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논평]

파리바게뜨 5,378명 불법파견 확인, 전원 직접고용하고 노조활동 보장하라.

21일, 고용노동부가 파리바게뜨에 대한 근로감독결과를 발표하였다.
파리바게뜨 제빵기사에 대한 불법파견과 110억원대의 불법 임금 체불이 확인되었다.
파리바게뜨 제빵기사들의 불법파견 정황과 임금꺾기 등 부당한 노동조건에 대한 6월 말 언론보도 이후 3개월 만에 그 실체가 드러난 것이다.

고용노동부 근로감독 결과 파리바게뜨는 가맹점에 근무하는 제빵기사를 불법파견으로 사용하였고, 이에 고용노동부는 제빵기사 등 5,378명에 대해 파리바게뜨가 직접고용 하도록 시정지시를 했다. 또한 파리바게뜨는 제빵기사에 대한 연장근로수당 등 총 110억 1700만원을 미지급한 사실을 확인했고, 조속히 지급하도록 시정지시를 했다고 한다. 
불법 파견 직접고용과 미지급 임금 지급 시정지시를 이행하지 않을 경우 파리바게뜨에 대한 사법처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파리바게뜨는 사법처리 이전에 고용노동부 결과를 즉각 수용하고 이행해야 한다.

파리바게뜨의 불법파견과 임금체불 등 불법행위가 폭로되면서 협력업체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지난 8월 17일 민주노총 화섬노조에 가입하여 노동조합활동을 시작했다.
그럼에도 파리바게뜨 본사는 노조와의 교섭은커녕 노조활동 방해 등 부당노동행위를 자행해왔고 직접고용 관계과 부당한 임금미지급 사실을 부인해왔다. 

이번 파리바게뜨의 불법파견 사실 확인으로 프랜차이즈 업계 전체에 대한 불법 고용관계에 대한 실태조사가 시급해졌다. 파리바게뜨의 경우 원청본사와 불법 근로자파견사업을 해온 원청회사의 퇴직임직원들이 운영하는 협력업체, 그리고 원청과 갑을관계에 있는 가맹점주와 가맹점주의 매장에 파견되어 일하는 불법파견 비정규직 제빵기사 구조로 되어있는데, 이런 복잡하고 비정상적 고용구조가 프랜차이즈 업계의 일반적 형태로 추정된다.
고용노동부도 지적했듯이 더 이상 프랜차이즈 업계가 노동법의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부당한 현실을 방치해선 안 된다.

노동조합은 불법파견 등 문제와 관련해 파리바게뜨에 서로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을 찾기 위해 수차례 대화 제의를 했으나 회사는 이를 거부해왔다. 공문요청에 의한 대화제의도 거부하고 심지어 고용노동부의 중재 제의조차도 회사는 거부했다.

파리바게뜨는 지금이라도 고용노동부 근로감독 결과를 겸허히 수용하고 불법 행위에 대해 사과해야 한다. 그리고 본사 직접고용과 함께 미지급 수당 지급을 조속히 이행하고, 노조가입 이후 자행되고 있는 노조활동 방해 등 부당노동행위를 즉각 중단하고 노조와의 교섭에 성실히 응해야 할 것이다.

2017년 9월 21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765 [취재요청] 추석맞이 노동시민사회단체 합동 기자회견 2017-09-28 272
10764 [보도자료] 노조 할 권리 보장-노동법 전면 제·개정을 위한 민주노총 대정부 5대 우선 요구 선포 기자회견 2017-09-28 429
10763 [취재요청]노조할 권리-노동법 전면 제·개정을 위한 민주노총 대정부 5대 우선 요구 선포 기자회견 2017-09-27 388
10762 [보도자료] (KT민주화연대) KT 황창규 회장 부당노동행위 기소촉구 기자회견 2017-09-27 225
10761 [논평] 한국노총의 한국사회 대전환을 위한 사회적 대화 프로세스 제안 관련 2017-09-26 480
10760 [취재요청] KT 황창규 회장 부당노동행위 기소촉구 기자회견 2017-09-26 204
10759 [보도자료] 구미 휴브글로벌 불산누출사고 5주년 공동행동 “비밀은 위험하다! 물음표에 답하라!” 기자회견 file 2017-09-26 164
10758 [추도사 및 보도자료] 백남기농민 1주기 추모대회 file 2017-09-26 150
10757 [보도자료] 한상균 위원장 및 구속노동자 석방촉구 기자회견 2017-09-26 218
10756 [취재요청]늘어난 비정규직, 닫힌 노조할 권리 간접고용노동자 노조할 권리 해법 찾기 토론회 file 2017-09-25 165
10755 [취재요청서] 특성화고・마이스터고 산업체 파견 현장실습 중 인권침해에 대한 국가인권위 빠른 의견 표명 촉구 기자회견 file 2017-09-25 144
10754 [성명] 노동자들의 강제징용 노동자상 건립 운동에 대한 왜곡을 즉각 중단하고, 일제 식민지 과거사 문제의 올바른 해결을 위해 나서라! 2017-09-25 517
10753 [취재요청] 한상균 위원장 및 구속노동자 석방촉구 법무부 앞 기자회견 2017-09-25 227
10752 [성명] 한반도 핵전쟁 참화 부르는 극한 대결을 중단하라. 2017-09-25 296
10751 [논평] 양대지침 폐기를 환영한다. 노조 할 권리보장과 노동법 전면개정으로 이어져야 한다. 2017-09-25 297
10750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9/25~10/1) 2017-09-22 350
» [논평] 파리바게뜨 5,378명 불법파견 확인, 전원 직접고용하고 노조활동 보장하라. 2017-09-21 294
10748 [취재요청] 국회 현장증언대회 - 노조파괴 부당노동행위 근절이 시급하다. 2017-09-21 313
10747 [논평] 정도를 벗어나 의욕만 앞세우면 오히려 일을 그르칠 수 있다 2017-09-20 262
10746 [‘평화주의자’ 조영삼 님 선종 애도 성명] ‘사드 철회 마중물이 되고자 한 평화주의자’조영삼 님의 명복을 빌며 2017-09-20 17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