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취재요청서]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및 명예회복!

정당노동종교시민사회단체 공동기자회견안내
  

                     ○ 일 시 : 2019년 2월 21일(목) 오전 11시

                  ○ 장 소 : 청와대 분수대 앞
                  ○ 문 의 : 심규협 한국진보연대 민생국장 010-2779-9262
                               이홍준 민주노총 대협차장 010-5156-6357


1. ‘공무원노조 투쟁을 지지하는 노동시민종교사회단체221() 오전 11, 청와대 앞에서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및 명예회복! 정당노동종교시민사회단체 공동기자회견을 아래와 같이 개최합니다.
  

2. 전국공무원노동조합 해직자들은 공직사회 개혁과 부정부패척결로 청렴한 공직사회를 만들고 정권의 하수인이 아니라 국민과 함께하는 공무원이 되기 위해 투쟁해왔습니다.

 

3. 이들은 공무원노동자의 노동3권과 정치자유 등 기본권을 위해 악법 속에서도 노조를 결성하여 온몸 바쳐 싸워왔습니다. 명예회복을 수용하지 않는 원직복직은 있을 수 없습니다.

 

4. 공무원도 노동자이며, 스스로의 권리를 보장받기 위해 투쟁하는 공무원노조의 투쟁은 전적으로 정당합니다. 최근 212일부터는 집단으로 청와대 단식노숙농성에 돌입하는 등 목숨을 건 투쟁을 이어가고 있고 종교계도 우려의 목소리를 내며 이들의 투쟁을 지지하고 있습니다.

 

5. 이에 우리는 문재인 정부에 다시 한번 공무원노조의 역사를 민주화 운동의 역사로 받아들여 공무원 원직복직과 명예회복을 위한 법안을 즉각 제정하고, 해직자들의 징계 취소 및 사면복권과 이들의 피해를 원상회복하기 위한 구체적 조치를 취할 것을 요구합니다.

 

6. 기자회견에는 정당, 노동, 종교, 시민사회단체 75개 단체가 참여합니다.


 

 

2019219 

공무원노조 투쟁을 지지하는 노동시민종교사회단체

()민주화운동정신계승국민연대 21세기한국대학생연합 4.27시대연구원 KIPF(코리아피스포럼) 가톨릭농민회 경기진보연대 경남진보연합() 과천시민정치다함 광주진보연대 구속노동자후원회 민주권연대 노동당 노동사회과학연구소 노동인권회관 노동자연대 노동전선 녹색당 다른세상을향한연대 대구경북진보연대 민가협 민가협 양심수후원회 민자통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단체연대회의 민족자주평화통일중앙회의 민주노동자전국회의 민주민생평화통일주권연대 민주화를위한전국교수협의회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민중당 반도체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 보건의료단체연합 부산민중연대부정선거진상규명시민모임 불교평화연대빈곤사회연대 빈민해방실천연대(민주노점상전국연합,전국철거민연합) 사월혁명회 사회변혁노동자당 사회진보연대 서울진보연대알바노조 예수살기 우리민족연방제통일추진회의 울산진보연대 원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 전국농민회총연맹 전국민족민주유가족협의회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국불안정노동철폐연대 전국빈민연합(전국노점상총연합,빈민해방철거민연합)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전국여성연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 전국학생행진 전남진보연대 전두환양민학살심판공동행동 전북진보연대 전태일노동대학 전태일재단 조국통일범민족연합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남측본부 주권자전국회의 진보대학생넷 천주교 인권위원회 추모연대 충북진보연대() 통일광장 통일의길 평등노동자회 평등교육실현을위한전국학부모회 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평화재향군인회 한국비정규노동센터 한국진보연대 한국청년연대 행동하는성소수자인권연대 형명재단 75개 단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710 [성명][연대] ‘감염병 체외진단검사 건강보험 등재절차 개선 시범사업’에 대한 입장 2019-02-26 360
11709 [취재요청] 2차 북미정상회담에 바란다 평화행동 입장발표 기자회견 및 100인 평화행동 2019-02-25 442
11708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2/25~3/3) 2019-02-22 638
11707 [논평] ‘공공기관 채용실태 정기 전수조사 결과 및 개선대책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논평 2019-02-21 580
11706 [보도자료] 2.20 민주노총 결의대회 2019-02-21 621
11705 [성명] 박근혜 시절 노동개악 노사정 야합과 다른게 무엇이냐? 양대노총 제조연대 성명서 2019-02-20 675
11704 [성명] 노동자는 고무줄이 아니다 - 탄력근로제 ‘사회적 대화’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20 666
» [취재요청]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및 명예회복! 정당ㆍ노동ㆍ종교ㆍ시민사회단체 공동기자회견’ 2019-02-20 416
11702 [성명] 탄력근로제 개악 야합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9 1588
11701 [취재요청] 유가족과 함께 하는 기업처벌법 이야기 마당 2019-02-19 447
11700 [보도자료] 첨단재생의료 및 첨단바이오의약품에 관한 법률안’에 대한 의견서 2019-02-18 472
11699 [성명] 탄력근로제 개악 야합 시도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8 656
11698 [보도자료] 민주노총 총파업‧총력투쟁 요구안 발표 기자회견 file 2019-02-18 651
11697 [논평]" 제주 영리병원 허가 철회만이 해답이다" 의료민영화저지범국본의 공동논평 2019-02-18 435
11696 [성명] 미등록 이주노동자 단속과정 사망에 대한 국가 인권위 권고를 환영한다 2019-02-15 466
11695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2/18~2/24) 2019-02-15 634
11694 [성명] 한화 대전공장 연속 사망사고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5 541
11693 [논평] 서울대 시설관리 노동자 파업에 대한 공격과 프랑스 노총의 질문 2019-02-14 4779
11692 [연대] 인공임신중절 실태조사(2018년)에 대한 모두를 위한 낙태죄 폐지 공동행동의 입장 2019-02-14 467
11691 [성명] 자유한국당 의원 5·18 망언과 징계 회피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019-02-13 5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