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보도자료

2019 최악의 살인기업선정식

수신

제 시민사회단체 및 각 언론사 사회부

발신

산재사망대책마련 공동캠페인단

(노동건강연대/매일노동뉴스/민주노총)

제목

2019 최악의 시민재해 살인기업 선정식

일시/장소

2019424() 11/ 대치동 포스코센터 정문 앞(서울 강남구 테헤란로 440)

주최

산재사망대책마련 공동캠페인단, 중대재해기업처벌법제정연대, 한정애 의원, 여영국 의원

담당

노동건강연대 정우준, 010-9674-1247 (laborhealthh@hanmail.net)

 

1. 귀 언론사의 발전을 기원합니다.

 

2. 2019424() 11시에 대치동 포스코센터 정문 앞에서 산재사망대책마련 공동캠페인단은 중대재해기업처벌법제정연대, 한정애 의원, 여영국 의원과 함께 <2019 최악의 살인기업선정식>을 개최하고자 합니다.

 

3. 산재사망대책마련 공동캠페인단은 지속적인 노동자 사망의 심각성을 알리고 기업의 책임과 처벌 강화를 위해 2006년부터 매년 노동자를 죽음으로 몰고 간 최악의 살인기업을 선정하여 발표해 왔습니다. 작년에는 최악의 살인기업으로 삼성중공업을, 특별상으로 우정사업본부와 국토교통부에게 상을 수여했습니다.

 

4. 이번 2019 살인기업 선정식 및 기자회견은 최근 시민들의 관심이 증대되고 있는 산업재해 및 안전, 산재사망의 심각성을 널리 알리고 노동자의 생명과 건강권 확보를 위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강화와 정부의 산재사망 대책마련을 촉구하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5. 언론사의 적극적인 취재와 보도 부탁드립니다. <>

 

※ 첨부 : 살인기업선정식 보도자료 최종본

 

2019423

산재사망대책마련 공동캠페인단
(노동건강연대/매일노동뉴스/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기자회견 순서

 

참가단체 소개 및 발언

발언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이상진 부위원장

발언 정의당 여영국 의원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 취지 및 선정결과 발표

최악의 살인기업 당사자 발언

특별상 선정 취지 및 선정 결과 발표

특별상 수상 기업 당사자 발언

퍼포먼스

기자회견문 낭독 : 매일노동뉴스 부성현 대표

 

역대 최악의 살인기업 명단

년도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이유

2018

삼성중공업

201751일 세계노동절이던 당일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골리앗 크레인에서 하청노동자 6명을 사망하게 하였음.

2017

현대중공업

2015년에 최악의 살인기업으로 선정되었음에도 2016년에 특별근로감독 이후 4월에 6명 사망, 11월에 1명이 사망하였음

2016

산업재해

한화케미컬

한화케미칼은 유엔 글로벌 콤펙트에 가입하고 녹색기업으로 인증 받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대기업을 표면상으로 보였으나, 20157월 울산공장 하청노동자 6명 사망사고에 있어 무자격 하청업체에게 시공을 맡기고 원청업체로 책임을 지지 않았음.

시민재해

삼성

서울병원

메르스 사전 예방 조치 실패 및 제대로 된 역학조사를 방해, 지연하여 메르스 사태 확산에 주범으로 역할을 하였음.

2015

(건설업)현대건설

2007, 2012년에도 최악의 살인기업으로 선정되었음에도 불구하고, 2014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10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제조업)현대중공업

2014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8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14

(건설업)대우건설, (제조업)현대제철

현대제철대우건설이 원청으로 있는 사업장에서 2013년 한 해 동안 총 10명의 노동자가 사망하게 하였음

2013

(건설업)한라건설

2012년 한 해 동안 한라건설의 원청으로 있는 사업장에서 14명의 노동자가 사망하게 하였음

(제조업)LG화학

2012LG화학은 OLED 폭발사고로 8명의 노동자가 사망하게 하였음.

2012

(건설업)현대건설

2011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10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제조업)STX 조선해양, TK케미컬

2011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5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11

(건설업)대우건설

2010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13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제조업)대우조선해양

2010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5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10

(건설업)GS건설

2009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14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제조업)대우조선해양

2009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6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09

코리아2000

2008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40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08

한국타이어

장시간 노동과 노동자 감시와 통제, 유해한 화학물질 사용 등으로 16개월 사이 15명의 노동자를 숨지게 했음

2007

현대건설

2006년 한 해 동안 노동자를 10명의 노동자를 사망하게 하였음.

2006

GS건설

2005106‘GS 홈쇼핑 물류센터신축공사에서 붕괴사고로 현장에서 일하던 건설노동자 9명이 사망하고 5명이 중상을 입게하였음.

