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하라

11월 11일 밤11시 두 명의 특수고용노동자가 하늘로 올랐다.
민주노총 건설노조 이영철 수석부위원장과 정양욱 광주전남건설계지부장은 ‘노동기본권 쟁취’ ‘건설근로자법 개정’없인 땅을 밟지 않겠다는 각오를 밝히며 맹추위가 덮친 여의도 국회 인근 광고탑에 올랐다. 그들은 건설현장에서 덤프, 레미콘, 굴삭기 등 건설기계를 운행하는 특수고용노동자들이다.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에 대해 국가인권위가 권고하고 고용노동부의 이를 수용하겠다는 입장을 밝힌지 1개월도 되지 않은 시점이다.
민주노총을 비롯한 특수고용노동자들은 고용노동부의 인권위 권고안 수용에 대한 환영입장을 밝힌바 있다. 그러나 결과는 참담했다. 곡기를 보름넘게 끊으며 대리운전 노동자의 노조할 권리 보장을 위해 노조설립 변경신고를 했지만 노동부는 두달 넘게 서류 보완을 요구하다  끝내 반려했다.   

특수고용노동자가 노동법적 무권리의 고통을 호소하며 노동3권이라도 보장해달라는 요구를 외쳐 온 지 올해로 18년이다. 특고노동자는 모든 노동자에게 최소권리인 근로기준법상 그 어떤 권리도 보장받지 못하면서 노동과정에서 발생하는 모든 불이익을 오로지 혼자서 감당하고 해결해 왔다. 
건설노동자는 사실상 노동자이나 노동자로 인정받지 못하다 보니 운행에 따른 임대료를 받는다. 새벽 3~4시부터 한번이라도 더 운행하기 위해 쪽잠과 김밥으로 허기를 떼우며 일해 왔다. 하지만 이들의 처지는 상시적인 고용불안과 임대료 체불, 자차소유 사업자라는 이유로 산재처리도 되지 못한다. 10년째 동결상태인 건설노동자에게 적용되는 퇴직공제부금조차 보장받지 못하고 있다.

해결책은 이미 제시되어 있다.

국회와 정부는 건설근로자법(건설근로자 고용개선 등에 관한 법률) 개정을 통해 퇴직공제부금 인상 및 건설기계 전면 적용하여 건설노동자의 최소한의 사회적 안전망이 보장되도록 해야 한다.
뿐만 아니라 노조법 2조 개정을 통해 특수고용노동자의 노조할 권리가 보장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국회와 정부는 18년을 넘게 미루어 온 특수고용노동자의 노동기본권 보장을 사용자 눈치보기로 지체해선 안 된다.

또다시 특수고용노동자의 요구를 외면한다면 그 결과는 220만 특수고용노동자의 저항에만 그치지 않을 것이다. 민주노총은 노조할 권리 노동법 개정 5대 우선요구 실현을 위해 대국회 투쟁을 예고하고 있다. 
국회와 정부는 하루 속히 220만 특수고용노동자의 요구를 몸으로 실천하고 있는 노동자들 요구에 응답하라!

2017.11.13.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832 [취재요청] 교육적폐 청산 전교조 단식농성 투쟁과 조합원 연가투쟁 지지 노조하기 좋은 세상 운동본부 기자회견 2017-11-13 194
10831 [취재요청 및 보도자료] 민주노총 임원선출 직접선거 선거물품 전국 16개 지역 일괄배송 차량출발 2017-11-13 173
» [성명] (건설 특고노동자 고공농성 관련) 특수고용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하라 2017-11-13 136
10829 [보도자료] 전태일에게 노동조합을! 1,113인 사회적 선언 기자회견 file 2017-11-13 137
10828 [기자회견]건설노조 3만 총파업 선포 기자회견 file 2017-11-12 204
10827 [보도자료] 모든 노동자들의 노조 할 권리 쟁취! 2017 전태일 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2017-11-11 441
10826 [보도자료] 2017 전태일 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전야제 개최 2017-11-11 210
10825 [취재요청] 전태일에게 노동조합을! 1,113인 사회적 선언 기자회견 2017-11-11 128
10824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1/3~11/19) 2017-11-11 191
10823 [민주노총 창립 22주년 기념일 성명] 모든 노동자의 민주노총을 위한 발걸음을 계속할 것입니다 2017-11-11 383
10822 [취재요청] 모든 노동자들의 노조 할 권리 쟁취! 2017 전태일 열사 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2017-11-10 196
10821 [보도자료] 여성에겐 모든 기업이 한샘이다. 용기있는 여성. 악랄한 기업 그리고 고장난 시스템 2017-11-10 97
10820 [논평] 최저임금 노동자들이 해고 없는 연말을 보내기 위한 근본대책이 마련되어야 한다. 2017-11-09 151
10819 [취재요청] 여성에겐 모든 기업이 한샘이다/여성단체 공동기자회견 2017-11-09 317
10818 [성명서] 상생기업 설명회, 과연 누구를 위한 상생인가? file 2017-11-08 174
10817 [취재요청]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 조직변경신고에 대한 필증교부 및 특고노동자 노동기본권 보장 촉구 기자회견 file 2017-11-08 102
10816 [보도자료] 민주노총 제9기 임원 직접선거에 4개조 후보 등록 file 2017-11-06 3556
10815 [성명] 트럼프 방한은 종속적 한미동맹과 전쟁위기만 가속화시킬 뿐이다. 2017-11-06 1017
10814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1/6~11/12) 2017-11-04 431
10813 [보도자료] 파견직을 계약직으로 바꾸는 게 문재인 정부의 비정규직 대책인가 file 2017-11-03 24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