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취 재 요 청

일시

20171220()

문의

대변인 남정수 010-6878-3064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노조법 전면개정

양대노총 기자회견

 

일시/장소 : 1221() 1030/ 청와대 앞 분수대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10만여명 서명지 청와대 전달

 

취지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 할 권리를 보장하라

민주노총과 한국노총이 함께 요구하고 있습니다.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양대노총은 모든 노동자에게 노조 할 권리 보장을 위해 정부에 ILO핵심협약 즉각 비준을 요구했습니다.

더불어 ILO핵심협약 즉각 비준 요구와 함께 양대노총 공동서명을 진행한 바 있습니다.

이에 ILO핵심협약 즉각 비준과 노조법 전면개정을 열망하는 10만여명에 달하는 양대노총 조합원들의 의지를 모아 청와대 문재인 정부에 요구와 서명지를 전달하는 기자회견을 진행합니다. 취재와 보도 요청 드립니다.

 

참여 : 양대노총 대표자 및 상임임원급 5명 내외

 

진행 (사회 : 한국노총 강훈중 대변인)

- 참가자 소개 및 취지 설명 (사회자)

- 여는 말(양대노총 대표)

. 최종진 민주노총 위원장 직무대행

.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 기자회견문 낭독 (양대노총 임원)

. 김명환 한국노총 상임부위원장

. 김종인 민주노총 수석부위원장 직무대행

- 질의응답

- 서명지 및 양대노총 요구안 전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909 [보도자료] ILO핵심협약 비준촉구/노조법 전면개정 양대노총 기자회견(10만명 서명지 청와대 전달) 2017-12-21 286
10908 [보도자료] 근로기준법 개악 중단! 양심수 석방! 정치 수배해제! 시민사회단체 긴급 기자회견 2017-12-21 279
» [취재요청]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 노조법 전면개정 양대노총 기자회견 2017-12-20 190
10906 [취재요청] 근로기준법 개악 중단! 양심수 석방! 정치 수배해제! 시민사회단체 긴급 기자회견 2017-12-20 203
10905 [이영주 사무총장] 민주당사 단식농성 3일째를 맞아 조합원과 국민들께 드리는 글 file 2017-12-20 2101
10904 [취재요청] 근로기준법 개악 저지! 구속노동자 석방! 정치수배 해제! 민주노총 긴급 결의대회 2017-12-20 176
10903 [보도자료]신세계식 근로시간단축 꼼수, 민주노총도 나섰다. 벌써 피해사례 생겨.. 앞으로 전 사회적 문제로 투쟁해 나갈 것! file 2017-12-19 289
10902 [논평] 바른정당의 주제넘은 민주노총 비난은 적반하장도 유분수란 말이 제격이다. 2017-12-19 585
10901 [취재요청] 노동자·민중 진영의 개헌 방향과 쟁점 토론회 '30년 만의 개헌은 민중주도 개헌으로!' 2017-12-18 282
10900 [긴급 보도자료] 수배 중 민주노총 이영주 사무총장 여의도 민주당사 9층(당 대표실)에서 단식농성 돌입 긴급 기자회견 2017-12-18 516
10899 [긴급 취재요청] 수배 중 민주노총 이영주 사무총장 여의도 민주당사 9층에서 단식농성 돌입 2017-12-18 296
10898 [성명] 고용노동부는 열악한 임시 주거시설에 이주노동자를 방치하는 “숙식비 징수지침”을 폐기하고, 이주노동자의 주거권을 보장하라! 2017-12-17 199
10897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2/18~12/24) 2017-12-15 335
10896 [성명] 연가투쟁에 나선 교사들의 요구에 문재인 정부는 답해야 한다. 2017-12-14 313
10895 [보도자료] ‘노동시간 연장-휴일근무 임금삭감’근로기준법 개악 강행추진 규탄 민주노총 긴급 기자회견 2017-12-14 1138
10894 [취재요청] 노동시간 연장-휴일근무 임금삭감 근기법 개악 강행추진 규탄 민주노총 긴급 기자회견 2017-12-13 376
10893 [성명] 장하성 실장은 근기법 개악 강행추진에 날개를 달아주는 발언을 즉각 철회하라. 2017-12-13 969
10892 [弔詞] 윤종광 열사여! 동지여! 노동해방의 대지에 깊게 뿌리 내린 동지의 신념을 잊지 않겠습니다. 2017-12-13 168
10891 [성명] 한국노총의 파리바게뜨 제빵노동자 조직화에 대한 시민대책위의 입장 2017-12-12 356
10890 [보도자료] 민주노총 최종진 위원장 직무대행, 제4차 일자리위원회 참석 2017-12-12 23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