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가해자는 감옥으로, 피해자는 일상으로

안희정 성폭력 범죄 대법원 판결에 대한 대변인 논평

 

대법원이 안희정 전 충남지사 성폭력 범죄 혐의에 대해 36월 징역형을 확정했습니다.

한샘 사내 성폭력 사건가해자가 지난주 실형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된 데 이은 정당한 판결입니다. 이제 일터 성폭력은 위력에 의한 범죄행위임이 이 사회 인식 기반이 된 셈입니다.

함께 해 온 모든 여성 노동자도 당사자였습니다. 이 같은 긍정적인 판결은 모든 피해자의 용기가 서로에게 힘이 돼 끌어낸 결과입니다.

미투 운동 시작에는 김지은씨가 있었습니다. 김지은 씨는 일터 성폭력을 넘어 남성 기득권으로 가득 찬 우리 사회 왜곡된 성 의식과 여성혐오에 맞서 싸운 상징적인 당사자입니다.

작년 추석 민주노총 귀향선전물에서 밝힌 것처럼 이제 피해자 김지은에서 노동자 김지은으로 돌아갈 수 있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미투 운동은 아직 끝나지도, 완성하지도 않았습니다. 오늘 판결을 시작으로 더 많은 말하기와 투쟁을 이어가야 합니다우리 사회가 성 평등으로 한 걸음 성큼 나아갈 수 있도록 응원합니다. 민주노총은 #Me_too#With_you로 함께 할 것을 약속합니다.

20199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2096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9/16~9/22) 2019-09-13 101
12095 [논평] 미국 캘리포니아주 특수고용 노동 규제 법안(AB5) 통과에 대한 대변인 논평 2019-09-11 202
12094 [성명] 부끄러움은 문재인 정부와 도로공사의 몫이다 2019-09-11 821
12093 [보도자료] '노동이 존중받는 풍성한 한가위 염원' 추석맞이 민주노총 합동기자회견 2019-09-11 100
12092 [성명] 영덕 지하탱크 이주노동자 산재사망사고는 예고된 살인이다. 2019-09-11 364
12091 [취재요청] 추석맞이 민주노총 합동기자회견 2019-09-10 143
12090 [보도자료] 2019 민주노총 조직확대 현황발표 기자회견(이슈페이퍼 첨부) file 2019-09-10 254
12089 [법률원 보도자료] 한국도로공사,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수 없습니다 2019-09-10 696
12088 [성명] 한국도로공사 이강래 사장의 고용방안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9-09 1109
» [논평] 안희정 성폭력 범죄 대법원 판결에 대한 대변인 논평 2019-09-09 600
12086 [취재요청] 촛불 이후(2017~2019년 4월) 민주노총 신규조직 현황 발표 기자회견 2019-09-09 136
12085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9/9~9/15) 2019-09-06 354
12084 [취재요청] “노동위원회는 노동자 권익에 주목하는가?”토론회 및 노동위원회 심판사건 사례분석 워크숍 2019-09-04 235
12083 [논평] 유시영 유성기업 전 회장 징역형 선고에 대한 대변인 논평 2019-09-04 218
12082 [논평] 이소선 어머니 8주기를 맞은 민주노총 논평 2019-09-03 141
12081 [법률원 보도자료] 2020년 최저임금 고시 취소소송 제기 2019-09-03 264
12080 [성명] 국가정보원 민간인 불법사찰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9-03 233
12079 [논평] 경사노위 연금개혁특위 권고문에 대한 민주노총입장 2019-09-02 153
12078 [보도자료] 비정규직철폐‧직접고용쟁취, 톨게이트 투쟁 승리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9-08-31 311
12077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9/2~9/8) 2019-08-30 48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