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KT그룹 적폐청산! 민주노조 건설! 비정규직 정규직화! 통신공공성 실현!”을 위한

범시민 공동대책위원회

 

(약칭) KT 민주화연대

 

 

발 신 : KT 민주화연대

수 신 : 각 언론사 사회부, 경제부, 정치부, 사진부, 시민사회 담당

배포일 : 2017912()

담당자 : 집행위원장 이근원 010-6396-0604

 

 

취재요청

 

“KT그룹 적폐청산! 민주노조 건설! 비정규직 정규직화! 통신공공성 실현!”

KT 민주화연대 출범식

 

일시/장소 : 2017. 9.13() 19:30, 조계사 전통문화예술공연장

 

1. 한국통신이 KT로 이름을 바꾸고 완전 민영화한 지 15년이 지났습니다. 통신서비스의 효율성을 높인다는 장밋빛 전망과는 달리 노동자들에게는 각종 노동탄압으로 지옥 같은 일터가 펼쳐졌고 이용자들은 값비싼 통신요금을 지불해왔습니다. 정권의 낙하산 인사들은 임원으로 내려와 스스로 임원보수를 높이고 자산까지 팔아치우면서 고배당정책을 유지하는 등 이윤을 향유했습니다. 특히 KT 황창규 회장은 미르K스포츠재단에 18억 원을 바치고 최순실 측근을 회사 임원으로 앉히는 한편 최순실 소유 광고회사에 68억 원을 몰아준 국정농단 공범이지만 어떤 처벌도 받지 않고 있습니다.

 

2. KT는 악질적 노무관리의 집합체입니다. 2006년부터 회사는 CP(부진인력 퇴출 프로그램)를 적용해 민주노조운동을 벌인 조합원들과 강제퇴직에 저항한 노동자들에게 온갖 모욕을 주며 업무에서 분리시켰고, 이로 인해 2006년 이후 KT 내에서 400여 명의 노동자들이 돌연사, 자살, 각종 질병 등으로 목숨을 잃었으며 해마다 십 수 명씩의 노동자들이 죽어나가고 있습니다. 가혹한 구조조정으로 2014년 한 해에만 8천 명 이상의 노동자가 해고당했고 민영화를 추진한 1997년 이래 무려 4만 명의 노동자를 내쫓았습니다. 그리고 그 자리를 자회사나 외주화로 임금고용, 심지어 작업 중 생명안전조차 보장받지 못하는 비정규직으로 채웠습니다.

 

3. 노동3권은 고사하고 인간의 존엄조차 짓밟는 일터, 공공성은 사라지고 경영진과 주주들의 이윤추구수단으로 전락한 통신서비스. 이 부당한 현실에 앞장서 싸워야 할 KT노동조합은 회사의 거수기가 된 지 오랩니다. KT가 관리자들을 동원해 노동조합 선거에 조직적으로 개입한 정황과 의혹 역시 지난 수 년 간 반복해서 제기되어 왔습니다. 적폐청산을 약속한 문재인 정부에서 대표적인 적폐인사 황창규와 KT 경영진은 그대로 자신들의 지위를 누리고 있습니다.

 

4. 이제 KT의 민주화와 통신공공성 강화를 위해 KT 노동자들이 직접 나섭니다. 회사의 감시와 탄압 속에서도 꿋꿋이 투쟁해온 KT 노동자들과 여러 노동시민사회단체들이 함께 모여 “KT그룹 적폐청산! 민주노조 건설! 비정규직 정규직화! 통신공공성 실현!”을 전면에 걸고 범시민 공동대책위원회 “KT 민주화연대를 출범합니다. 913일 출범식과 앞으로 전개할 KT 민주화연대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취재 부탁드립니다.

출범선언문은 당일 배포할 예정입니다.

