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1~6/17)

조회 수 653 추천 수 0 2018.06.08 17:13:56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1~6/17)

각 일정은 변경될 수 있으니, 취재 시 사전확인 바랍니다.

매주 월요일 최종 취합일정 다시 배포합니다.

일시

내용

취재문의

6/11()

10/양승태 사법농단 규탄, 노동자 피해 원상회복을 위한 민주노총 결의대회/일산 사법연수원 앞

박성환 조직국장

010-8429-5002

11/한국지엠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촉구 기자회견/국회 정론관

김한울 기획부장

010-2664-6805

13/민주노총 이영주 전 사무총장 석방촉구 기자회견/서초동 법원 앞 (2시부터 417호 법정 국민참여재판 방청)

남정수 대변인

010-6878-3064

12()

 

 

13()

 

 

14()



15()

11/이주노동자 단속추방 규탄 기자회견/청와대 앞

(전국동시다발행동)

백선영 전략조직부장

010-7399-0390

19/판문점 선언 지지 이행 6.15선언 발표 18돌 기념대회/서울시청광장(주최 : 615남측위원회)

박정옥 통일국장

010-6511-6181

16()

 

 

17()

 

 

 

가맹산하/연대조직 주간일정

일시

내용

취재문의

6/11()

 

 

 

 

12()

 

 

13()

11/고 신효순 심미선 16주기 추모제/사고현장(양주시 광적면 효촌리 543-3, 4) 주최 : 효순미선평화공원조성위원회

박정옥 통일국장

010-6511-6181

14()

 

 

15()

 

 

16)

 

 

17()

 

 


2018. 6. 8.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242 [취재요청] 대법원장 및 대법관 입장 발표에 대한 공동 기자회견 2018-06-17 608
11241 [취재요청] 「최저임금 인상 효과 분석」 정책토론회 개최 2018-06-17 530
11240 [남북 노동자 공동 선언문] 남북노동자의 단결로 새로운 평화의 시대, 자주통일의 새시대를 힘차게 열어내자. 2018-06-15 1357
11239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8~6/24) 2018-06-15 651
11238 [논평] 사법부에서 벌어진 범죄를 고발하지 않는 것은 사법부의 자가당착이다. 2018-06-15 587
11237 [취재요청] ‘최저임금 삭감법 우리가 증인이다 ’ 기자회견 2018-06-15 550
11236 [논평] 자유한국당 심판이 민주당 압승으로 나타났다. 승리에 들떠 민심을 오독하는 일이 없어야 할 것이다. 2018-06-14 587
11235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단속추방 정책 폐기 및 미등록 이주노동자 전면 합법화 촉구를 위한 동시다발행동 기자회견 file 2018-06-14 620
11234 [논평] 이영주 민주노총 전 사무총장의 석방을 환영한다. 2018-06-14 515
11233 [논평] 6.12 북미 정상회담, 되돌릴 수 없는 한반도 평화시대를 열었다. 2018-06-13 853
11232 [보도자료] 이영주 민주노총 전 사무총장 석방촉구 기자회견 2018-06-11 540
11231 [보도자료] 한국지엠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촉구 기자회견 2018-06-11 478
11230 [보도자료] 최저임금삭감법 폐기! 문재인 정부 규탄! 민주노총 수도권 결의대회 2018-06-09 730
»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6/11~6/17) 2018-06-08 653
11228 [취재요청] 양승태 사법농단규탄, 노동자 피해 원상회복을 위한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6-08 470
11227 [취재요청] 한국지엠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촉구 기자회견 2018-06-08 395
11226 [취재요청] 민주노총 이영주 전 사무총장 석방촉구 기자회견 2018-06-08 564
11225 [취재요청] 최저임금삭감법 폐기! 문재인 정부 규탄! 민주노총 수도권 결의대회 2018-06-08 446
11224 [성명] 청와대 정한모 행정관의 ‘일자리위 여성TF 모욕’ '민주노총 비방’ 발언 규탄한다. file 2018-06-07 2309
11223 [보도자료] 양승태 사법부의 재판흥정 규탄! 피해자 ‘즉각 원상회복’ 요구 기자회견 2018-06-07 43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