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보도자료

문의 : 민주노총 대변인 남정수(010-6878-3064)

 

민주노총, 정부에 신뢰회복조치로서 노-정 교섭 병행추진과 함께 노사정대표자회의 참가 결정

 

민주노총은 81615차 중앙집행위원회 회의를 통해 2018년 상반기 사업평가()과 함께 2018년 하반기적폐청산·노조 할 권리·사회대개혁을 위한 민주노총 총파업-총력투쟁계획을 중심으로 한 사업계획() 등을 심의했다. 심의된 ()은 오는 822일 개최되는 민주노총 중앙위원회 회의를 통해 최종 의결되고 결정될 예정이다.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는 2018년 하반기 적폐청산 비정규직 철폐 노동기본권 보장 국민연금 등 사회임금 확대 안전사회 쟁취 최저임금 원상회복 등 한국 사회를 바꿔나갈 핵심요구를 쟁취하기 위한 총파업-총력투쟁 계획과 함께투쟁과 교섭을 병행추진한다는 전략과 기조로 ‘2018년 하반기 투쟁 및 사업계획()’의 교섭계획 중 노사정대표자회의 복귀문제와 관련하여 다음과 같이 결정했다.

 

[결정내용]

'민주노총은 노사정대표자회의 복귀 결정과 함께 정부에 신뢰회복 조치를 위한 노-정 교섭을 병행 추진한다.'

 

민주노총은 지난 125일 중앙집행위원회를 통해 새로운 사회적 대화기구 재편을 위한 노사정대표자회의참가 결정을 하였으나 정부와 국회의 일방적인 최저임금법 제도개악 강행 등으로 522일 노사정대표자회의 불참을 선언한 바 있다.

 

민주노총은 오늘 중앙집행위원회 결정에 따라 김명환위원장이 노사정대표자회의 참가와 신뢰회복 조치를 위한 노-정 교섭 병행추진 문제 등을 진행해나갈 계획이다.

 

민주노총 중앙집행위원회는 오늘 노사정대표자회의 참가결정을 했지만 경제사회노동위원회참가문제는 추후 중앙집행위원회 논의를 거쳐 대의원대회를 통해 결정할 예정이다.

 

2018816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369 [취재요청] 이정미 의원 환노위 고용노동소위 배제 규탄 민주노총 기자회견 2018-08-27 322
11368 [취재요청] 경찰청 인권침해사건 진상조사위원회 쌍용차 진압 보고서 발표에 따른 쌍용차지부-범국민대책위 입장발표 긴급 기자회견 2018-08-27 205
11367 [보도자료] 더불어민주당 신임 당대표 면담 및 규제프리존법 등 박근혜 적폐 악법 추진하는 더불어민주당 규탄 기자회견 2018-08-27 186
1136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8/27~9/2) 2018-08-24 380
11365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최저임금차별(삭감)시도 긴급 규탄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8-23 318
11364 [보도자료] 민주노총 2018년 2차 임시중앙위원회 개최, 하반기 총파업투쟁 등 의결 file 2018-08-22 416
11363 [성명] (민주노총 인천본부) 남동공단 세일전자 화재사고는 인재(人災) 인천 공단의 안전관리 정책을 강화하는 전환점이 되어야 한다. 2018-08-22 245
11362 [취재 및 보도요청] 사법농단 사태 해결 촉구 2차 시국회의 및 기자회견 개최 2018-08-22 185
11361 [성명] 국회 환노위의 이정미 의원 솎아내기 폭거를 강력히 규탄한다. 2018-08-22 1697
11360 [성명] 공직활동까지 부정하는 아시아나항공 갑질 묵과하지 않겠다. 2018-08-22 319
11359 [취재요청] 이주노동자 최저임금차별(삭감)시도 긴급 규탄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08-22 146
11358 [보도자료] 이주노동자 최저임금차별/삭감 시도 긴급규탄 전국 동시다발 기자회견 file 2018-08-22 150
11357 [취재요청] 전교조 법외노조 직권취소! 노조파괴 중대범죄자 엄중처벌! 불법파견 즉각 시정! 노조파괴 가담 혐의자 인사 철회!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8-20 263
1135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8/20~8/26) 2018-08-17 389
11355 [연금행동 보도자료] 국민연금 급여인상 사회적 논의와 지급보장 명문화 촉구 기자회견 file 2018-08-17 290
11354 [남북노동자대표자회의 공동합의문 일부 표현에 대한 정정 공지] 2018-08-17 1656
» [보도자료] 민주노총, 정부에 신뢰회복조치로서 노-정 교섭 병행추진과 함께 노사정대표자회의 참가 결정 2018-08-16 703
11352 [시민사회단체 공동성명] 졸속으로 만든 <군사안보지원사령부>, 기무사 개혁은 실패했다. 2018-08-14 246
11351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국민연금 기금고갈론 광풍에서 벗어나야 한다. file 2018-08-14 248
11350 [성명] 김학용 환노위원장은 최저임금법을 최악임금법으로 만드는 개악입법 추진을 철회하라. 2018-08-13 58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