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최저임금위원회 어수봉 위원장은 망언에 대해 책임져라.

 

어수봉 위원장은 18일 최저임금위원회 국정감사에서 정기상여, 고정적으로 쥐어지는 교통비, 중식비 등은 최저임금 산입 범위에 들어가야 한다.”라고 말했다. 뿐만 아니라 최저임금이 평소보다 높게 인상돼 취약계층 근로자에 부정적 영향을 줄 것이란 예상에 동의 한다고도 말했다.

 

그러나 이 발언은 매우 부적절할 뿐 만 아니라 심각한 문제를 발생시킨다.

첫째, ·사간 심각하게 쟁점이 되고 있는 내용에 대해 중립적이어야 할 위원장이 사용자측이 주장했던 내용을 그대로 발언한 것으로 해서는 안 될 발언을 한 것이다.

둘째, 상여금과 교통비, 식대 등을 산입범위에 포함할 경우 최저임금 인상효과가 없어진다는 점에서 최저임금위원회 위원장 스스로가 최저임금위원회 결정을 무력화시키는 초법적 발언을 한 것이다.

셋째, 올해 최저임금위원회에서 2018년 적용할 최저임금을 의결한 이후 사용자들의 편법, 불법 꼼수가 극에 달해있는 상황에서 최저임금위원회 위원장이 사용자의 편법, 불법을 조장하는 발언을 한 것이다.

넷째, 최저임금위원회 제도개선 TF에서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정, 최저임금인상이 소득분배 개선에 미치는 영향등을 논의하고 있는 상황에서 위원장의 발언은 연구자들에게 가이드라인을 제시한 것이다.

마지막으로 어수봉 위원장의 발언은 문재인 정부 대선 공약과 최저임금 1만원을 염원하는 국민들의 열망을 짓밟는 발언이다.

 

민주노총은 어수봉 위원장의 발언은 단순한 실언이 아닌 반드시 책임져야할 심각한 발언으로 본다. 따라서 즉시 책임지는 모습을 보이기 바라며, 책임 있는 모습을 보이지 않을 경우 강력한 대응으로 반드시 책임을 물을 것을 엄중 경고한다.

 

20171019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811 [보도자료] ‘조선업 중대산업재해 사고조사위원회’ 출범에 대한 입장발표 file 2017-11-02 232
10810 [취재요청] 조선업 중대산업재해 사고조사위원회 출범에 대한 입장발표 기자회견 2017-11-01 203
10809 [보도자료]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제외대상 노동자 대책 촉구 기자회견 file 2017-11-01 356
10808 [취재요청서]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전환 제외 노동자 대책 촉구 기자회견 2017-10-31 304
10807 [보도자료] “함께 가자!” 2017 촛불 1년 비정규직 없는 세상 만들기 전국노동자대회 file 2017-10-28 503
1080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0/30~11/5) 2017-10-27 504
10805 [취재요청] 함께 가자! 2017 촛불 1년 비정규직 없는 세상 만들기 전국노동자대회 2017-10-27 378
10804 [성명] 노동존중 정부에서 노동개악 작심발언 한 홍영표 의원, 환노위원장 자격 없다. 2017-10-26 871
10803 [보도자료] 최저임금위원회 어수봉 위원장의 반노동·친자본 발언 관련 양대노총 항의방문 결과 2017-10-25 314
10802 [보도자료] 한상균 위원장, 미국노총으로 부터 “조지 미니-레인 커클랜드 인권상” 수상 file 2017-10-25 482
10801 [보도자료]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계획 관련 민주노총 입장 2017-10-25 683
10800 [보도자료] 양대노총 노동자위원 최저임금위원회 어수봉위원장 막말관련 항의방문 2017-10-25 257
10799 [보도자료] 민주노총, 문재인 대통령과의 간담회 및 행사 불참에 대한 입장 2017-10-24 12854
10798 [보도자료] 노동적폐 오적 청산 민주노총 집중투쟁 주간 선포 및 선포식 2017-10-23 554
10797 [취재요청] KEC 손해배상 청구소송 기자회견 2017-10-23 266
10796 [취재요청] 노동적폐 오적 청산 민주노총 집중투쟁 선포식 2017-10-20 418
10795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0/23~10/29) 2017-10-20 455
10794 [논평] 탈핵정책은 중단 없이 추진되어야 하고, 시민참여 탈핵운동이 본격화되어야 한다. 2017-10-20 247
10793 [안전한 세상을 위한 신고리 5,6호기 백지화 시민행동 논평] 신고리 5,6호기 공론화위원회의 권고안 발표에 대한 입장 2017-10-20 172
» [논평] 최저임금위원회 어수봉 위원장은 망언에 대해 책임져라. 2017-10-19 41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