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브리핑]

111, 민주노총 총파업투쟁본부(중앙집행위원회)

11월 총파업투쟁 세부계획 확정

 

ILO핵심협약 비준!

모든 노동자의 노조 할 권리 보장 등 노동법 전면개정!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대로 된 정규직 전환!

국민연금 개혁!

최저임금 원상회복 및 최저임금 차등적용, 탄력근로제 확대 노동법 개악 저지!

사법적폐, 노동적폐 청산!

 

16개 가맹산별조직 대표자, 11/21 총파업투쟁 조직화에 전력을 다하기로 결의

1114일부터 20일까지

민주노총 위원장, 산별대표자 11/21 총파업 투쟁 승리를 위한 청와대 앞 농성투쟁 돌입

1110, 6만 이상 참여하는 전태일열사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개최

1116, 총파업 승리를 위한 전국단위노조대표자결의대회 개최 확정

 

민주노총은 1116차 총파업투쟁본부(21차 중앙집행위원회)를 개최했습니다. 이번 중집에서는 이미 결의·선포된 1121적폐청산-노조 할 권리-사회대개혁 총파업투쟁에 대한 세부계획을 확정하고, 총파업 승리를 위한 조직적 결의를 확인했습니다.

 

민주노총의 11월 총파업은 문재인 정부의 노동정책이 후퇴하고 있는 상황 ILO핵심협약 비준,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온전한 정규직 전환 등 문재인 정부의 노동공약 연내 이행이 불투명한 상황 전교조 법외노조 취소, 공무원·교원 해직자 원직복직 등 법 개정 없이 가능한 정부의 선제적 행정조치 조차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 상황 노동적폐, 사법적폐가 여전히 청산되지 않고 있는 상황 김동연으로 대표되는 친 재벌 관료적폐들이 곳곳에서 노동정책 후퇴를 주도하고 있는 상황에서 더 이상 문재인정부에 기대하고 지켜보는 것이 아닌 보다 분명한 노동자의 요구를 가지고 투쟁을 해야 후퇴를 막고 공약이행을 강제하고, 적폐청산, 노조 할 권리 쟁취를 위한 총파업 총력투쟁입니다.

 

또한 11월은 국회 각 상임위 가동이 본격화 되는 시기로 11월 국회에서 노조법 2조 개정을 통한 비정규직 노조 할 권리 보장, 교원·공무원 노조 할 권리 보장, 복수노조 자율교섭보장 등 민주노총 연내 7대 우선입법과제와 함께 비정규직 사용사유제한 산별교섭 제도화 산업안전보건법 전면개정 등 국회가 노동법 전면개정에 나서도록 하는 총파업 투쟁이다. 더불어 전 국민의 삶과 직결된 국민연금 개혁법안 처리도 시급하다. 이와 함께 11월 총파업은 국회를 상대로 개악 된 최저임금법원상회복과 추가개악 저지,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개악 저지를 위한 총파업입니다.

 

민주노총의 대정부 대국회 11월 총파업의 구체적 요구와 목표는 ILO핵심협약 비준 공공부문 제대로 된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교원·공무원·비정규직 노동3권 보장 노동법 개정 국민연금 개혁 최저임금 원상회복 노조파괴를 양산한 사법적폐, 노동적폐 청산입니다.

 

민주노총의 11월 총파업 투쟁 세부계획은 다음과 같이 진행됩니다.

118

11월 국회, 노동법 전면개정 요구 민주노총 기자회견(국회)

119

해직자 원직복직’‘노동3권 쟁취’‘정치기본권 쟁취

전국공무원노조 119 연가투쟁(광화문 광장)

1110

전태일열사정신계승 전국노동자대회 (서울, 6만명 이상 참여)

1112~1116

비정규직 없는 세상만들기 비정규직 노동자 공동투쟁(서울 도심)

1114~1120

11/21 총파업 승리를 위한 위원장-산별대표자 지도부 농성돌입(청와대)

1116

총파업 결의 전국 단위노조대표자 결의대회(지도부 농성장)

1121

적폐청산-노조 할 권리-사회대개혁 민주노총 총파업대회

(지역별 총파업대회)

121

2018 전국민중대회(서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507 [성명] 해야 할 숙제는 하지 않고 개악에 발 벗고 나선 여야정 상설협의체 합의를 규탄한다. 2018-11-05 506
11506 [취재요청] 2018 민중요구안 발표 및 전국민중대회 선포 기자회견 2018-11-05 338
11505 [논평] 민주노총은 경향신문의 ‘정부와 자본을 향한 구애와 욕망’을 채우는 조직이 아니다. 2018-11-05 538
11504 [취재요청] 고용노동부 소속 한국잡월드 체험강사와 위탁전화상담원 직접고용촉구 기자회견 2018-11-05 194
11503 [보도자료] 반복된 물류센터 사망사고, 이젠 진짜 책임져라! CJ대한통운 박근태 사장 고발 기자회견 file 2018-11-05 173
11502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1/5~11/11) 2018-11-02 497
11501 [성명] 산재사망 하한형 처벌 도입 포함하여, 산업안전보건법 전부개정안 통과시켜라! 2018-11-02 272
11500 [성명] 문재인 정부는 노동자들의 분노가 거세지고 있음을 똑바로 직시하라! 2018-11-02 370
» [브리핑] 11/1 민주노총 중집, 지도부 청와대 농성 돌입 등 11월 총파업투쟁 세부계획 확정 2018-11-02 2417
11498 [논평] ‘불공정한 카드수수료 차별철폐 전국투쟁본부’의 농성투쟁을 지지한다. 2018-11-02 191
11497 [민주노총 참가단 방북 불허통보 관련 민주노총 입장] 금강산 공동행사 민주노총 참가단에 대한 정부의 방북 불허통보를 철회하라. 2018-11-01 349
11496 [자료집] 초기업단위 교섭현황과 제도화 모색 국회 토론회 file 2018-11-01 199
11495 [긴급 취재요청] 금강산 공동행사 민주노총 참가단에 대한 정부의 방북 불허 규탄과 불참 입장 발표 긴급 기자회견 2018-10-31 548
11494 [취재요청] 초기업단위 교섭 현황과 제도화 모색 국회 토론회 2018-10-31 214
11493 [공동성명] 대법원의 신일철주금주식회사에 대한 배상판결 관련 공동성명 2018-10-31 226
11492 [취재요청] 노동부 산하 한국잡월드 자회사 강행 중단! 직접고용 촉구! 노동부 규탄 지역 동시다발 기자회견 2018-10-30 314
11491 [보도자료] 국민연금개혁! 사회안전망쟁취!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10-30 417
11490 [성명] 실패의 결과는 혹독할 것이다. 정략적 광주형 일자리 졸속진행을 중단하라. 2018-10-30 791
11489 [성명] 후퇴된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안 국무회의 통과를 규탄한다. 2018-10-30 556
11488 [보도자료] 자회사 강행 비정규직 집단해고 중단! 잡월드 직접고용 재논의 촉구 기자회견 file 2018-10-30 22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