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논평]

경찰의 민주노총 침탈, 헌법불합치 결정 선고를 환영한다.

위법한 공권력을 행사한 경찰에 엄중하게 책임을 물을 것이다.

 

헌법재판소 전원재판부는 2018426일 재판관 전원 일치 의견으로 체포영장을 집행하는 경우 필요한 때에는 타인의 주거 등 내에서 피의자 수색을 할 수 있도록 한 형사소송법(1995. 12. 29. 법률 제5054호로 개정된 것) 216조 제1항 제1호 중 제200조의2에 관한 부분이 헌법에 합치되지 않는다는 결정을 선고했다.

 

20131222, 박근혜 정권이 철도산업 발전방안 철회를 요구하며 파업에 돌입한 철도노조 집행부 10여명이 경찰의 소환조사 요구에 응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체포영장을 발부해 대규모 경찰병력을 동원해 민주노총을 침탈한 사건이다. 당시 경찰의 폭력적인 민주노총 침탈을 막으려던 민주노총 조합원들은 특수공무집행방해 등으로 법원에서 유죄판결을 받았으며, 그 과정에서 많은 조합원들이 경찰에 의해 부상을 입기도 했다.

 

헌법재판소는 체포영장이 발부된 피의자가 타인의 주거 등에 소재할 개연성이 소명되고, 그 장소를 수색하기에 앞서 별도로 수색영장을 발부받기 어려운 긴급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 한하여 영장주의 예외를 적용해야 한다고 보았고 당시 민주노총에 대한 경찰 침탈은 그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본 것이다.

 

민주노총은 헌법재판소의 헌법불합치 판결을 환영한다. 민주노총은 오늘 헌법불합치 판결에 따라 경찰의 위법한 공권력 행사에 대해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다. 특히 경찰의 무법적인 민주노총 침탈을 막으려다 특수공무집행방해 등 유죄판결을 받고 부상을 입는 등 피해를 당한 조합원들이 적지 않다. 민주노총은 이에 대해서도 위법한 공권력을 무자비하게 행사한 경찰에게 형사적 보상책임은 물론 손해배상청구를 추진할 것이다. 오늘 판결을 계기로 경찰의 위법한 공권력 행사에 강력한 제동이 걸리길 바란다.

 

2018426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109 [성명]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73년 분단체제를 종식시키는 최종지침으로 만들자. 2018-04-27 815
11108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4/30~5/6) 2018-04-27 526
11107 [취재요청] 2018 세계 노동절 대회 개최 2018-04-27 550
11106 [취재요청] 촛불항쟁 이후 민주노총 조직확대 현황 발표 기자회견 및 노동자의 봄봄봄 캠페인 2018-04-27 424
» [논평] 경찰의 민주노총 침탈, 헌법불합치 결정 선고를 환영한다. 2018-04-26 511
11104 [성명] 세월호 진실규명 방해하는 황전원과 이동곤은 반드시 퇴진해야 한다. 2018-04-26 247
11103 [보도자료] 삼성 노조파괴 규탄! 이재용 재구속! 삼성에서 노조하자!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4-26 313
11102 [취재요청] 삼성 노조파괴 규탄! 이재용 재구속! 삼성에서 노조하자!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4-25 595
11101 [보도자료] 2018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 file 2018-04-25 616
11100 [지엠범대위 성명] 우리의 요구는 멈추지 않는다. 2018-04-24 776
11099 [논평] 새로운 사회적 대화기구 개편방안 합의에 부쳐 2018-04-24 378
11098 [보도자료]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민주노총 결의대회 file 2018-04-24 472
11097 [공동기자회견문] 부산지역 강제징용노동자상 관련 외교부 입장 규탄 공동기자회견 2018-04-24 255
11096 [취재요청] 2018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 및 기자회견 개최 2018-04-24 265
11095 [성명] 전쟁터를 방불케 한 사드 공사 강행을 규탄한다. 2018-04-24 361
11094 [성명] 불법과 갑질의 주범, 재벌의 족벌경영체제를 해체해야 한다. 2018-04-24 311
11093 [취재요청] 부산지역 강제징용노동자상 관련 외교부 입장 규탄 공동기자회견 2018-04-23 302
11092 [보도자료] 한국지엠 부실원인 은폐, 30만 노동자 생존 위협, 정부 규탄 및 범국민 행동 돌입 기자회견 2018-04-23 288
11091 [취재요청] 한국지엠 부실원인 은폐, 30만 노동자 생존 위협, 정부 규탄 및 범국민 행동 돌입 기자회견 2018-04-22 237
11090 [한국지엠범대위 성명] GM과 정부는 30만 생존 볼모 협박을 멈춰라 2018-04-21 49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