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성명] 공무원노조 해고자 복직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조회 수 193 추천 수 0 2019.11.12 18:47:54

공무원 해고 노동자 복직이 공정이다

공무원노조 해고자 복직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공무원 해고자 복직은 공무원노조 창립 이래 타협할 수 없는 투쟁이다. 공무원 노동자는 헌법이 보장한 노동기본권과 정치기본권에 제한을 받은 채 노동자이자 국민으로서 마땅히 누려야 할 권리를 얻기 위해 투쟁했다는 이유만으로 해고된 지 십 년을 넘겼다.

노동자로서 당당히 투쟁해 요구한 성과가 빛을 볼 뻔한 시기도 있었다. 해직자 복직에 관한 법안이 18대와 19대 국회에서 상정됐었고, 20대 국회에서는 당청이 합의한 홍익표 의원 안과 진선미 의원이 발의한 법안이 계류 중이다.

그러나 결과는 아직 같다. 진선미 의원 안에는 국회의원 과반인 179명이 동의했는데도 여태 통과되지 않고 있다. 공무원 해직자 136명 가운데 37명은 이미 정년퇴직했고, 20여 명은 몸과 마음에 병을 얻었다. 사망한 5명 가운데 1명은 우울증에 시달려 극단적 선택을 했다.

공무원노조 해직자들은 삶을 파괴당했다. 보호받아 마땅한 권리를 요구했다는 이유로 노동자들로부터 일터를 빼앗고 파괴된 삶을 방기하는 것이 국가의 역할인가. 문재인 대통령과 민주당은 언제까지 공무원노조 해고자가 강요당하는 권리 불평등을 외면할 생각인가.

정부는 공정과 정의를 외치지만 불평등은 광장의 의제로 다시 떠올랐다. 노동자의 기본적인 권리 불평등 문제 해결에 나서지 않는 이상 문재인 정부와 국회는 이전 정부, 이전 국회와 다를 바 없는 방관자나 조력자로 남을 뿐이다.

공정 사회는 멀리 있지 않다. 노동자가 일터로 돌아가는 것이, 해직으로 파괴된 삶이 복구되는 것이 진짜 공정이고 정의다. 공무원노조 해직자 원직복직 특별법, 반드시 통과해야 한다.

 

20191112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번호 날짜 제목 조회 수
12204 2019-11-18 [성명] 정부 주 최대 52시간제 개악 방안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1711
12203 2019-11-18 [성명] 정부 인구정책TF 논의 결과 발표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25
12202 2019-11-17 [취재요청] 동맹이냐? 날강도냐? 굴욕협상 필요없다! 방위비분담금 3차 협상 규탄 기자회견 file 265
12201 2019-11-17 [성명] 일본 경단련과 지소미아 연장 요구한 전경련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180
12200 2019-11-15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1/18~11/24) 564
12199 2019-11-14 [성명] 여야 환노위 간사 회의 결과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627
12198 2019-11-14 [취재요청] 지소미아 연장·방위비 6조·종속적 한미동맹 강요 미국규탄! 한미안보협의회(SCM)대응 기자회견 및 항의행동 186
12197 2019-11-14 [성명] 정보인권보다 기업이익 앞세운 국회 규탄한다. 138
12196 2019-11-13 [논평] 탄근제 등 유연노동제 개악 요구에 대한 대변인 논평 542
12195 2019-11-13 [보도자료] 범죄재벌총수 경영권 박탈! 범죄수익 환수! 재벌 비정규직 사용중단! 재벌체제청산 민중입법운동 선포 기자회견 208
12194 2019-11-13 [보도자료] 노동시민사회 여론조사 결과, 국민 81.9% 개인정보보호법 개정 추진 사실 몰라 file 174
» 2019-11-12 [성명] 공무원노조 해고자 복직에 대한 민주노총 성명 193
12192 2019-11-12 [논평] 한국도로공사의 손해배상 청구에 대한 대변인 논평 502
12191 2019-11-12 [보도자료] 전태일열사 외침 이후 49년, 기본도 없는 노동현장은 여전 “모든 노동자에게 근로기준법을” 작은사업장 노동자 권리찾기 민주노총 기자회견 file 193
12190 2019-11-12 [취재요청] 범죄재벌총수 경영권 박탈! 범죄수익 환수! 재벌 비정규직 사용중단! 재벌체제청산 민중입법운동 선포 기자회견 138
12189 2019-11-12 [보도자료] 노동시민사회, 데이터3법 개악 중단, 사회적 논의 요구 공동기자회견 개최 178
12188 2019-11-11 [취재요청] 전태일열사 외침 이후 49년, 기본도 없는 노동현장은 여전 “모든 노동자에게 근로기준법을” 작은사업장 노동자 권리찾기 민주노총 기자회견 210
12187 2019-11-11 [취재요청] 데이터 3법 개악 중단! 사회적 논의 촉구! 노동시민사회단체 국회 정론관 공동 기자회견 155
12186 2019-11-11 [성명] 정보보호 3법 개악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385
12185 2019-11-11 [보도자료] 범죄경영과 불법세습을 끝내자! 비정규직양산을 멈추고 재벌의 곳간을 열어라! 재벌체제청산 입법운동 토론회 17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