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재요청]

이재용 재구속 촉구 1만인 대법원 탄원서 제출 기자회견 

수신

귀 언론사 사회부

발신

민주노총 · 민중공동행동

제목

국정농단·배임횡령·분식회계 범죄자 이재용 재구속 촉구

1만인 대법원 탄원서 제출 기자회견

날짜

2019년 7월 24() 10

장소

대법원 정문

담당

백종성 (010-2956-1917), 김태복(010-9618-5676)

1. 귀 언론사에 인사드립니다.


2. 
민주노총과 민중공동행동은 7월 24() 10시 이재용 재구속 촉구 1만인 탄원서 제출 대법원 기자회견을 진행합니다본 기자회견은 그간 노동시민사회단체가 진행한 이재용 재구속 촉구 운동의 결과물인 1만인 서명을 대법원에 전달하며 경영승계를 위한 이재용과 삼성그룹의 범죄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사태의 본질 삼성그룹의 노동탄압을 규탄하며 이재용 재구속과 경영권 박탈을 촉구하고자 합니다.


3. 
삼성전자 부회장 이재용이 항소심 재판(2018년 2월 5)에서 징역 2년 6개월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고 석방된 이후 1년 6개월이 흘렀습니다당시 선고 요지, ‘경영승계를 위한 그룹 차원의 조직적 작업은 존재하지 않았다는 사법부 판결에 무수한 비판이 쏟아진바 있습니다.


4. 
이재용 뇌물공여에 대해 1심과 2심이 다른 판단을 내리면서또한 이재용이 경영승계를 위한 청탁과 함께 뇌물 89억원을 공여했다는 박근혜 항소심과경영승계를 위한 삼성의 조직적 작업은 존재하지 않았으며 뇌물액은 36억원에 그친다는 이재용 항소심이 다른 결론을 내리면서, 3심은 대법원 전원합의체에 배정되었습니다.


5. 
이재용에 대한 대법원 전원합의체 선고는 이례적으로 늦추어지고 있습니다문재인 대통령 역시 이재용과 무려 7차례 만나는 등, 3세 승계를 위해 정치권력을 매수해 국민연금을 동원한 범죄에 면죄부를 주고 있습니다.


6. 
그러나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 사태가 드러내듯경영승계를 위한 이재용과 삼성그룹의 조직적 범죄는 명확합니다제일모직-삼성물산 합병 과정에서이재용 부회장 지분율이 높은 제일모직에 유리하게 합병비율을 조작하고자 자회사 삼성바이오로직스 가치를 4조 5천억원이나 부풀리는 분식회계가 드러났습니다. 2019년 5월 7검찰이 송도 삼성바이오로직스 공장 압수수색으로 공장 바닥에 숨겨진 노트북과 회사 공용서버를 확보한 이래분식회계 증거인멸로 구속된 삼성그룹 임직원만 이미 8명에 이릅니다.


7. 7
월 20일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 등 임원 3인이 구속을 면한 후일부 언론은 사건의 본체인 분식회계는 밝혀지지 않고 증거인멸만 처벌되고 있다며 삼바 사태의 본질을 흐리고 있습니다분식회계 여부가 명확하지 않다며 구속영장을 기각한 법원의 논리에 따르면그간 증거인멸로 구속된 삼성그룹 임직원들은 구태여 숨길 필요조차 없는 증거들을 인멸한 것이 됩니다더군다나 이미 김태한 사장조차 자본잠식을 피하기 위해 회계기준 변경이 불가피했다며 회계부정을 인정한 바 있는 상황입니다.


8. ‘
재벌공화국삼성공화국을 벗어나는 첫걸음이 바로 이재용의 재구속입니다. 2018년 출범한 민중공동행동과 민주노총은 재벌체제청산을 주요 목표로 삼고이재용 등 범죄재벌총수 구속처벌과 경영권 박탈재벌이 만든 저임금·장시간·비정규 노동체제 종식을 요구해왔습니다기자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취재를 부탁드립니다 ()


민주노총 
· 민중공동행동


[
첨부]

1. 기자회견 개요

일시: 7월 24() 10

장소대법원 정문

주최민주노총 · 민중공동행동

사회윤택근 민주노총 부위원장(민중공동행동 재벌체제청산특위장)


○ 
순서

발언1: 김경률 참여연대 집행위원장

발언2: 이재용 삼성중공업 해고자

발언3: 김태연 사회변혁노동자당 대표

발언4: 민중당

기자회견문 낭독금속노조 삼성전자서비스지회민중공동행동

※ 발언자 및 순서는 변경될 수 있습니다.


2. 
문의

백종성 (010-2956-1917)

김태복 (010-9618-567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 [취재요청] 이재용 재구속 촉구 1만인 대법원 탄원서 제출 기자회견 2019-07-23 298
12027 [성명] 양승태 보석석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7-23 252
12026 [논평] 정부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실적 공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7-23 371
12025 [논평] 지금이 노동자 희생삼아 수출규제 임시방편 내놓을 때인가 2019-07-22 589
12024 [보도자료] 국민감사청구 기각, 산업은행-공정거래위 면죄부, 대우조선 재벌특혜 매각 비호하는 감사원 규탄 기자회견 2019-07-22 177
12023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7/22~7/28) 2019-07-19 582
12022 [취재요청] 국민감사청구 기각, 산업은행-공정위 면죄부 대우조선 재벌특혜 매각 비호하는 감사원 규탄 기자회견 2019-07-19 209
12021 [성명]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7-19 472
12020 [보도자료] 7·18 민주노총 총파업 대회 2019-07-19 285
12019 [취재요청] 광주형·상생형 일자리 정책 비판 및 한국 자동차산업의 현실진단과 대안 모색 정책토론회 2019-07-18 239
12018 [보도자료] 딴저테이 사망사건에 대한 인권위 권고 불수용 _ 뻔뻔하고 부끄러움을 모르는 철면피! 법무부 규탄 기자회견 2019-07-17 230
12017 [보도자료] 나쁜 현장실습, 도제학교 법제화 중단하라! 일·학습병행제 지원법 반대 기자회견 2019-07-17 215
12016 [성명] 일본 아베 정권의 경제보복 조치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7-16 540
12015 [보도자료] 직장 내 괴롭힘 금지 근로기준법 시행 관련 민주노총 자료 2019-07-16 693
12014 [취재요청] 생활임금 원해! 갑질차별 안돼! 우리의 권리를 위해! <청년노동자 문화제> 말/ 하/ 는/ 대/ 로/ file 2019-07-15 251
12013 [보도자료] 최저임금 공약파기에 대한 민주노총 위원장, 최저임금 노동자위원 입장발표 기자회견 2019-07-15 476
12012 [보도자료] 7·18 민주노총 총파업, 조선 구조조정 저지 투쟁 선포와 현중-대조 기업결합심사 불승인 요구 기자회견 2019-07-15 439
12011 [취재요청] 노동개악 분쇄·노동기본권 쟁취 민주노총 7월 총파업 투쟁 2019-07-14 562
12010 [취재요청] 정부 공약 파기 선언에 대한 민주노총 위원장, 최저임금 노동자위원 입장발표 기자회견 2019-07-14 284
12009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7/15~7/21) 2019-07-12 53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