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감정노동


전국


네트워크

보 도 자 료

20181121()

이성종 집행위원장 010-8284-8112

한인임 정책연구팀장 010-8760-1713

() 04518 서울특별시 중구 정동길 3 경향신문사 13| 대표전화 (02)2670-9100 | FAX (02)2635-1134

국회는 끝내 직장 갑질과 괴롭힘을 방치할 것인가?

직장 괴롭힘 방지법조속하게 통과시켜라!

“2018 감정노동자 보호와 직장괴롭힘 실태조사 결과 발표

 

 

일 시 : 20181121() 오전 930

 

장 소 : 국회 앞

 

주 최 : 감정노동전국네트워크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한국노동조합총연맹,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전국사무금융노동조합연맹, 전국공공운수노동조합,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 전국우정노동조합,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공무원노조(우정사업본부), 희망연대노동조합, 청년유니온, 알바노동조합, 노동환경건강연구소, 한국노동사회연구소, 한국비정규노동센터, 일과건강, 사회활동가와 노동자심리치유 네트워크 통통톡, 한국산업의료복지연구원, 한국여성민우회, 한국여성노동자회, 여성환경연대,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노동위원회, 노동인권 실현을 위한 노무사 모임, 공익인권변호사모임 희망을 만드는 법, 천주교 서울대교구 노동사목위원회

 

기자회견 프로그램

1. 여는 말

이성종 (감정노동전국네트워크 집행위원장)

2. 실태조사 결과(일부) 발표

한인임 (감정노동전국네트워크 정책연구팀장)

3. 갑질지수로 보는 직장 내 괴롭힘

최혜인 (직장갑질119 노무사)

4. 직장 괴롭힘 현장 발언 1

박창진 (공공운수노조 대한항공직원연대지부 지부장)

5. 직장 괴롭힘 현장 발언 2

현정희 (공공운수노조 의료연대본부장, 박선욱간호사대책위)

6. 퍼포먼스

7. 기자회견문

이경옥 (서비스연맹 사무처장)


첨부자료 1.

 

[기자회견문]

 

갑질 괴물을 언제까지 방치할 것인가?

국회는 직장 괴롭힘 방지법조속히 통과시켜라!

 

3월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감정노동자 보호법인 산업안전보건법이 지난 1018일부터 시행되며 공공부문과 민간부문의 서비스산업에서 일하는 전국의 700만 감정노동자들은 폭언, 폭행 등 문제행동을 하는 고객으로부터 피할 수 있는 권리를 부여받았다. 일명 자기 방어권이 생긴 것이다.

 

직장 괴롭힘 방지법은 감정노동자보호법과 같이 모든 노동자에게 주어지는, 직장갑질로부터 자신을 보호하는 최소한의 자기 방어권이다.

 

감정노동전국네트워크는 노르웨이 버겐 대학의 세계 따돌림 연구소가 개발한 설문지를 사용해 지난 10월 직장 괴롭힘 실태조사를 시행하였다. 그런데 응답자(1087)27.8%(300)가 직장 괴롭힘 피해자로 분류되는 결과가 나타났다. 이는 기준이 1회 이상의 빈도로 6개월 이상 경험한 것이어서 충격을 주고 있다. 예를 들면 노동자 100명이 일하는 사업장에서 위험수준의 피해자가 30여명이라는 것이다.

 

직장갑질 상담사례를 담당하는 갑질119’에서도 1년 동안 조사한 대한민국 직장갑질 지수를 발표했다. 68개 조사항목 중 무려 17개 항목에서 심각한 위험수준인 40점 이상으로 나타났다. 이중 7개 항목은 직장 괴롭힘으로 어느 때보다 직장 괴롭힘 방지법이 필요함을 알리고 있다.

 

지난 9월 국회환경노동위원회를 여야합의로 통과한 직장괴롭힘 방지법이 법제사법위원회 자유한국당 이완영 의원과 장제원 의원의 반대로 법사위 벽을 넘지 못하고 있다. 직장 괴롭힘의 개념과 정의가 불분명하다는 이유였는데 이는 사업주들의 주장을 대변하는 것 말고는 달리 설명이 불가능하다. 자유한국당이 기업의 입장을 대변해왔다 해도 이번 사항은 지나침이 정도를 넘었다.

 

직장 내 괴롭힘을 정의한 해외 입법 사례와 비교해 봐도 현재 법사위에 계류 중인 직장 괴롭힘 방지법은 결코 광범위하거나 모호하지 않다. 개정안은 오히려 처벌규정이 없어 직장 내 폭언, 폭행, 괴롭힘 등 갑질에 노출된 노동자 보호를 위해 추가 보완 입법이 필요한 상황이다.

