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성명·보도

한국군 호르무즈 파병 결정 즉각 철회하라

 

오늘 정부가 호르무즈 해협에 청해부대를 파병하기로 결정한 소식이 전해졌다.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해야 하는 정부가 이란과 미국 간의 긴장고조로 전쟁화약고로 전변하고 있는 지역에 또다시 우리 청년들을 파병한다는 결정을 접하며 우리 국민은 또 한번 절망한다.

 

더군다나 지난해부터 우리는 미국의 부당한 한국군 파병 강압에 대해 정부가 단호히 거부하고 주권국가로서의 권리를 지켜야 한다고 요구해왔다. 이러한 국민의 요구를 또다시 짓밟고 내린 이번 호르무즈 파병 결정은 우리 국민을 그야말로 미국에 의한, 미국을 위한 호구집단으로 전락시키는 행위다. 국민을 한미예속동맹의 부속물로 여기는 문재인 정부를 강력 규탄한다.

 

이번 정부의 파병 결정은 미국의 강요에 굴복한 굴욕적 결과일 뿐 아니라, 나아가 방위비분담금인상, 전략자산 수입 등 미국의 계속되는 날 강도 같은 강압에 속수무책 끌려 다니게 될 것이다.

 

우리는 똑똑히 기억하고 있다. 2003년 노무현 정부가 미국의 이라크 침공전에 파병을 결정한 후 이라크에서 납치되고 살해당한 김선일 씨의 비극을. 또다시 같은 비극을 맞이할 수 없다.

 

우리 국민들은 더 이상 미국을 신주단지 모시듯 하면서 우리의 생명을 지켜주는 동맹이라 여기지 않는다. 주한미군이 철수하더라도 방위비분담금 인상은 절대로 안되는다는 국민이 과반을 훌쩍 넘었다. 우리의 생명과 안전, 평화를 지키는 힘은 자국이익을 위해 동맹이라 부르는 나라의 젊은이들을 자기들 전쟁터로 보내라고 협박하는 미국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에게 있다는 주권의식, 자주의식으로 무장되고 있는 우리 국민들이다.

 

다시 한 번 강력히 요구한다. 문재인 정부는 국민의 뜻을 받들어 한국군 호르무즈 파병 결정을 폐기해야 한다. 만약 강행한다면 불평등한 한미관계를 청산하고 평등한 한미관계로 재정립해야 한다는 국민의 압도적 요구와 규탄의 목소리가 문재인 정부로 향할 것임을 명심해야 한다.

 

 

2020121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List of Articles
날짜 제목 조회 수 번호
2020-01-22 전국노동조합협의회 창립 30주년에 부쳐 281 12317
2020-01-22 [이슈페이퍼] “고용 성차별, 어떻게 깰 것인가” 남녀고용평등법과 적극적 고용개선조치제도의 심각한 퇴색에 대한 비판 file 279 12316
2020-01-21 [성명] 건설산업연맹 장옥기 위원장을 법정구속한 사법부를 규탄한다 232 12315
2020-01-21 [성명] 정부의 한국군 호르무즈 파병 결정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355 »
2020-01-21 [성명] 삼성 이재용 부회장의 형량을 줄여주려는 재판부의 행태에 대해 규탄하는 민주노총 입장 274 12313
2020-01-21 [보도자료] 정부의 국가인권위 <간접고용노동자 제도개선 권고> 이행촉구 및 간접고용노동자 현장증언 기자회견 235 12312
2020-01-21 [성명] 재벌개혁, 정경유착 근절, 사법정의 실현을 희망하는 국회의원•노동•시민단체 공동성명 187 12311
2020-01-20 [취재요청] 정부의 국가인권위 <간접고용노동자 제도개선 권고> 답변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발표 및 간접고용노동자 현장증언 기자회견 261 12310
2020-01-18 [보도자료] 문중원 열사 진상규명, 책임자처벌 노동개악규탄 민주노총 결의대회 file 327 12309
2020-01-18 ■ 민주노총 주간 홍보 일정 (1/20~1/26)_1/20 11시 일정 반영 375 12308
2020-01-16 [취재요청] 사법부는 삼성의 변호인인가? 사법부의 이재용 실형 면제시도 규탄 기자회견 298 12307
2020-01-16 [보도자료] 한솔케미칼 백혈병 산업재해 인정 사건 file 269 12306
2020-01-16 [보도자료] 제5회 노동법률가대회 및 기획토론회 「노동법률가들의 팩트 체크- 바로 보는 정부의 노조법 개악안」 file 262 12305
2020-01-16 [취재요청] 문중원 열사 진상규명, 책임자처벌 노동개악규탄 민주노총 결의대회 file 229 12304
2020-01-16 [성명] 개정 산업안전보건법 시행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198 12303
2020-01-15 [보도자료] 노동개악 분쇄! 노조할 권리 쟁취! 영남대의료원 투쟁승리! 민주노총 결의대회 개최 file 198 12302
2020-01-15 [성명] 전교조 교사 4명에게 국가보안법 유죄 판결 내려진 것에 대한 민주노총 입장 263 12301
2020-01-15 [보도자료] 위험의 외주화 금지 국가인권위 권고 이행 및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요구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file 186 12300
2020-01-14 [브리핑] 2020년 총선공동대응을 위한 민주노총-정의당 간담회 결과 252 12299
2020-01-14 [취재요청] 위험의 외주화 금지 국가인권위 권고 이행 및 산업안전보건법 개정요구 노동시민사회단체 공동 기자회견 file 210 12298



위로