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탠디 정기수 대표는 제화노동자들이 어떤 신발을 신고 있는지 알고 있는가

 

유명 수제화 브랜드 탠디를 만드는 제화노동자들이 공임인상과 직접고용을 요구하며 7일 째 탠디 본사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탠디의 제화노동자들은 일을 할수록 노동조건이 악화되고 후퇴하는 비현실적 노동을 해왔다. 구두 한 켤레 공임 6,500~7,000원이 8년 째 변하지 않고 있다. 물가인상에 따른 생계비 인상 나아가 법정 최저임금 인상 영향까지 반영하면 탠디 제화노동자들의 공임은 심각하게 삭감되어 온 것이다.

 

공임보다 더 심각한 문제는 탠디가 2000년부터 제화노동자를 특수고용노동자들로 내몬 것이다. 산재, 퇴직금, 휴가, 노동시간과 같은 기본적인 노동조건조차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는 노동법의 사각지대가 특수고용노동자이다. 임금노동을 노예노동으로 내몬 것이 이른바 소사장제의 실체다. 이런 최악의 노동조건을 바꿔보고자 탠디 노동자들이 노조에 가입하고 파업과 본사 농성에 돌입한 것은 선택의 여지가 없는 투쟁이다.

 

그 사람의 신발을 신고 걸어보기 전까지는 그를 판단하지 마라는 말이 있다.

탠디의 정기수 대표와 그 일가는 자신들의 부를 축적해준 제화노동자들의 현실을 눈곱만큼이라도 알고 있는지 묻고 싶다. 손가락이 굽고, 팔 관절이 닳고, 시력이 망가지면서 30년에서 50년 구두를 만들어 온 숙련 노동자들이 어떤 신발을 신고 있는지 단 한번이라도 생각해본다면 지금 당장 제화노동자들을 만나야 한다. 그리고 공임 2000원 인상과 직접고용이라는 정당한 요구를 수용해야 한다.

 

신발을 신으면 발의 어느 곳이 불편한지를 알 수 있다.

2017694천만 원의 영업이익, 매년 20억 원의 배당을 가져가면서 명품 탠디 구두를 만드는 노동자들이 얼마나 고통 받는지 모른다면 정기수 대표는 대표의 자격이 없다. 자신의 책임을 중간착취업체에 불과한 하청업체에 떠넘기지 마라. 마치 삼성이 삼성전자서비스 노동자의 요구를 협력업체 소속이라며 떠넘겼던 파렴치한 행태와 다르지 않다. 그런 삼성조차 직접고용을 전격 합의했다. 허울 좋은 소사장의 이름표를 떼고 직접고용으로 노동자의 지위를 부여하는 것이 제화노동자들의 노동권을 바로잡는 출발이다.

 

201852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성명] 탠디 정기수 대표는 제화노동자들이 어떤 신발을 신고 있는지 알고 있는가 2018-05-02 550
11116 [취재요청] 한·미 노동자 판문점 선언 환영 및 한반도 평화선언 기자회견 2018-05-02 373
11115 [보도자료] 안전에 관한 알권리 보장과 ‘삼성직업병문제 해결 약속’ 이행 촉구 기자회견 및 항의서한 전달 file 2018-05-02 385
11114 [2018 세계 노동절대회 위원장 대회사] 2018-05-01 431
11113 [브리핑] 세계 노동절 맞아 김영주 노동부 장관 민주노총 방문 2018-05-01 413
11112 [보도자료] 2018 세계노동절대회 개최 file 2018-05-01 725
11111 [보도자료] 촛불항쟁 이후 민주노총 조직 확대 현황 발표 기자회견 file 2018-04-30 963
11110 [보도자료] 노동예능 '정성호의 Job학다식' 드디어 첫방송 file 2018-04-29 547
11109 [성명]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을 73년 분단체제를 종식시키는 최종지침으로 만들자. 2018-04-27 981
11108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4/30~5/6) 2018-04-27 631
11107 [취재요청] 2018 세계 노동절 대회 개최 2018-04-27 640
11106 [취재요청] 촛불항쟁 이후 민주노총 조직확대 현황 발표 기자회견 및 노동자의 봄봄봄 캠페인 2018-04-27 526
11105 [논평] 경찰의 민주노총 침탈, 헌법불합치 결정 선고를 환영한다. 2018-04-26 580
11104 [성명] 세월호 진실규명 방해하는 황전원과 이동곤은 반드시 퇴진해야 한다. 2018-04-26 341
11103 [보도자료] 삼성 노조파괴 규탄! 이재용 재구속! 삼성에서 노조하자!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4-26 405
11102 [취재요청] 삼성 노조파괴 규탄! 이재용 재구속! 삼성에서 노조하자! 민주노총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4-25 694
11101 [보도자료] 2018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식 file 2018-04-25 1002
11100 [지엠범대위 성명] 우리의 요구는 멈추지 않는다. 2018-04-24 837
11099 [논평] 새로운 사회적 대화기구 개편방안 합의에 부쳐 2018-04-24 442
11098 [보도자료] 4·28 산재사망 노동자 추모 민주노총 결의대회 file 2018-04-24 58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