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재요청]

남북 고위급 회담 중단에 따른 긴급 기자회견

 

제목 : 판문점 선언에 역행하는 한미연합 공군훈련 (맥스선더) 중단하라!

일시 : 2018516() 오후 2

장소 : 미 대사관 앞 (광화문광장 세종대왕상 뒤편)

주최 : 취지에 동의하는 단체 연명

제안 : 민주노총, 반전평화국민행동

 

제안 취지

 

1. 427일 남북정상이 합의한 판문점선언을 통해 군사적 긴장과 충돌의 근원으로 되는 상대방에 대한 일체의 적대행위를 전면 중지하기로 했습니다.

 

2. 하지만 한미 당국은 지난 11일부터 스텔스 전투기 F-22를 비롯한 100여대의 비행기가 동원되어 정밀타격 등의 내용으로 대규모 훈련을 시작했습니다. 북한은 오늘(16) 예정되었던 남북 고위급회담을 이를 이유로 중지했습니다.

 

3. 남북, 북미 간 대화가 재개되는 가운데 북한은 핵,미사일 실험 중단에 이어 실험장 폐쇄 등 선제적 평화조치를 취해 왔습니다. 이에 반해, 한미 당국은 남북정상회담 전후로 키리졸브 연습, 독수리연습을 진행한데 이어, 대규모 공군훈련까지 진행하며 군사적 긴장을 지속하고 있습니다. 결국 남북정상회담 이후 첫 고위급회담이 한미 당국의 군사훈련으로 중단되며, 판문점 선언 이행의 걸림돌이 되고 있습니다.

 

4. 이에 긴급 기자회견을 통해, 한미 당국에 한미연합공군훈련(맥스선더)을 중단할 것을 요구하고자 합니다. 취지에 동의하는 시민사회단체는 함께 해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148 [보도자료]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 추모조직위원회 발족 기자회견 file 2018-05-16 278
11147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투쟁 투어 버스를 지지하고 연대하는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2018-05-16 281
» [취재요청] 남북 고위급 회담 중단에 따른 긴급 기자회견 2018-05-16 273
11145 [취재요청] 문송면·원진노동자 산재사망 30주기 추모조직위원회 발족 기자회견 2018-05-15 289
11144 [브리핑] 슈테판 아우어 주한 독일대사, 민주노총 방문 간담회 진행 file 2018-05-15 280
11143 [보도자료] 삼성 부당노동행위 철저 수사! 삼성 무노조 경영 폐기! 민주노총·금속노조·민변 노동위원회 기자간담회 자료집 file 2018-05-15 307
11142 [기자회견문]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를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으로 한반도 평화체제를 앞당기자! 2018-05-15 270
11141 [취재요청]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를 위한 범국민 서명운동 선포 기자회견 2018-05-14 279
11140 [취재요청] 이주노동자 투쟁 투어 버스를 지지하고 연대하는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2018-05-14 255
11139 [취재및참석요청] 삼성 부당노동행위 수사 및 삼성 무노조 경영 폐기 관련 민주노총, 금속노조, 민변 노동위원회 기자 간담회 2018-05-14 380
11138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5/14~5/20) 2018-05-11 423
11137 [보도자료] 한상균 전 위원장, 네덜란드노총·미국노총에서 수상한 상금, 삼성 조직화 기금 등으로 전달 2018-05-11 718
11136 [정책보고서] 2018년 민주노총 지방선거 공동요구 file 2018-05-10 344
11135 [성명] 김상조 위원장은 재벌자본에게 욕먹지 않는 공정거래위원장의 길을 가서는 안 된다. 2018-05-10 283
11134 [보도자료] 문재인 정부 취임 1년에 즈음한 민중공동행동 출범 기자회견 2018-05-10 347
11133 [취재요청] 문재인 정부 취임 1년에 즈음한 민중공동행동 출범 기자회견 2018-05-09 298
11132 [논평] 문재인 정부 1년, 노동존중사회를 위한 발걸음은 더뎠고 전진하지 않았다. 2018-05-09 859
11131 [성명] 이주노동자에 대한 반인권적 살인단속 즉각 중단하라. 2018-05-09 666
11130 [한국지엠범국민실사단 브리핑] 쓰러진 한국지엠 노동자 위에 딛고 선자 누군가 2018-05-09 479
11129 [성명] ‘기억을 넘어 행동으로’, 부산지역 강제징용 노동자상은 소녀상을 만나야 한다. 2018-05-09 75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