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취 재 요 청

일시

2018219()

문의

대변인 남정수 010-6878-3064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4|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최저임금 인상 무력화 중단 촉구! 최저임금 1만원 보장!

민주노총 결의대회

 

1. 취지와 목표

최저임금위원회 제도개선위원회가 종료되었고 2개 의제씩 나뉘어 총 6대 의제를 3차례(1/26, 1/31, 2/6)의 전원회의를 통해 논의가 진행됨.

- 최저임금 제도개선에 대한 논의가 그동안의 문제점을 개선하는 방식이 아닌 산입범위 확대 등 현재보다 후퇴하는 방식으로 추진됨에 따라 최저임금위원회 압박이 필요함.

- 따라서 최저임금 제도개선의 중요한 의제를 논의하는 만큼 220일 세종시에서 열리는 최저임금위원회 전원회의 당일 최저임금 인상을 빌미로 꼼수 및 탈법행위를 일삼는 사업주 규탄 및 산입범위 현행 유지 등의 입장을 전달하는 목소리를 내고자 함.

아울러 최저임금 편법위반에 대한 노동부의 적극적 역할 주문도 병행하고자 함.

 

2. 개요

- 제목 : 최저임금인상 무력화 중단 촉구! 최저임금 1만원 보장! 민주노총 충청권 결의대회

- 일시 : 2018. 2. 20.() 15:00

- 장소 : 세종시 최저임금위원회 앞

- 참가 : 민주노총 충청권(세종충남, 대전, 충북) 상근간부 및 조합원

- 주관 :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대전본부, 충북본부

 

3. 진행()

- 사회 : 홍종인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사무처장

- 대회사 : 민주노총 부위원장

- 규탄사 : 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 문화공연 : 지민주 문화노동자

- 규탄사2 :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 규탄사3 : 김선혁 민주노총 충북지역본부 수석부본부장

- 상징의식

- 투쟁결의문 낭독 : 민주노총 세종충남본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0985 [성명] 구의역 참사 주범 서울메트로에 대해 무죄 판결한 사법부 규탄한다. 2018-02-24 312
10984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26~3/4) 2018-02-23 389
10983 [취재요청] 깜깜이 근기법 졸속법안 강행처리 중단! 노동시간 특례업종 폐지 -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 저지 민주노총 기자회견 2018-02-23 407
10982 [보도자료] 근기법 개악 중단 및 노동시간 특례 즉각 폐기 촉구 과로사 OUT 대책위 기자회견 file 2018-02-23 277
10981 [취재요청] 근기법 개악 중단 및 노동시간 특례폐기 촉구 과로사 OUT 대책위 기자회견 2018-02-22 217
10980 [성명] 노동시간 관련 근로기준법 개정안 2월 국회 졸속강행처리 안 된다. 2018-02-22 1150
10979 [보도자료] 최저임금 인상 무력화 중단 촉구! 최저임금 1만원 보장!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2-20 371
» [취재요청] 최저임금 인상 무력화 중단 촉구! 최저임금 1만원 보장!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02-19 349
10977 [보도자료] 노동시민사회단체 설맞이 합동 기자회견 2018-02-14 414
10976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19~2/25) 2018-02-14 458
10975 [브리핑] 민주노총 제9기 집행부 상설위원회 및 특위 위원장 등 인선 결과 2018-02-14 452
10974 [취재요청] 국가인권위는 앙꼬 없는 찐빵인가? 발표 없는 유성실태조사 2018-02-13 259
10973 [성명] 한국GM 군산공장 폐쇄결정을 자행한 글로벌 강도자본 GM의 만행을 규탄한다. 2018-02-13 1949
10972 [취재요청] 2018년 설맞이 민주노총 귀향 선전전 및 노동․시민사회단체 합동 기자회견 file 2018-02-13 260
10971 [보도자료] 국제노총 '국제 행동의 날', 평창 개막과 함께 “한상균·이영주 석방” 지구 한바퀴 file 2018-02-12 377
10970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2/12~2/18) 2018-02-09 361
10969 [논평] 산업안전보건법 전부 개정안, 방향은 잡았으나 언 발에 오줌 누기 대책에 불과 2018-02-09 337
10968 [보도자료] 2월 9일,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사회보장위원회 첫 참석 2018-02-09 309
10967 [논평] 철도노조 해고자 98명 전원복직 합의를 환영한다. 모든 해고자의 복직조치로 이어져야 한다. 2018-02-08 367
10966 [보도자료] 민주노총 김명환 위원장 평창 동계올림픽 개막식 참가 관련한 입장 2018-02-08 134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