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내란 수괴가 없었어도 지금의 조선일보가 있을까

헌정질서 파괴 범죄 찬양 조선일보 칼럼에 대한 민주노총 논평

 

조선일보가 내란 범죄 옹호와 파시스트 독재자 찬양으로 자신의 정체성을 유감없이 드러냈다.

이 회사 양상훈 주필은 오늘로 516 군사혁명 58이라며 516일 자 칼럼을 군사 쿠데타 범죄에 대한 옹호와 기념으로 채웠다. 자칫 잊고 지나갈 뻔했던 박정희의 내란 범죄 개시일을 굳이 일깨워준 글이다.

독재 찬양을 위해 본인이야 진지하고 경건하게 썼겠지만, 요즘은 아재들도 쓰지 않는 수구적인 노잼감성으로 가득한 문장과 단어는 아 옛날이여를 넘어 주말마다 대형 성조기를 들고 광화문에 나타나는 아스팔트 극우파 취향에 딱 맞는 그때 그 사람타령이다. 다시 일어나서는 안 될 범죄를 추억과 낭만으로 착각하곤 하는 극우파 특유의 퇴행적 사고왜곡을 구구절절 보여준 셈이다.

에포크 메이킹이요 미나미 총독의 일대 영단 정책이라며 일제 지원병 제도를 찬양한 1939년 조선일보 사설이나, “대일본 제국의 신민으로서 천황폐하께 충성을 다하겠습니다라는 1940년 신년사와 크게 다르지 않은 이 같은 감성은 조선일보의 굴곡진 역사와 전통을 자랑스럽게 여겨야 할 주필로서 당연한 의식적인 노력의 결과일 수도 있겠다.

그런데도 양상훈의 글은 박정희 쿠데타가 거군적인 단결과 함께 군내외적인 찬사와 지지를 받고, 3선 개헌을 "훌륭한 영도자를 중심으로" 옹호하며, 유신이 가장 적절한 시기에 가장 알맞은 조치라며 찬양하던 시절 조선일보 논조와 한 치도 다르지 않아 언론인으로서의 기본적인 양식조차 찾을 수 없게 한다.

물론, 1212 쿠데타를 일으킨 전두환을 위해 인간 전두환특집면까지 마련하는 등, 정권 내내 충성한 끝에 동아일보와 한국일보를 제치고 매출 1위로 올라선 기적의 역사는 조선일보가 독재와 파시즘에 강한 향수를 가질 이유가 될 수도 있겠다 싶으나, 518을 코앞에 두고 군사독재를 찬양하는 반헌법적 발상은 아무리 극우 언론인이라도 정상적인 모습으로 보이지 않는다.

조선일보는 내년이면 창간 100주년을 맞는다. 일제강점기 총독을 비롯해 내란 수괴인 박정희, 전두환에 대한 용비어천가를 부르던 시절에서 1등을 자처하며 우리는 정권을 창출할 수도 있고 퇴출시킬 수도 있다고 겁박하게 되기까지 장족의 발전을 했다.

아무리 100년 세월 동안 버티며 무서울 것이 없어졌더라도, 시민과 세상 무서운 줄은 알아야 한다. 밤의 대통령으로 불리는 사주와 그 아들이 함께 성 상납 강요로 자살까지 이른 장자연씨 의혹에 연루된 판에 추악한 과거에 대한 반성 없이 주필이란 자가 독재자와 독재시절 적폐를 찬양할 일인가.

 

201951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논평] 헌정질서 파괴 범죄 찬양 조선일보 칼럼에 대한 입장 2019-05-16 369
11866 [보도자료]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노동법 개악 중단! 민중공동행동 긴급 기자회견(회견문 포함) 2019-05-16 277
11865 [취재요청] 역사왜곡처벌법 제정! 망언 의원 퇴출! 진상규명! 5.18시국회의 집중 서명운동 돌입 2019-05-15 236
11864 [취재요청] ILO핵심협약 비준촉구! 노동법 개악 중단! 민중공동행동 긴급 기자회견 2019-05-15 225
11863 [보도자료] "지금 당장 긴급한 복지ㆍ노동예산 확대를 요구한다!" 노동사회시민단체,복지노동예산확대요구 기자회견 2019-05-15 242
11862 [보도자료] 공정위 기업결합심사 노동자-시민사회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자료포함) 2019-05-14 270
11861 [취재요청] 현대중공업의 공정위 기업결합심사 노동자-시민사회 의견서 제출 기자회견 file 2019-05-13 249
11860 [취재요청] 공공부문 상시지속업무 중 정규직 전환 제외 노동자, 정규직전환 촉구 기자회견(기자회견자료 첨부) file 2019-05-13 288
11859 [성명] 청와대, 고용노동부, 재벌 나팔수의 입맞춤은 누구를 위한 것인가 2019-05-13 431
11858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5/13~5/19)(수정) 2019-05-10 521
11857 [보도자료] ILO 핵심협약 비준촉구 긴급공동행동 집중실천계획 발표 기자회견 2019-05-10 390
11856 [취재요청] 민주노총 비정규 노동자 결의대회, 대행진 2019-05-10 358
11855 [성명] 건강보험 재정 안정화와 보장성 확대를 위한 민주노총 입장 2019-05-09 246
11854 [취재요청] 한미워킹그룹 해체 요구 기자회견 및 항의행동 2019-05-09 224
11853 [취재요청] 현대중공업 법인분할-대우조선 매각 저지 현대중공업 주주총회 노동자·시민사회 대응 선포 기자회견 file 2019-05-09 239
11852 [취재요청] ILO긴급공동행동 집중실천 계획 발표 기자회견 2019-05-09 264
11851 [취재요청] 공공부문 민간위탁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방안 토론회(자료집 첨부) file 2019-05-08 265
11850 [성명] 삼성중공업 참사에 대해 원청관리자 무죄판결한 사법부를 규탄하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연대 성명 2019-05-08 262
11849 [취재요청] 문재인 정권 3년차, 모든 해고자들의 복직요구에 즉각 답하라! 민주노총 해복특위 기자회견 2019-05-07 343
11848 [취재요청] 재벌개혁 토론회 “문재인 정권 2년, 재벌개혁은 어디에?” file 2019-05-07 26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