 

역대 최악의 살인기업 특별상 명단

년도

최악의 살인기업

선정이유

2018

우정사업본부

2017년 최악의 살인기업 특별상 수여 이후에도 장시간 노동과 노동조건을 악화를 방치하여 26명의 노동자를 과로사, 과로자살 등으로 사망하게 하였음.

국토교통부

201710건의 타워크레인으로 인한 21명이 노동자가 죽는 거듭되는 사망사고가 발생했음에도, 타워크레인 관리감독 주무부처로 사고예방에 실패하였음.

2017

교육부

미래의 노동자인 학생들의 현장실습을 통해 사망, 사고, 자살하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산업체 파견 현장실습제에 대한 학생보호조치와 안전장치를 제도개선을 하지 않았음.

우정사업본부

거대공기업으로서 노동자들의 안전한 노동조건을 보장해야함에도 불구하고 장시간 노동을 하는 시스템을 개선하지 않아 노동자를 과로사하게 하였음.

2016

전국경제인 연합회

(전경련)

전경련은 파견고용 확대저성과자 해고등 노동자를 죽음으로 몰아넣는 ‘규제완화를 강력하게 요구하며 안전규제안화를 지속적으로 진행하였음.

질병관리본부

전염병 방치, 대응 역량 부족으로 메르스를 전국으로 확대되게 하여 38명 사망, 186명 확진, 16,572명 격리 등의 사태로 확산되게 하였음.

가습기 살균제 사망사고 기업

(옥시 외 21개 제조·판매 기업)

제조물에 대한 책임없이 가습기 살균제를 제조, 판매하여 239명의 시민을 사망하게 하였고 1,528명이 피해를 입게 하였음.

2015

-

-

2014

규제개혁위원회

정부의 규제정책을 심의·조정하고 규제의 심사·정비 등에 관한 사항의 종합적 추진하는 기관으로서 책무성을 다해야 하나, 사회안전망이나 환경 노동 분야의 규제를 무분별하게 풀어 노동환경을 저해시켰음.

2013

삼성전자

인터넷 투표를 통해 70.1% 득표율로 삼성전자가 살인기업으로 선정되었음.

2012

삼성전자

인터넷 투표를 통해 70.1% 득표율로 삼성전자가 살인기업으로 선정되었음.

2011

이명박 대통령

4대강 공사를 통해 노동자가 20명을 사망하게 하였음.

2010

행정안전부 지역경제과 지역희망일자리 추진단

희망근로 작업 중 27명을 죽게 만들고, 2,372명을 다치게 한 바 있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847 [보도자료] 민주노총 연구원 "문재인 정부 2년, 노동정책 평가" file 2019-05-07 443
11846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5/6~5/12) 2019-05-03 496
11845 [논평] 고용노동부의 궁색한 변명으로는 사망사고 감축 불가능하다 2019-05-02 419
11844 [보도자료] 2019년 민주노총 세계노동절 대회 2019-05-01 1106
11843 [논평] 국정과제 이행률 관련 고용노동부 보도설명자료에 대한 논평 2019-04-30 348
11842 [보도자료] 노동상담 DB 분석결과 발표 및 노동자권리찾기 캠페인 기자회견 file 2019-04-30 290
11841 [취재요청] 2019 세계노동절 대회 2019-04-29 662
11840 [취재요청] 산재·재난참사 유가족이 기업책임강화 법안발의 의원들과 함께 하는 이야기 마당 file 2019-04-28 275
11839 [보도자료] 4.27 노동자 자주평화대회 2019-04-27 319
11838 [취재요청]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기자회견 및 청년노동자 故김용균 동지 묘비 및 추모조형물 제막식 file 2019-04-26 254
11837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4/29~5/5) 2019-04-26 481
11836 [취재요청] 노동상담 DB 분석결과 발표 및 노동자권리찾기 캠페인 기자회견 2019-04-26 252
11835 [논평] 자유한국당은 국회가 머드 풀장인 줄 아는가 2019-04-26 286
11834 [취재요청] 4·27 노동자 자주평화대회 2019-04-26 305
11833 [취재요청] 대북제재 해제! 통일품앗이 실현! 미국반대 자주평화행진 & 통일 트랙터 출정식 file 2019-04-25 308
11832 [취재요청] 미등록 이주민 단속 실태 파악과 대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 file 2019-04-25 304
11831 [취재요청] 4.28 이주노동자 메이데이 집회 취재요청 file 2019-04-25 340
11830 [보도자료] 민주노총 간접고용 사업장 원청상대 공동교섭 요구 기자회견(사진포함) file 2019-04-24 350
11829 [취재요청] 민주노총 간접고용 사업장 원청상대 공동교섭 요구 기자회견 file 2019-04-23 453
» [보도자료] 2019 최악의 살인기업선정식(최종)_자료첨부 file 2019-04-23 74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