ‘부지허가’에 대한 명확한 답변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민주노총은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를 거듭 촉구하며 합니다. 


아울러 오는 8월12일 서울 용산역 광장에 ‘강제징용 노동자상’을 예정대로 건립하여 제막식을 진행하고자 합니다. 뿐만 아니라 인천지역에서도 8월12일(18시) 징용 노동자상 건립과 제막식이 진행됨을 알려드립니다. 이에 언론사, 기자님들의 많은 관심과 언론보도를 협조 요청 드립니다.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첨부문서 1-1.>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 제막식 프로그램 및 각종 홍보 웹


[첨부자료-1]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 제막식


▣ 개요

  - 일시 : 2017년 8월 12일 오후 2시

  - 장소 : 서울 용산역 광장

  

▣ 세부 프로그램 

  ※ 사회 : 민주노총 서울지역본부 김성한 통일위원장

개막선언

경과보고

제막자호명 

제막

제막공연: 어린이쪽 섭외중

추진위 말씀: 양대노총

피해자 발언 : 김한수 할아버지

축하 말씀: 강제징용노동자상건립추진위 공동대표  2인

작가인사

축하 공연

헌화

폐막


제막식.pn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683 [논평] 노-정, 노-사 관계 바로잡기, 노동기본권 전면보장에 앞장서는 장관의 역할을 기대한다. 2017-08-14 482
10682 [보도자료] 강제동원피해 사죄와 배상 촉구 서명 전달 기자회견 2017-08-14 474
10681 [보도자료] 고용허가제 폐지! 사업장 이동의 자유 보장! 이주노동자 사망사건 해결 촉구 기자회견 file 2017-08-14 391
10680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8/14~8/20) 2017-08-11 811
10679 [취재요청] 고용허가제 폐지! 사업장 이동의 자유 보장! 이주노동자 사망사건 해결 촉구 기자회견 2017-08-11 1020
10678 [성명] 고용허가제가 사람을 죽였다. 죽음의 제도 고용허가제 폐지하라 2017-08-11 876
» [보도자료] 강제징용 노동자상 서울 제막식 - 강제징용 노동자상을‘서울 용산역’에 건립합니다. file 2017-08-10 781
10676 [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 정부 여당은 민영화법인 서비스법과 규제프리존법 합의 추진을 중단하라 2017-08-10 707
10675 [보도자료] 집배원 과로사·자살방지 대책위 공식 출범, “국민조사위 구성하고 즉각 인력 증원하라” 2017-08-10 525
10674 [취재요청] 집배노동자 장시간 노동철폐 및 과로사 · 자살방지 시민사회 대책위원회 출범선포 기자회견 file 2017-08-09 713
10673 [보도자료] 8.15 광복절 앞두고 국제 노동계, 한상균 위원장 사면·석방 촉구 잇따라 file 2017-08-09 872
10672 [성명] 폭염 속 작업 중 노동자 사망, 노동부는 폭염 시 작업중지 법제화 하라. 2017-08-08 919
10671 [보도자료]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 제2차 일자리위원회 참석, 노동계 입장 제시 2017-08-08 875
10670 [보도자료] 한국노총 김주영 위원장 민주노총 방문, 양대노총 공동대응 강화하자는데 공감 2017-08-08 704
10669 [보도자료] 8월 8일, 한국노총 김주영 위원장 민주노총 방문 2017-08-07 681
10668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8/7~8/13) 2017-08-05 1119
10667 [성명] 잇단 마필관리사의 죽음에 대해 막말을 자행한 부산고용노동청장, 자격 없다. 2017-08-04 890
10666 [성명] 정부와 국회가 존재하는 이유가 무엇인가. 죽음의 행렬을 멈춰라! 2017-08-02 1071
10665 [성명] 규제프리존법 제정 촉구, 박근혜 적폐를 이어가겠다는 것인가? 2017-08-01 1126
10664 [성명] 한반도 평화 위협하는 사드 배치는 촛불의 명령도, 국민의 뜻도 아니다. 2017-07-29 192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