 

출범식 순서

 

시간

구분

출연 및 내용

19:25~19:40

사전행사

KT 노동탄압 영상 상영

19:40~19:45

투쟁발언

KT스카이라이프

19:45~19:50

개회/민중의례

묵념, ‘임을 위한 행진곡제창

19:50~19:55

주체발언 1

KT민주동지회

19:55~20:05

문화공연 1

최도은

20:05~20:10

주체발언 2

KT새노조

20:10~20:20

문화공연 2

율동패, 공공운수노조 꼭두서니

20:20~20:40

격려사

민주노총, 국회의원, 공동대표단

20:40~20:50

문화공연 3

박준

20:50~21:00

폐회 및 투쟁가 제창

광고 / ‘파업가제창

 

 

참고: KT 민주화연대 참가단체(가나다 순, 계속 추가 중)

공공운수노조, 국민건강보험노조, 노동당, 노동자연대, 노동전선, 민족민주열사추모연대, 민주노총, 민주노총법률원, 민주노총 서울본부, 민중연합당, 사회변혁노동자당, 사회진보연대, 새민중정당, 서울지하철노조, 세종호텔노조, 전국여성노조연맹, 전국철도노조, 전국학생행진, 전태일노동대학, 전해투, 정의당 노동본부,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투기자본감시센터, 평등노동자회, 한국진보연대, 희망연대노조, 4.9재단, 5678도시철도노조, KT노동인권실현을 위한 전북대책위, KT새노조, KT전국민주동지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749 [논평] 파리바게뜨 5,378명 불법파견 확인, 전원 직접고용하고 노조활동 보장하라. 2017-09-21 303
10748 [취재요청] 국회 현장증언대회 - 노조파괴 부당노동행위 근절이 시급하다. 2017-09-21 324
10747 [논평] 정도를 벗어나 의욕만 앞세우면 오히려 일을 그르칠 수 있다 2017-09-20 274
10746 [‘평화주의자’ 조영삼 님 선종 애도 성명] ‘사드 철회 마중물이 되고자 한 평화주의자’조영삼 님의 명복을 빌며 2017-09-20 180
10745 [논평] 고 백남기 농민에 대한 정부의 공식사과, 지휘책임자 사법처리로 이어져야 2017-09-19 168
10744 [취재요청] 간접고용 철폐! 노조할 권리 쟁취! 간접고용 노동자 결의대회 2017-09-19 211
10743 [보도자료] ILO 핵심협약 즉각 비준! 노동법 전면개정! 노동적폐 완전청산! 민주노총 결의대회 대회사/결의문 2017-09-16 300
10742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9/18~9/24) 2017-09-15 359
10741 [보도자료] 노조 할 권리 ILO 핵심협약 즉각 비준! 노동법 전면개정! 노동적폐 완전청산!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7-09-15 225
10740 [보도자료] 민주노총 제9기 임원(위원장/수석부위원장/사무총장) 직접선거 돌입 관련 2017-09-15 289
10739 [논평] 비정규직 정규직화 정책에 딴죽 거는 김동연 경제부총리, 옷이 맞지 않으면 벗으라. 2017-09-14 276
10738 [논평] 노조파괴 전문가를 사장으로 앉혀놓고 비정규직 정규직화가 제대로 될 수 없다. 2017-09-14 438
10737 [보도자료] 한국 정부 유엔 사회권규약 4차 이행보고서 심의 대응 시민사회 대표단 출국 file 2017-09-14 237
10736 [보도자료] 2017 하반기 민주노총 비정규직 노동자 투쟁선포 기자회견 file 2017-09-13 394
10735 [성명] 인력부족과 관행화된 산재은폐가 집배원을 죽였다. 2017-09-12 373
10734 [취재요청] 노조 할 권리 쟁취! 비정규직철폐! 민주노총 2017 하반기 비정규직노동자 투쟁선포 기자회견 2017-09-12 268
10733 [보도자료] 과로사 OUT 공동 대책위원회 발족 기자회견 2017-09-12 180
10732 [성명] 국민 부담만 늘린 건강보험료율 인상 부당하다 2017-09-12 145
» [취재요청] KT그룹 적폐청산! 민주노조 건설! 비정규직 정규직화! 통신공공성 실현! KT 민주화연대 출범식 2017-09-12 177
10730 [취재요청] 과로사 OUT 공동 대책위원회 발족 기자회견 2017-09-11 21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