 

정부기관인 한국노동연구원을 비롯하여 직장 괴롭힘에 대한 연구조사가 여러 차례 진행된 바 있고 그 실태도 사회적으로 많이 알려져 있다. 과거 대한항공 땅콩회항 사건부터 최근 한국미래기술 양진호 회장 사건 그리고 엊그제 대전의 한 유통업체 사장의 직원 골프채 폭행사건 등 줄줄이 직장 괴롭힘이 이어지는데도 자유한국당 의원들이 그렇게 주장하는 것은 직장내 폭력을 방치하자는 매우 무책임한 태도이며 직장 갑질을 비호하겠다는 의지로밖에 읽히지 않는다.

 

국회에 촉구한다. 아니 자유한국당에 촉구한다. 현재 법제사법위원회에 계류 중인 직장 괴롭힘 방지법을 즉시 처리하라! 노동자는 일하러 출근하지 폭언, 폭행, 괴롭힘 등 갑질 괴물을 만나려고 직장을 다니는 것이 아니다.

 

더 이상의 직장 갑질 뉴스가 방송과 언론의 주요뉴스가 되어서는 안 된다. 사회적으로 끊임없이 계속되는 갑질 문화 근절을 위해서라도 직장 갑질 차단부터 우선 시작해야 한다. 그 시작이 바로 직장 괴롭힘 방지법시행이다. 다시 한번 자유한국당과 법사위원회에 강력하게 촉구한다! 직장 괴롭힘 방지법을 즉시 처리하라!

 

 

20181121일 감정노동전국네트워크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569 [성명] 국회는 위험의 외주화 금지, 기업처벌강화 산업안전보건법 개정 즉각 통과시켜라. 2018-11-29 276
11568 [취재요청] 성별임금격차 해소를 위한 여성노동자 이어 말하기. 우리도 그 일 할 수 있다. 일자리의 문을 열어라 2018-11-28 168
11567 [취재요청] 특수고용노동자 노조 할 권리 가로막는 노동부 규탄 공동 기자회견 2018-11-28 218
11566 [보도자료] 개혁 역주행 저지! 적폐 청산! 개혁입법 쟁취! 2018 전국 민중대회 기자간담회 2018-11-27 377
11565 [브리핑] 피에르 아바르 OECD TUAC(노동조합자문위원회) 사무총장 민주노총 방문 2018-11-27 166
11564 [취재요청] 한국잡월드 자회사 저지! 직접고용 쟁취! 문재인정부 규탄!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8-11-27 200
11563 [취재요청] 12/1 민중대회 기자간담회 2018-11-26 350
11562 ■ 민주노총 주간 홍보일정 (11/26~12/2) 2018-11-23 477
11561 [보도자료] 탄력근로제 확대 추진 관련 여론조사결과, 53.8% 반대로 나타나 file 2018-11-23 1092
11560 [보도자료] 고용노동부 한국잡월드 비정규노동자 직접고용 전환을 위한 민주노총 100만 조합원 릴레이 동조단식 선언 기자회견 2018-11-23 271
11559 [취재요청] 한국잡월드 비정규직 노동자 직접고용 정규직 전환을 위한 민주노총 릴레이 동조단식 선언 기자회견 file 2018-11-22 466
11558 [보도자료] 불법파견 상습범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구속 처벌 촉구 기자회견 file [1] 2018-11-22 266
11557 [취재요청] 원진 직업병 투쟁 30년, 전국 산재노동자 한 자리에 file 2018-11-21 184
11556 [취재요청] 불법파견 상습범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 구속 처벌 촉구 기자회견 2018-11-21 227
11555 [보도자료] 11.21 민주노총 총파업 및 총파업대회 개최 (최종) 2018-11-21 453
» [보도자료] 2018 감정노동자 보호와 직장괴롭힘 실태조사 결과 발표 file 2018-11-21 150
11553 [보도자료] 적폐청산‧노조할권리‧사회대개혁 11.21 민주노총 총파업 및 총파업대회 개최 2018-11-20 342
11552 [논평] 정부와 국회는 ILO기본협약 비준과 노동기본권 보장을 위한 관련 입법절차에 나서야 한다. 2018-11-20 356
11551 [취재요청] 2018 감정노동자 보호와 직장괴롭힘 실태조사 결과 발표 기자회견 2018-11-20 150
11550 [이슈페이퍼] 탄력근로제 확대 추진의 문제점과 민주노총 요구 file 2018-11-20 74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