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브리핑]

 

주한 EU대표부 민주노총 방문...사회적 대화 관련 의견 나눠

 

김명환 위원장, 유럽의 역사와 사례를 통해 노사 중심성과 역사적 조건에 주목

사회적 대화의 바탕은 신뢰와 인내임을 강조

 

410, 양대 노총과 주한 EU대표부가 공동 주최한 유럽 국가의 관점에서 본 사회적 대화에 관한 워크숍을 진행한 유럽연합(EU) 전문가그룹이 11일 오전 민주노총을 방문했다.

 

김명환 위원장은 방문한 주한 EU대표부에게 작년까지 이 방의 주인이었던 한상균 전 위원장이 감옥에 있고 이영주 전 사무총장도 그렇다. 그런데 두 사람을 감옥에 가두었던 대통령도 감옥에 있다며 기막힌 상황을 설명하고, 민주노총은 계속해 석방을 강력히 촉구하고 있다는 점을 먼저 설명했다. 또한 어제 진행된 워크숍이 사회적 대화와 관련한 여러 나라의 경험과 사회적 대화가 각국 노사관계에서 어떻게 작용하는지를 이해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다며 감사의 인사를 표했다. 이어 민주노총이 사회적 대화기구에 대한 불신을 가지게 된 역사와 배경을 설명하고, 신뢰가 전제되지 않고 민주노총이 정부와 경영계와 흔쾌하게 마주앉아 이야기할 수 있는 조건이 아닌 현실을 설명했다.

 

조엘 이보네 EU대표부 공사참사관의 워크숍에서 가장 흥미로운 점이 무엇이었나?” 라는 물음에 김명환 위원장은 노동과 자본의 관계를 둘러싼 역사적 조건과 외부적 조건 특히 여러 나라에서 권위주의적이고 억압적인 정권이 지난 뒤 사회적 대화가 무르익기 시작되었다는 점과 오스트리아 사례에서 보듯 사회적 대화에서 노사 중심성이 강조되는 특징을 흥미롭게 보았다고 밝혔다.

 

김명환 위원장은 사회적 대화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정부의 역할에 대해 우리나라도 사회적 대화를 추진하는 과정에서 정부의 주도성이 강하다. 물론 그 정부가 비즈니스 프랜들리인지, 중립적인지, 노동존중을 표방하는지에 따라 정부 역할의 중요도가 차이가 난다고 지적하고, 다만 문재인 정부에서 사회적대화로 모든 걸 다 해결하려고 하면 정부 역할을 제대로 못할 것이라는 점과 최근 노동시간 문제와 최저임금 산입범위 등 중요한 현안에 대해 사회적 대화가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노동계를 배제하고 국회입법을 강행처리하는 것은 심각한 문제임을 지적했다.

 

백석근 사무총장은 유럽의 사회적 대화 경험과 사례에서 신뢰와 인내라는 두 가지 키워드를 확인했다고 지적하며, 한국사회가 사회적 대화를 위해 어떤 노력을 해야 하는지 시사점을 보여주는 것이며, 한국에서도 다른 무엇보다 신뢰와 인내가 중요함을 강조했다.

 

조엘 이보네는 한국의 사회적 대화 추진을 예의주시할 것이며 어떤 방향으로 하면 좋을지? 에 대해 노동부와 경총에도 계속 이야기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특히 정부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정부가 노동조합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함께 방문한 ILO 카렌 커티스 부국장도 ILO총회에 사회적 대화에 관한 위원회가 있다며 민주노총이 ILO를 잘 활용해 사회적 대화를 이끌어가기를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김명환 위원장은 한국사회는 여전히 노사 관계에서 사용자가 위에서 누르는 방식이 작동하고, 노동계와 정부가 만났을 때 정부는 아직도 시혜적으로 베푼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 아직 대등한 관계가 아니다라고 밝히고, 따라서 민주노총은 올해 사회적 대화도 만들어 가지만 노사관계와 교섭구조를 혁신하고, 정부가 공공부문 사용자라는 점에서 분명한 사용자 책임을 지도록 해서 노사, 노정간 중층적 교섭을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사회적 대화를 추진할 것이며 이런 점에서 민주노총은 사회적 대화의 의미를 축소할 필요도 없지만 과장하지도 않겠음을 분명히 밝혔다.

 

201841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유럽연합대표부 방문.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083 [보도자료] 삼성 무노조 경영에 마침표를! 노조파괴 범죄엔 엄벌을! 삼성 전 계열사에 노동조합을! 삼성 노동자에게 봄을! 민주노총 기자회견 file 2018-04-18 478
11082 [논평] 삼성의 80년 무노조 경영이 무너졌다. 삼성에 또 하나의 가족 민주노조를 선물하자. 2018-04-17 566
11081 [브리핑] 민주노총, 국회일정 불투명하지만 긴장의 끈 놓지 않고 최저임금 산입범위 확대 제도개악 저지 위한 대 국회 투쟁태세 갖출 것 2018-04-17 263
11080 [보도자료] 과로사 현장증언&과로사-과로자살 근절 정부대책 무엇이 필요한가? 국회토론회(자료집) file 2018-04-17 214
11079 [보도자료] 세상에 없던 노동예능 <정성호의 JOB학다식> 론칭!! file 2018-04-16 487
11078 [세월호 4주기 성명] 구조 안함과 못함, 참사와 학살의 실체를 밝히는 완전한 진실규명 되어야 2018-04-16 245
11077 [취재요청] 야근 근절 및 책임있는 사과 촉구! “언니가 에스티유니타스를 찾아갑니다” 2018-04-16 225
11076 [취재요청] 노동시간 단축법 개정이후 과로사, 과로자살 현장증언 및 대책토론회 2018-04-16 224
11075 [보도자료] 현대중공업 대규모 인원감축 구조조정 중단 촉구! 민주노총 ․ 진보3당 ․ 울산6.13지방선거 민주노총지지 후보단 청와대 항의방문 기자회견 file 2018-04-16 225
11074 [취재요청] 현대중공업 대규모 인원감축 구조조정 중단 촉구! 민주노총 ․ 진보3당 ․ 울산 6.13 지방선거 민주노총 지지 후보단 청와대 항의방문 기자회견 2018-04-13 575
11073 [보도자료] 광화문 광장 <세월호 참사 4년, 안전의 거리 전시> 사진전 개최 2018-04-13 535
11072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4/16~4/22) 2018-04-13 660
11071 [브리핑] 민주노총, 국회 환노위 참석해 '줬다 뺏는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 강력 비판 2018-04-13 469
11070 [보도자료]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 반대! 올바른 최저임금법 개선방향 제안! 최저임금연대-양대노총 공동 기자회견 file 2018-04-12 500
11069 [보도자료] ilO 핵심협약 비준과 ‘모든 노동자의 노조 할 권리’ 국제토론회 (자료집 첨부) file 2018-04-12 215
11068 [보도자료] 지엠횡포저지·노동자살리기 범국민대책위원회 발족 2018-04-12 525
11067 [취재요청] 최저임금 산입범위 개악반대! 올바른 최저임금법 개선방향 제안 최저임금연대-양대노총 기자회견 2018-04-12 298
11066 [취재요청] (국제토론회) ILO 핵심협약 비준과 ‘모든 노동자의 노조 할 권리’ 2018-04-12 170
» [브리핑] 주한 EU대표부 민주노총 방문...사회적 대화 관련 의견 나눠 file 2018-04-11 185
11064 [취재요청] GM횡포 저지 ‧ 노동자 살리기 범국민대책위 발족식 2018-04-11 38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